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하나님의 뜻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 예수님의 사도가 된 바울과 형제 디모데는 고린도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와 또 온 아가야에 있는 모든 성도들에게 편지를 쓴다.

1:2 하나님 우리 아버지와 주 예수 그리스도께로부터 오는 은혜와 평강이 너희에게 있을지어다.

1:3 찬송하자. 그분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이시고, 인애의 아버지이시며, 모든 위로의 하나님이시며,

1:4 우리의 모든 환난 가운데서 우리를 위로하시는 분으로서, 우리 자신이 하나님께 받는 위로로 모든 환난 가운데 있는 자들을 능히 위로하게 하는 분이시다.

1:5 그리스도의 고난이 우리에게 넘치는 것같이 우리의 위로도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넘친다.

1:6 우리가 환난을 당하는 것도 너희의 위로와 구원을 위한 것이며, 위로를 받는 것도 너희의 위로를 위한 것이니, 이 위로의 힘으로 우리가 당하는 고난과 똑같은 고난을 너희가 당할 때에 너희도 견디게 된다.

1:7 너희에 대한 우리의 소망이 견고하니, 이는 너희가 고난에 동참한 자가 된 것같이, 위로에도 동참하고 있음을 알기 때문이다.

1:8 형제들아, 우리가 아시아에서 당한 환난에 대하여 너희가 모르기를 원하지 아니하니, 우리가 힘으로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심한 고난을 받아 살 소망까지도 끊어졌었다.

1:9 우리가 속으로 사형 선고를 받았다고 느꼈으니, 이는 우리가 자신을 의지하지 않고 오직 죽은 자들을 살리시는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려는 것이었다.

1:10 하나님께서 그와 같은 큰 죽음의 위험에서 우리를 건지셨고 또 건지실 것이다. 또한 이후에도 건져 주시기를 우리는 소망한다.

1:11 너희는 우리를 위하여 기도로 도와라. 이는 우리가 많은 이들이 기도로 받은 은사로 인하여 많은 이들이 우리를 위하여 감사드리게 하려는 것이다.

1:12 우리의 자랑은 이것이다. 곧 우리 양심의 증언이니, 우리가 세상에서 특별히 너희에 대하여 하나님의 순수하심과 진실하심으로 행하고, 육체적인 지혜가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로 행했다는 것이다.

1:13 너희가 읽고 알 수 있는 것들 외에는 우리가 다른 것을 쓰지 않는다. 너희가 끝까지 알기를 내가 바라는 것은,

1:14 너희가 부분적으로 우리를 아는 것처럼 우리 주 예수님의 날에 너희가 우리의 자랑이듯이 우리가 너희의 자랑이 되는 것이다.

1:15 내가 이 확신을 가지고 먼저 너희에게 가려고 하였으니, 이는 너희가 두번 은혜를 얻게 하려는 것이었다.

1:16 나는 너희를 방문하고 마케도니아로 갔다가 다시 마케도니아에서 너희에게 돌아가 너희의 도움으로 유대로 가기를 계획하였다.

1:17 내가 이것을 계획할 때에 어찌 경솔하게 하였겠느냐? 또 내가 그것을 계획할 때 육체를 따라 '예, 예.' 하고 '아니오, 아니오.' 하려고 계획하였겠느냐?

1:18 하나님은 신실하시므로 너희에게 한우리의 말은 '예.' 하고 금방 '아니오.' 한 것이 아니다.

1:19 우리, 곧 나와 실루아노와 디모데를 통하여 너희 가운데 전파된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는 '예.' 하시다가 '아니오.' 라고 하시지 않는다. 오직 그분 안에는 '예.' 만 있을 뿐이다.

1:20 하나님의 약속은 얼마든지 그분 안에서 '예.' 가 된다. 그러므로 그분으로 말미암아 우리는 "아멘." 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

1:21 너희와 함께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서 견고하게 하시고, 또 우리에게 기름을 부어 주신 분은 하나님이시다.

1:22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인치시고, 보증으로 성령을 우리 마음속에 주셨다.

1:23 내가 나의 목숨을 걸고 하나님을 불러 증인으로 모시는데, 내가 더 이상 고린도에 가지 않은 것은 너희를 아끼기 때문이다.

1:24 우리는 너희의 믿음을 지배하려는 것이 아니라 다만 너희의 기쁨을 돕는 자가 되려고 하니, 너희가 믿음에 서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