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1 신탁. 말라키를 통하여 이스라엘에 내리신 주님의 말씀. 

1:2 나는 너희를 사랑한다. ─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 그러나 너희는 "어떻게 저희를 사랑하셨습니까?" 하고 말한다. 에사우는 야곱의 형이 아니냐? 주님의 말씀이다. 그러나 나는 야곱을 사랑하고 

1:3 에사우를 미워하였다. 나는 그의 산들을 폐허로, 그의 상속지를 승냥이들이나 사는 광야로 만들었다. 

1:4 ' 우리가 파괴되었지만 황폐해진 곳을 다시 세우리라.' 하고 에돔이 생각하지만 만군의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 그들이 세워도 내가 헐어 버리리라. 그래서 ' 죄악의 땅' , ' 주님께서 영원히 노여워하시는 백성' 이라고 불리리라. 

1:5 너희는 그것을 보고 "주님께서는 이스라엘의 국경 너머에서도 위대하시다!" 하고 말하리라. 

1:6 아들은 아버지를, 종은 주인을 공경하는 법인데 내가 아버지라면 나에 대한 공경은 어디 있느냐? 내가 주인이라면 나에 대한 두려움은 어디 있느냐? 내 이름을 업신여기는 사제들아 만군의 주님이 너희에게 말한다. "저희가 어떻게 당신의 이름을 업신여겼습니까?" 하고 너희가 말한다마는 

1:7 내 제단에 부정한 빵을 바치는 것이 바로 그런 짓이다. 또 "저희가 어떻게 당신을 더럽혔습니까?" 하고 너희가 말한다마는 ' 주님의 제사상이야 아무러면 어떠냐?' 하고 생각하는 것이 바로 그런 짓이다. 

1:8 너희가 눈먼 짐승을 제물로 바치면서도 잘못이 없다는 말이냐? 너희가 절름거리거나 병든 짐승을 바치면서도 잘못이 없다는 말이냐? 그런 것을 너희 총독에게 가져가 보아라. 그가 너희를 달가워하겠느냐? 그가 너희를 좋게 받아들이겠느냐? ─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1:9 그러니 이제 너희는, 자비를 베풀어 주시도록 하느님께 은총을 간청해 보아라. 너희 손이 그런 짓을 저질렀는데도 그분께서 너희에게 호의를 베푸시겠느냐? ─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1:10 너희 가운데 누구라도 성전 문을 닫아걸어서 너희가 내 제단에 헛되이 불을 피우지 못하게 하였으면 좋겠다. 나는 너희를 좋아하지 않는다. ─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나는 너희 손이 바치는 제물을 받지 않으리라. 

1:11 그러나 해 뜨는 곳에서 해 지는 곳까지, 내 이름은 민족들 가운데에서 드높다. 내 이름이 민족들 가운데에서 드높기에, 곳곳에서 내 이름에 향과 정결한 제물이 바쳐진다.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1:12 그러나 너희는 "주님의 제사상이 더럽혀졌으니 그 위에 있는 음식이야 아무러면 어떠냐?" 하고 말하여 내 이름을 더럽힌다. 

1:13 너희는 또 "이 얼마나 싫증나는 일인가!" 하면서 나를 멸시한다. ─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 너희는 훔친 짐승, 절름거리거나 병든 짐승을 몰고 와서 제물로 바치는데, 내가 그러한 것을 너희 손에서 달갑게 받겠느냐? ─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1:14 자기 짐승 가운데 수컷이 있어서, 그것을 바치기로 맹세하고서는, 주님에게 흠 있는 것을 바치며 속이는 자는 저주를 받을 것이다. 정녕 나는 위대한 임금이다. ─ 만군의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 민족들은 나의 이름을 경외한다. 

All the bible versions, Commentaries and Dictionaries here have their own right.
All rights are reserved for them, not for us. Thanks! Praise our great God, Christ Jesus!

HANGL Ecclesyna Lingua Franca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