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1 바울이 테베와 루스드라에 이르니, 마침 거기에 디모데라고 하는 제자가 있었는데, 그는 믿는 유대 여자의 아들이었고, 아버지는 헬라인이었으며,

16:2 루스드라와 이고니온에 있는 형제들에게서 칭찬받는 자였다.

16:3 바울이 그 사람과 함께 떠나고자 하여 그 지역에 있는 유대인들 때문에 그를 데려다가 할례를 행하였으니, 이는 그의 아버지가 헬라인임을 모두가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16:4 그들이 여러 성읍들을 두루 다니며 예루살렘의 사도들과 장로들이 정한 규정들을 그들에게 주어 지키게 하였다.

16:5 그리하여 교회들이 믿음이 견고해지고 날마다 그 수가 늘어났다.

16:6 성령께서 아시아에서 말씀을 전하는 것을 막으시므로, 그들이 브루기아와 갈라디아 지방을 두루 다녔고,

16:7 무시아 가까이에 이르러 비두니아로 가려고 힘썼으나, 예수님의 영께서 그들에게 허락하지 않으시므로,

16:8 그들이 무시아를 지나 트로이로 내려갔다.

16:9 밤에 바울에게 환상이 보였는데, 어떤 마케도니아 사람이 서서 그에게 간청하여 말하기를 "마케도니아로 건너와서 우리를 도우라." 하였다.

16:10 그가 환상을 본 후에 우리가 즉시 마케도니아로 떠나려 하였으니, 이는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시려고 우리를 부르시는 줄을 확신하였기 때문이다.

16:11 우리가 트로이에서 배를 타고 사모드라게로 직행하여 이튿날 네아폴리스로 갔다가,

16:12 거기서 빌립보로 가니, 그곳은 마케도니아 지방의 첫 성읍으로 로마의 식민지였다. 우리가 이 성읍에서 며칠 동안 머물렀다.

16:13 우리가 안식일에 기도처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여 성문 밖 강가로 나가 거기 앉아서 모인 여자들에게 말하였다.

16:14 두아디라 성의 자주색 옷감 장사로서 하나님을 경외하는 루디아라고 하는 한 여자가 듣고 있었는데, 주께서 그 여자의 마음을 열어 바울이 말하는 것들을 잘 듣게 하셨다.

16:15 그 여자와 그 여자의 집이 세례를 받은후에 그 여자가 간청하여 말하기를 "만일 당신들이 저를 주께 신실한 자라고 여기신다면, 저의 집에 들어와 머무십시오." 하고 우리를 강권하였다.

16:16 그 후에 우리가 기도처로 갈 때에 점치는 영이 들린 한 여종을 만났는데, 그 여자는 점을 쳐서 그 여자의 주인들에게 많은 이익을 가져다 주었다.

16:17 그 여자가 바울과 우리를 따라오면서 소리 지르며 "이 사람들은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종들로서 너희에게 구원의 길을 선포하고 있다." 라고 하였다.

16:18 여러 날 동안 이렇게 하므로 바울이 참다 못하여 돌아서서 그 영에게 말하였다. "내가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네게 명령하니, 그 여자에게서 나와라." 하니, 그순간 영이 그 여자에게서 나갔다.

16:19 그러자 그 여자의 주인들이 자신들의 수익의 희망이 끊어진 것을 보고 바울과 실라를 붙잡아서 시장으로 끌고가 지도자들 앞에 세웠다.

16:20 또 그들이 두 사람을 치안관리들에게 데리고 가서 말하기를 "이 사람들은 유대인들로서 우리 성읍을 크게 소란하게 하여,

16:21 로마인인 우리가 받아들이거나 행하는 것에 옳지 않은 관습을 전한다." 하였다.

16:22 무리가 그들을 대적하여 일제히 일어났고, 치안관리들이 그들의 옷을 찢고 매로 치라 명령하여,

16:23 그들에게 채찍질을 많이 가한 후에 감옥에 가두고 간수에게 그들을 단단히 지키라고 명령하였다.

16:24 그가 이러한 명령을 받아 그들을 안쪽 감옥에 가두고 그들의 발을 족쇄로 단단히 채웠다.

16:25 한밤중에 바울과 실라가 기도하며 하나님을 찬송하니, 죄수들이 들었다.

16:26 그런데 갑자기 큰 지진이 일어나 감옥의 기초가 흔들리고, 곧 모든 문들이 열리며 모든 죄수들의 사슬들이 풀렸다.

16:27 간수가 잠에서 깨어 감옥 문들이 열린 것을 보고 죄수들이 도망친 것으로 생각하여 검을 빼어 자살하려고 하였다.

16:28 바울이 큰 소리로 외쳐 말하기를 "너는 자신을 해치지 마라. 우리가 모두 여기 있다." 하니,

16:29 그가 등불을 달라고 해서 뛰어들어가 떨면서 바울과 실라 앞에 엎드렸다.

16:30 그리고 그들을 밖으로 데리고 나와서 말하기를 "선생님들, 내가 구원받으려면 무엇을 행해야 합니까?" 라고 하였다.

16:31 그들이 말하기를 "주 예수님을 믿으라. 그러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받을 것이다." 하고,

16:32 그와 그의 집에 있는 모든 이들에게 주님의 말씀을 전하였다.

16:33 간수가 그 밤 그 시각에 그들을 데려다가 매맞은 상처를 씻겨 주고 자신과 그 모든 가족이 곧 세례를 받았으며,

16:34 그들을 집 안으로 데리고 들어가 음식을 대접하며 그와 온 집이 하나님을 믿었으므로 크게 기뻐하였다.

16:35 날이 새자, 치안관리들이 부하들을 보내어 말하기를 "그 사람들을 풀어 주어라." 하니,

16:36 간수가 바울에게 이 말을 전하여 말하였다. "치안관리들이 사람을 보내어 당신들을 풀어 주라고 하였으니, 이제 나가서 평안히 가시오."

16:37 바울이 그들에게 말하였다. "로마 사람들인 우리를 죄도 정하지 않고 대중 앞에서 매질하고 감옥에 가두었다가 이제 와서 우리를 은밀히 내보내느냐? 아니다. 그들이 친히 와서 우리를 데리고 나가야 할 것이다."

16:38 부하들이 치안관리들에게 이 말을 전하니, 그들이 로마 사람들이라는 말을 듣고 두려워하였다.

16:39 치안관리들이 와서 그들을 위로하고 데리고 나가 그 성읍에서 떠나 달라고 간청하니,

16:40 그들이 감옥에서 나와 루디아의 집에 들어가 형제들을 보고 격려한 후에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