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너희는 나의 좀 어리석은 것을 용납해 주기 바란다. 참으로 나를 용납해 주기 바란다.

11:2 내가 하나님의 열심으로 너희를 위하여 열심을 내고 있으니, 나는 너희를 정결한 처녀로 한 남편인 그리스도께 드리려고 정혼시켰다.

11:3 뱀이 그의 간계로 하와를 속인 것같이 혹시 너희의 마음이 그리스도를 향하는 진실함과 깨끗함에서 떠나 부패할까 두렵다.

11:4 누가 가서 우리가 전파하지 않은 다른 예수를 전파하거나, 또 너희가 받지 않은 다른 영을 받게 하거나, 또 너희가 받지 않은 다른 복음을 받게 하면, 너희는 잘도 받아들이는구나.

11:5 나는 지극히 큰 사도들보다 부족한 것이 없다고 생각한다.

11:6 비록 내가 말에는 능숙하지 못하나 지식에는 그렇지 않다. 우리는 이를 모든 사람들 가운데서 모든 일로 너희에게 나타내었다.

11:7 내가 너희를 높이려고 나 자신을 낮추어 하나님의 복음을 값없이 너희에게 전한 것이 죄지은 것이냐?

11:8 내가 너희를 섬기기 위하여 다른 교회들에서 받은 비용은 그 교회들에서 빼앗은 것이다.

11:9 또 내가 너희와 함께 있는 동안 가난하였으나, 누구에게도 폐를 끼치지 않았다. 마케도니아에서 온 형제들이 나의 부족한 것을 보충해 주었다. 나는 모든 일에 너희에게 짐이 되지 않으려고 스스로조심하였고, 또 조심할 것이다.

11:10 그리스도의 진리가 내 안에 있으므로 아가야 지방에서 나의 이 자랑이 막히지 않을 것이다.

11:11 왜 그리하였겠느냐? 내가 너희를 사랑하지 않기 때문이냐? 하나님께서는 아신다.

11:12 내가 지금 행하는 것을 내가 앞으로도 행할 것이니, 이는 우리와 같은 일을 한다고 자랑하고자 기회를 찾는 자들의 그 기회를 끊어버리려는 것이다.

11:13 그러한 이들은 거짓 사도들이고 속이는 일꾼들인데, 자기를 그리스도의 사도로 가장하는 자들이다.

11:14 그러나 놀랄 것 없으니, 사탄도 자기를 빛의 천사로 가장한다.

11:15 사탄의 일꾼들이 자기를 의의 일꾼으로 가장하는 것은 대단한 일이 아니다. 그들의 마지막은 그들의 행위대로 될 것이다.

11:16 내가 다시 말하니, 아무도 나를 어리석은 자로 생각하지 마라. 그렇게 못하겠거든, 나를 어리석은 자로 받아들여 나로 조금 자랑하게 하여라.

11:17 내가 말하는 것은 주님을 따라 말하는 것이 아니고, 어리석은 자같이 확신을 가지고 자랑하는 것이다.

11:18 많은 이들이 육체를 따라 자랑하니, 나도 또한 자랑하겠다.

11:19 너희는 지혜로운 자로서 어리석은 자들을 기꺼이 용납하고 있다.

11:20 누가 너희를 종으로 삼거나, 누가 너희를 집어삼키거나, 누가 너희를 사로 잡거나, 누가 얕보거나, 누가 너희의 얼굴을 때리더라도, 너희는 용납하고 있다.

11:21 부끄럽긴 하지만, 우리는 너무 약해서 그렇게 할 수 없음을 인정한다. 그러나 누가 감히 무엇을 자랑한다면, 어리석지만 나도 감히 자랑하겠다.

11:22 그들이 히브리인이냐? 나도 그러하다. 그들이 이스라엘인이냐? 나도 그러하다. 그들이 아브라함의 자손이냐? 나도 그러하다.

11:23 그들이 그리스도의 일꾼이냐? 정신 없는 말 같지만, 나는 더욱 그러하다. 나는 더 많이 수고하고, 감옥에도 더 많이 갇히고, 매도 수없이 맞고, 여러 번 죽을 뻔하였다.

11:24 유대인들에게 사십에 하나 감한 매를 다섯 번 맞았으며,

11:25 세 번 채찍으로 맞았고, 한 번 돌로 맞았으며, 세 번 파선을 당하였고, 하루 밤낮을 바다에서 헤매었다.

11:26 여러 번에 걸친 여행에서 강의 위험과 강도의 위험과 동족의 위험과 이방인의 위험과 성읍의 위험과 광야의 위험과 바다의 위험과 거짓 형제들의 위험을 겪었다.

11:27 또 수고하고 애쓰며, 여러 번 자지 못하고 굶주리고 목마르며, 여러 번 굶고 추위에 떨며 헐벗기도 하였다.

11:28 그 밖에도 날마다 나를 누르는 것이 있으니, 곧 모든 교회를 위한 염려이다.

11:29 누가 약하면, 내가 약해지지 않겠느냐? 누가 걸려 넘어지게 되면, 내가 애타지 않겠느냐?

11:30 내가 꼭 자랑해야 한다면, 나는 나의 약함을 자랑하겠다.

11:31 영원히 찬송받으실 주 예수님의 아버지 하나님께서는 내가 거짓말하지 않는 줄 아신다.

11:32 다마스쿠스에서 아레다 왕의 총독이 나를 잡으려고 다마스쿠스 성을 지키고 있었으나,

11:33 내가 창문으로 광주리를 타고 성벽을 내려가 그 손에서 벗어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