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예수께서 다시 회당에 들어가셨는데, 거기에 한 손이 오그라진 사람이 있었다.

3:2 사람들이 예수께서 안식일에 그를 고치시는지 지켜 보고 있었으니, 이는 그분을 고소하기 위해서였다.

3:3 예수께서 손이 마른 그 사람에게 말씀하시기를 "일어나서 가운데로 나오너라." 하시고,

3:4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안식일에 선을 행하는 것과 악을 행하는 것, 목숨을 구하는 것과 죽이는 것 가운데 어느 것이 옳으냐?" 하시니, 그들이 잠잠하였다.

3:5 예수께서 노하셔서 그들을 둘러보시고, 그들의 마음이 완악함을 슬퍼하시며 그 사람에게 말씀하시기를 "손을 펴라." 하시니, 그가 손을 펴자 그의 손이 회복되었다.

3:6 그러자 바리새인들이 즉시 나가서 헤롯 당원들과 함께 예수님을 어떻게 죽일까 하고 모의하였다.

3:7 예수께서 제자들과 함께 바닷가로 물러가시니, 갈릴리로부터 큰 군중이 따르고 또 유대와,

3:8 예루살렘과 이두매와 요단강 건너편과 두로와 시돈 근처에서 큰 군중이 예수께서 행하시는 일을 듣고서 그분께 나아왔다.

3:9 예수께서는 무리가 에워싸지 못하게 하시려고 자신을 위하여 작은 배 하나를 갖다 대라고 제자들에게 말씀하셨으니,

3:10 이는 예수께서 많은 이들을 고치셨으므로 질병으로 고생하는 자들이 그분을 만지려고 그분께 몰려들었기 때문이다.

3:11 더러운 영들이 예수님을 보면 그 앞에 엎드려 외쳐 말하기를 "당신은 하나님의 아들입니다." 하니,

3:12 예수께서는 자신을 드러내지 말라고 그들에게 엄중히 경고하셨다.

3:13 예수께서 산에 올라가셔서 원하는 자들을 가까이 부르시니, 그들이 그분께 나아왔다.

3:14 예수께서 열둘을 세우시고 [그들을 또한 사도라고 칭하셨으니,] 이는 그들로 자기와 함께 있게 하시고, 또한 그들을 보내어 복음을 선포하게 하시며,

3:15 악령들을 쫓아내는 권세를 가지게 하시려는 것이었다.

3:16 [열둘을 세우셨는데,] 시몬에게는 베드로라는 이름을 더하시고,

3:17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와 그의 형제 요한에게는 보아너게라는 이름을 더하셨으니, 이는 우레의 아들들이라는 뜻이다.

3:18 그리고 안드레와 빌립과 바돌로매와 마태와 도마와 알패오의 아들 야고보와 다대오와 가나안 사람 시몬과,

3:19 가룟 사람 유다인데, 이 유다는 예수님을 넘겨준 자이다.

3:20 예수께서 한 집으로 들어가시니, 무리가 다시 모여들어서 음식 먹을 겨를도 없었다.

3:21 예수님의 가족이 소문을 듣고 그분을 붙잡으려고 나아오니, 이는 사람들이 예수께서 미쳤다고 말하였기 때문이다.

3:22 예루살렘에서 내려온 서기관들은 예수께서 바알세불이 들렸다고도 하고, 악령들의 우두머리를 힘입어 악령들을 쫓아낸다고도 하였다.

3:23 예수께서 그들을 불러 그들에게 비유로 말씀하셨다. "어떻게 사탄이 사탄을 쫓아낼 수 있느냐?

3:24 만일 한 나라가 서로 대항하여 분열되면 그 나라는 설 수 없고,

3:25 만일 한 집안이 서로 대항하여 분열되면 그 가정은 설 수 없으며,

3:26 만일 사탄이 자신에 대항하여 분열되면 사탄은 설 수 없고 최후를 맞게 된다.

3:27 사람이 먼저 힘센 자를 묶어 놓지 않고서는 아무도 그 힘센 자의 집에 들어가서 그의 세간을 탈취하지 못하고 그를 묶어 놓은 뒤에야 그의 집을 털 수 있을 것이다.

3:28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니, 사람의 아들들이 행한 모든 죄와 모독은 용서받을 수 있으나,

3:29 누구든지 성령을 모독하는 자는 영원히 용서받지 못하고 영원한 정죄에 처할 것이다."

3:30 이는 그들이 말하기를 "그가 더러운 영에 들렸다." 라고 하였기 때문이다.

3:31 예수님의 어머니와 형제들이 와서 밖에 서서 그분께 사람을 보내어 그분을 부르니,

3:32 무리가 예수님의 주위에 앉아 있다가 그분께 말하기를 "보소서. 선생님의 어머니와 형제들과 누이들이 밖에서 선생님을 찾습니다." 하니,

3:33 예수께서 대답하여 말씀하시기를 "누가 내 어머니이고 내 형제들이냐?" 하시고

3:34 자신의 주위에 둘러 앉아 있는 자들을 둘러보시며 말씀하시기를 "보아라, 내 어머니와 내 형제들이다.

3:35 누구든지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이 사람이 내 형제요 누이요 어머니이다." 라고 하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