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 이와 같이 사람은 우리를 그리스도의 일꾼이고 하나님의 비밀을 맡은 자로 여겨야 한다.

4:2 맡은 자에게 요구되는 것은 충성이다.

4:3 너희에게 나 또는 인간 법정에서 판단을 받는 것이 내게는 매우 작은 일이다. 사실 나도 나 자신을 판단하지 않는다.

4:4 나는 나 자신을 책망할 어떤 것도 깨닫지 못한다. 그러나 이것으로 내가 의롭다 함을 받은 것은 아니니, 나를 판단하시는 분은 주님이시다.

4:5 그러므로 너희는 때가 이르기 전, 곧 주께서 오실 때까지는 아무것도 판단하지 마라. 주께서 어두움 속에 감춰진 것들을 밝히 나타내시고, 마음의 뜻을 드러내실 것이다. 그때 각 사람은 하나님께 칭찬을 받을 것이니,

4:6 형제들아, 나는 너희를 위하여 이것을 나 자신과 아볼로에게 적용하여 예로 들었으니, 이는 너희로 하여금 "기록된 말씀에서 벗어나지 마라." 라고 한 것을 우리에게서 배워, 서로 대적하여 교만하지 못하게 하려는 것이다.

4:7 누가 너를 남달리 구별해 주느냐? 네가 가지고 있는 것 가운데서 받지 않은 것이 무엇이냐? 받은 것이라면, 왜 받지 않은 것처럼 자랑하느냐?

4:8 너희는 이미 배불렀고, 이미 부유해졌으며, 우리 없이 다스렸다. 우리가 너희와 함께 다스리기 위하여, 너희가 참으로 왕이 되었으면 좋겠다.

4:9 내가 생각하기에, 하나님께서 사도인 우리를 마치 죽이기로 작정된 자들처럼 맨 마지막에 두셨으니, 우리는 세상, 곧 천사들과 사람들에게 구경거리가 되었다.

4:10 우리는 그리스도 때문에 어리석지만 너희는 그리스도 안에서 슬기롭고, 우리는 약하지만 너희는 강하고, 너희는 존귀하지만 우리는 비천하다.

4:11 바로 이 시간까지 우리는 굶주리고 목마르고 헐벗고 매를 맞으며 정처 없이 다니고,

4:12 수고하며 우리 손으로 일한다. 욕을 먹으면 도리어 축복하고, 박해를 받으면 참고,

4:13 비방을 당하면 좋은 말로 응답한다. 우리가 지금까지 세상의 쓰레기처럼 되었고, 만물의 찌꺼기처럼 되었다.

4:14 내가 이것을 쓰는 것은, 너희를 부끄럽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나의 사랑하는 자녀들에게 하듯 훈계하려는 것이다.

4:15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에게 만 명의 가정 교사가 있더라도 아버지는 많지 않으니, 내가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복음으로 너희를 낳았다.

4:16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권하니, 너희는 나를 본받는 자들이 되어라.

4:17 이 일 때문에 내가 디모데를 너희에게 보냈는데, 그는 주님 안에서 나의 사랑하는 신실한 아들이다. 내가 각처의 교회에서 가르치는 대로,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살아가는 나의 생활 방식을 그가 너희에게 생각나게 할 것이다.

4:18 어떤 이들은 내가 너희에게 가지 못할 것이라 생각하고 교만하여졌으나,

4:19 주께서 허락하시면, 내가 너희에게 속히 가서 그 교만해진 자들의 말이 아니라 그 능력을 알아볼 것이다.

4:20 하나님 나라는 말에 있지 않고 능력에 있다.

4:21 너희는 무엇을 원하느냐? 내가 매를 가지고 너희에게 가는 것이 좋겠느냐? 아니면 사랑과 온유한 마음을 가지고 가는 것이 좋겠느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