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1 <요셉이 시종장의 꿈을 해몽하다> 이런 일들이 있은 지 얼마 뒤에 이집트 왕에게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과 빵을 구워 올리는 시종장이 그들의 상전인 이집트 왕에게 잘못을 저지른 일이 있었다.

40:2 바로가 그 두 시종장, 곧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과 빵을 구워 올리는 시종장에게 노하셔서,

40:3 그들을 경호대장의 집 안에 있는 감옥에 가두었는데, 그 곳은 요셉이 갇힌 감옥이었다.

40:4 경호대장이 요셉을 시켜서 그 시종장들의 시중을 들게 하였으므로 요셉이 그들을 받들었다. 그들이 갇힌 지 얼마 뒤에,

40:5 감옥에 갇힌 두 사람, 곧 이집트 왕에게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과 빵을 구워 올리는 시종장이 같은 날 밤에 꿈을 꾸었는데 꿈의 내용이 저마다 달랐다.

40:6 다음날 아침에 요셉이 그들에게 갔는데 요셉은 그들에게 근심스런 빛이 있음을 보았다.

40:7 그래서 요셉은 자기 주인의 집에 자기와 함께 갇힌 바로의 두 시종장에게 물었다. "오늘은 안색이 좋아 보이지 않습니다. 왜 그러십니까 ?"

40:8 그들이 그에게 대답하였다. "우리가 꿈을 꾸었는데 해몽할 사람이 없어서 그러네." 요셉이 그들에게 말하였다. "해몽은 하나님이 하시는 것이 아닙니까 ? 나에게 말씀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40:9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이 자기가 꾼 꿈 이야기를 요셉에게 하였다. "내가 꿈에 보니, 나의 앞에 포도나무가 있고,

40:10 그 나무에는 가지가 셋이 있는데, 거기에서 싹이 나더니 곧 꽃이 피고, 포도송이가 익었다.

40:11 바로의 잔이 나의 손에 들려 있기에, 내가 포도를 따다가 바로의 잔에 그 즙을 짜서, 그 잔을 바로의 손에 올렸지."

40:12 요셉이 그에게 말하였다. "해몽은 이러합니다. 가지 셋은 사흘을 말합니다.

40:13 앞으로 사흘이 되면 바로께서 시종장을 불러내서 직책을 되돌려 주실 것입니다. 시종장께서는 전날 술잔을 받들어 올린 것처럼 바로의 손에 술잔을 올리게 될 것입니다.

40:14 시종장께서 잘 되시는 날에, 저를 기억하여 주시고, 저를 따로 생각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바로에게 나의 사정을 말씀드려서 나도 이 감옥에서 풀려나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40:15 나는 히브리 사람이 사는 땅에서 강제로 끌려온 사람입니다. 그리고 여기에서도 내가 이런 구덩이 감옥에 들어올 만한 일은 하지 않았습니다."

40:16 빵을 구워 올리는 시종장도 그 해몽을 듣고 보니 좋아서, 요셉에게 말하였다. "나도 한 꿈을 꾸었는데 나는 빵이 담긴 바구니 세 개를 머리에 이고 있었어.

40:17 제일 위에 있는 바구니에는 바로에게 드릴 온갖 구운 빵이 있었는데 새들이 내가 이고 있는 바구니 안에서 그것을 먹었어."

40:18 요셉이 말하였다. "해몽은 이러합니다. 바구니 셋은 사흘을 말합니다.

40:19 앞으로 사흘이 되면 바로께서 시종장을 불러내어 나무에 매다실 터인데 새들이 시종장의 주검을 쪼아 먹을 것입니다."

40:20 그러한 지 사흘째 되는 날, 그 날은 바로의 생일인데 왕은 신하들을 다 불러모으고 잔치를 베풀었다.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과 빵을 구워 올리는 시종장이 신하들이 모인 자리에 불려 나갔다.

40:21 바로에게 술을 따라 올리는 시종장은 직책이 회복되어서 잔에 술을 따라서 바로의 손에 올리게 되고,

40:22 빵을 구워 바치는 시종장은 매달려서 처형되니, 요셉이 그들에게 해몽하여 준 대로 되었다.

40:23 그러나 술잔을 올리는 시종장은 요셉을 기억하지 못하였다. 그는 요셉을 잊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