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 형제들아, 나는 너희가 영적인 은사들에 대하여 알지 못하기를 원하지 않는다.

12:2 너희가 아는 대로, 너희가 이방인이었을 때에는 말 못하는 우상들에게 이끌림을 받는 대로 끌려 다녔다.

12:3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알려 주는데, 하나님의 영으로 말하는 자는 아무도 "예수님을 저주받은 자이다." 라고 말하지 않고, 또 성령으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무도 "예수님은 주님이시다." 라고 말할 수 없다.

12:4 은사에 여러 가지가 있으나 성령은 같고,

12:5 직분에 여러 가지가 있으나 주님은 같으며,

12:6 사역에 여러 가지가 있으나 모든 이들 가운데서 모든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은 같으시다.

12:7 각 사람에게 성령의 나타나심을 주시는 것은 유익하게 하려는 것이다.

12:8 어떤 이에게는 같은 성령으로 지혜의 말씀을, 어떤 이에게는 같은 성령을 따라 지식의 말씀을,

12:9 어떤 이에게는 같은 성령으로 믿음을, 어떤 이에게는 같은 성령으로 병 고치는 은사들을,

12:10 어떤 이에게는 기적 행함을, 어떤 이에게는 예언을, 어떤 이에게는 영들 분별함을, 어떤 이에게는 여러가지 방언을, 어떤 이에게는 방언들 통역함을 주신다.

12:11 이 모든 것을 한분이신 같은 성령께서 하시며, 그분께서 원하시는 대로 각 사람에게 나누어 주신다.

12:12 몸은 하나이나 많은 지체가 있고, 몸에 지체가 많으나 모든 지체가 한 몸인 것같이 그리스도께서도 그러하시다.

12:13 우리는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종이나 자유인이나 모두 한 성령으로 세례를 받아 한 몸이 되었고, 또 모두 한 성령을 마시게 되었다.

12:14 몸은 한 지체가 아니라 많은 지체로 되어 있다.

12:15 만일 발이 말하기를 "나는 손이 아니니 몸에 속하지 않았다." 할지라도, 이 때문에 발이 몸에 속하지 않은 것은 아니다.

12:16 또 귀가 말하기를 "나는 눈이 아니므로 몸에 속하지 않았다." 할지라도, 이 때문에 귀가 몸에 속하지 않은 것은 아니다.

12:17 온몸이 눈이면 듣는 곳은 어디냐? 온 몸이 듣는 곳이면, 냄새를 맡는 곳은 어디냐?

12:18 그러나 이제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대로 지체들을 각각 몸에 두셨다.

12:19 모든 것이 한 지체로 되어 있다면, 몸은 어디에 있느냐?

12:20 이제 지체는 많으나 몸은 하나이다.

12:21 눈이 손에게 말하기를 "너는 내게 쓸데 없다." 하거나, 또는 머리가 발에게 "너는 내게 쓸데없다." 하고 말할 수 없다.

12:22 이뿐 아니라 몸의 더 약하게 보이는 지체들이 오히려 더 요긴하다.

12:23 우리가 몸 가운데서 덜 귀하다고 생각하는 그것들에게 더욱 귀한 것으로 입혀 주고, 우리의 볼품없는 지체들은 더욱 아름다움을 갖게 된다.

12:24 그러나 우리의 아름다운 지체들은 그럴 필요가 없다. 오직 하나님께서 몸을 잘 조직하여 부족한 지체에게 더 큰 존귀함을 주시어

12:25 몸 가운데 분쟁이 없게 하시고, 여러지체들이 서로 똑같이 돌보게 하셨다.

12:26 한 지체가 고통을 받으면 모든 지체도 함께 고통을 받고, 한 지체가 영광을 받으면 모든 지체도 함께 기뻐한다.

12:27 너희는 그리스도의 몸이요, 각 사람은 그 지체이다.

12:28 하나님께서 교회 안에 몇을 세우셨으니, 첫째는 사도요, 둘째는 선지자요, 셋째는 교사요, 그 다음은 기적이요, 그 다음은 병 고치는 은사요, 돕는 것이요, 다스리는 것이요, 여러 가지 방언이다.

12:29 모두가 사도이겠느냐? 모두가 선지자이겠느냐? 모두가 교사이겠느냐? 모두가 기적 행하는 자이겠느냐?

12:30 모두가 병 고치는 은사를 가졌겠느냐? 모두가 방언으로 말하겠느냐? 모두가 통역하겠느냐?

12:31 너희는 더욱 큰 은사들을 사모하여라. 이제 내가 너희에게 제일 좋은 길을 보여 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