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 "내가 진정으로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한다. 양들의 우리에 문으로 들어가지 않고 다른 곳으로 넘어가는 자는 도둑이며 강도이다.

10:2 그러나 문으로 들어가는 자는 양들의 목자이니,

10:3 문지기는 그에게 문을 열어 주고 양들은 그의 음성을 들으며, 목자는 자기 양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불러 그들을 이끌어 낸다.

10:4 그가 자기 양들을 모두 불러 낸 후에 양들 앞서 가면 양들은 그의 음성을 알기 때문에 그를 따르나

10:5 타인의 음성은 알지 못하기 때문에 양들은 결코 타인을 따라가지 않고 오히려 그에게서 도망간다."

10:6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 비유를 말씀하셨으나, 그들은 자기들에게 하신 말씀이 무엇인지 깨닫지 못하였다.

10:7 그러므로 예수께서 다시 말씀하셨다. "내가 진정으로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한다. 내가 곧 양들의 문이다.

10:8 나보다 먼저 온 자들은 모두 도둑들이요, 강도들이니, 양들이 그들의 말을 듣지 않았다.

10:9 내가 곧 문이니, 누구든지 나를 통하여 들어가면 구원받을 것이며, 또 들어가고 나오면서 꼴을 얻을 것이다.

10:10 도둑은 다만 도둑질하고 죽이고 파괴하려고 오지만, 나는 양들이 생명을 얻게 하고 더 풍성히 얻게 하려고 왔다.

10:11 내가 곧 선한 목자이다. 선한 목자는 양들을 위하여 자기 목숨을 내어 놓는다.

10:12 삯꾼은 목자가 아니요, 양들도 자기의 것이 아니므로 이리가 오는 것을 보면 양들을 버리고 도망쳐 이리가 양들을 물어가고 흩어 버린다.

10:13 이는 그가 삯꾼이어서 양들에 대해 관심이 없기 때문이다.

10:14 내가 곧 선한 목자이니, 내 양들을 알고 내 양들도 나를 안다.

10:15 이는 마치 아버지께서 나를 아시고 나도 아버지를 아는 것과 같으니, 나는 양들을 위하여 내 목숨을 내어 놓는다.

10:16 나에게는 이 우리에 들지 않은 다른 양들이 있는데, 나는 그들도 인도해야 한다. 그들도 내 음성을 들을 것이고 한 목자 밑에서 한 떼가 될 것이다.

10:17 아버지께서 나를 사랑하시니, 이는 내가 목숨을 다시 얻으려고 내 목숨을 내어 놓기 때문이다.

10:18 아무도 내게서 내 목숨을 빼앗지 못하나, 내가 스스로 그것을 내어 놓는다. 나는 목숨을 내어 놓을 권세도 있고 그것을 다시 얻을 권세도 있다. 이 명령은 내 아버지께로부터 받았다."

10:19 이 말씀 때문에 유대인들 사이에 다시 분열이 일어났다.

10:20 그들 가운데 많은 이들이 말하기를 "이 사람이 악령 들려서 미쳤는데, 어찌하여 너희들은 이 사람의 말을 듣느냐?" 하고

10:21 또 다른 이들이 말하기를 "이 말은 악령 들린 자의 말이 아니니, 악령이 맹인들의 눈을 뜨게 할 수 있겠느냐?" 라고 하였다.

10:22 그때에 예루살렘에는 수전절이 이르렀고 때는 겨울이었다.

10:23 예수께서 성전 안에 있는 솔로몬의 행각을 거닐고 계셨는데,

10:24 유대인들이 그분을 에워싸고 말하기를 "당신이 언제까지 우리의 마음을 의심하게 하겠습니까? 당신이 그리스도라면 우리에게 분명히 말씀하소서." 하니,

10:25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내가 너희에게 말하였으나 너희가 믿지 않았다. 내가 내 아버지의 이름으로 행하는 이 일들이 나에 대하여 증언하고 있으나

10:26 너희가 믿지 아니하니, 이는 너희가 내 양들이 아니기 때문이다.

10:27 내 양들은 내 목소리를 들으며, 나는 그들을 알고 그들은 나를 따른다.

10:28 내가 그들에게 영생을 주니, 그들은 영원히 멸망하지 않을 것이며 또 아무도 그들을 내 손에서 빼앗아 갈 수 없을 것이다.

10:29 그들을 내게 주신 내 아버지께서는 만물보다 더 크시니, 아무도 아버지의 손에서 그것을 빼앗을 수 없다.

10:30 나와 아버지는 하나이다."

10:31 유대인들이 예수님을 치려고 다시 돌을 드니,

10:32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너희에게 아버지께로부터 온 선한 일들을 많이 보였는데, 그 가운데 어떤 일로 나를 돌로 치려 하느냐?"

10:33 유대인들이 그분께 대답하기를 "우리가 당신을 돌로 치려는 것은 선한 일 때문이 아니라 하나님을 모독했기 때문이오. 이는 당신이 사람이면서 자신을 하나님이라 하였기 때문이오." 하니,

10:34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너희 율법에 '내가 너희를 신들이라고 하였다.' 라고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10:35 하나님의 말씀이 임한 자들을 하나님께서 신들이라고 부르셨으며, 성경은 폐하여질 수 없으니,

10:36 그런데 아버지께서 거룩하게 하여 세상에 보내신 자가 '나는 하나님의 아들이다.' 라고 말한 것 때문에 너희가 어찌 '당신이 하나님을 모독하였다.' 라고 하느냐?

10:37 내가 내 아버지의 일들을 하지 않는다면 나를 믿지마라.

10:38 그러나 내가 행한다면, 너희가 나를 믿지 않더라도 그 일들은 믿어라. 그러면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시고 내가 아버지 안에 있음을 깨달아 알게 될 것이다."

10:39 그러자 그들이 다시 예수님을 잡으려고 하였으나, 그들의 손을 벗어나 나가셨다.

10:40 예수께서 다시 요단강 건너편, 요한이 처음에 세례를 주던 곳으로 가서 거기에 머무르시니,

10:41 많은 이들이 그분께 와서 말하기를 "요한은 아무 표적도 행하지 않았으나, 요한이 이분에 대하여 말한 것은 모두 참이었다." 라고 하였다.

10:42 그리하여 거기에서 많은 이들이 그분을 믿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