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 율법은 장차 나타날 좋은 것들의 그림자일 뿐이요, 실체가 아니므로 해마다 계속해서 드리는 똑같은 희생제사로써는 하나님께로 나오는 사람들을 완전하게 할 수 없습니다.

10:2 그렇지 않다고 하면 제사드리는 사람들이 한 번 깨끗해진 다음에는 그들은 더 이상 죄의식을 가지지 않을 것이고, 따라서 제사 드리는 일을 중단하지 않았겠습니까 ?

10:3 그러나 제사에는 해마다 죄를 회상시키는 효력이 있습니다.

10:4 황소와 염소의 피가 죄를 없애 줄 수는 없습니다.

10:5 그러므로 a) 그리스도께서 세상에 오셨을 때에, 하나님께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b) "주님은 제사와 예물을 원하지 않으셨습니다. 그래서 나에게 입히실 몸을 마련하셨습니다. (a. 그) 그가. b. 시40:6-8(70인역))

10:6 주님은 번제와 속죄제를 기뻐하지 않으셨습니다.

10:7 그래서 내가 말하였습니다. "보십시오. 하나님 ! 두루마리에 나를 두고 기록되어 있는 대로 나는 주님의 뜻을 행하러 왔습니다."

10:8 위에서 그리스도께서는 주님은 제사와 예물과 번제와 속죄제를 원하지도 기뻐하지도 않으셨습니다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런 것들은 율법을 따라 바칩니다.

10:9 그 다음에 말씀하시기를 "보십시오, 나는 주님의 뜻을 행하러 왔습니다" 하셨습니다. 그리스도께서는 두번째 것을 세우시려고 첫 번째 것을 폐하셨습니다.

10:10 이 c) 뜻을 따라서 예수 그리스도께서 몸을 오직 한 번 바치심으로써 우리는 거룩하게 되었습니다. (c. 하나님의 뜻)

10:11 모든 제사장은 날마다 서서 직무를 행하고 똑같은 제사를 거듭 드리지만, 그러한 제사가 죄를 없앨 수는 없습니다.

10:12 그러나 d) 그리스도께서는 죄를 사하시려고 e) 오직 한 번으로 영원히 유효한 제사를 드리신 뒤에 f) "하나님 오른쪽에 앉으셨습니다." (d.그) 이분께서는 e. 또는 오직 한 번 제사를 드리신 뒤에 영원히. f. 시110:1)

10:13 그리고 그는 f) "그의 원수들이 그의 발 아래에 굴복할 때까지" 기다리고 계십니다. (f. 시110:1)

10:14 그분은 한 번 자기를 바치심으로써 거룩한 사람들을 만들어 내셔서 그들을 영원히 완전하게 하셨습니다.

10:15 그리고 성령도 우리에게 증언하여 주십니다. 먼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10:16 g) "나 주가 말한다. 그 날 이후에 내가 그들에게 세워 줄 언약은 이것이다. 나는 내 율법을 그들의 마음에다가 주고, 그들의 생각에다가 새겨 줄 것이다." (g. 렘31:33,34)

10:17 그는 또 말씀하셨습니다. "나는 그들의 죄와 그들의 불법을 더 이상 기억하지 않을 것이다."

10:18 죄와 불법이 용서되었으니, 죄를 사하는 제사는 더 이상 필요없습니다.

10:19 <굳게 섭시다> 그러므로 교우 여러분, 우리는 예수의 피를 힘입어서 담대하게 지성소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10:20 예수께서는 휘장을 꿰뚫어서 우리에게 새로운 살 길을 열어 주셨습니다. 그런데 그 휘장은 곧 그의 육체입니다.

10:21 그리고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집을 다스리시는 위대한 제사장이 계십니다.

10:22 그러니 우리는 확고한 믿음을 가지고 참된 마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갑시다. 우리는 마음에다가 예수의 피를 뿌려서 죄책감에서 벗어나고, 맑은 물로 몸을 깨끗히 씻었습니다.

10:23 또 우리에게 약속하신 분은 신실하시니, 우리는 흔들리지 말고, 우리가 고백하는 그 신앙을 굳게 잡읍시다.

10:24 그리고 서로 마음을 써서 사랑과 선한 일을 하도록 격려합시다.

10:25 어떤 사람과 같이, 모이는 일을 그만 두지 말고, 서로 격려하여 그 날이 가까이 오는 것을 볼수록 더욱 힘써 모입시다.

10:26 우리가 진리의 지식을 얻은 뒤에 일부러 죄를 지으면, 그 때에는 속죄 제사가 남아 있지 않습니다.

10:27 b) 남은 것은 예상할 수 있는 무서운 심판과 반역자들을 삼킬 맹렬한 불뿐입니다. (b. 사26:11(70인역))

10:28 모세의 울법을 어긴 사람도 가차없이, 두세 증인의 증언을 근거로 하여 사형을 받았는데,

10:29 하나님의 아드님을 짓밟고, 자기를 거룩하게 한 언약의 피를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은혜의 성령을 모욕한 사람은, 얼마나 더 무서운 벌을 발아야 하겠는가를 생각해 보십시오.

10:30 c) "원수를 갚는 것은, 내가 할 일이니, 내가 갚아 주겠다." 하시고 또 d) "주께서 그 백성을 심판하실 것이다"하신 분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c. 신32:35. d. 신32:36,시135:14)

10:31 살아 계신 하나님의 징벌하시는 손에 떨어지는 것은 무서운 일입니다.

10:32 여러분은 빛을 받은 뒤에 고난의 싸움을 많이 견디어 낸 그 처음 시절을 되새기십시오.

10:33 여러분은 때로는 모욕과 환난을 당하여, 구경거리가 되기도 하고, 그런 처지에 놓인 사람들의 동반자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10:34 여러분은 실상 감옥에 갇힌 사람들과 고통을 함께 나누었고, 또한 자기 소유를 빼앗기는 일이 있어도, 그보다 더 좋고 더 영구한 재산이 있다는 것을 알고 그런 일을 기쁘게 당하였습니다.

10:35 그러므로 여러분의 확신을 버리지 마십시오. 그 확신에는 큰 상이 달려 있습니다.

10:36 여러분이 하나님의 뜻을 행하고 나서, 그 약속해 주신 것을 받으려면, 인내가 필요합니다.

10:37 e) "이제 아주 조금만 있으면, 오실 분이 오실 것이요, 지체하지 않으실 것이다. (e. 합2:3,4(70인역))

10:38 나의 의인은 믿음으로 살 것이다. 그가 뒤로 물러서면 나의 마음이 그를 기뻐하지 않을 것이다."

10:39 우리는 뒤로 물러나서 멸망할 사람들이 아니라, 믿음을 가져서 생명을 얻을 사람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