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1 아그립바가 바울에게 말하기를 "너 자신에 대해 말하기를 허락한다." 하니, 바울이 손을 내밀며 변명하였다.

26:2 "아그립바 왕이여, 유대인들이 고소하는 모든 것들에 대해 오늘 내가 당신 앞에서 변론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26:3 특히 당신께서 유대인들의 모든 관습과 문제들을 잘 아시니, 내 말을 참고 들어 주시기 바랍니다.

26:4 내가 처음부터 내 민족 가운데서, 그리고 예루살렘에서 젊었을 때부터 살아 온 저의 생활 방식을 모든 유대인들이 압니다.

26:5 그들이 오래 전부터 나를 알았으므로 만일 그들이 원한다면 내가 우리 종교의 가장 엄격한 파를 따라 바리새인으로 살았음을 증언할 것입니다.

26:6 이제 나는 하나님께서 우리 조상들에게 주신 약속에 소망을 두고 있으므로, 재판을 받고 있습니다.

26:7 이 약속은 우리 열두 지파가 밤낮으로 간절히 섬기며 이루어지기를 바라던 것인데, 왕이여, 이 소망 때문에 내가 유대인들에게서 고소를 당하고 있습니다.

26:8 여러분은 하나님께서 죽은 자들을 살리시는 것을 왜 믿지 못할 일로 생각하십니까?

26:9 나도 나사렛 사람 예수님의 이름을 대적하여 많은 일을 해야 한다고 스스로 생각하였습니다.

26:10 내가 예루살렘에서 이런 일을 하고, 대제사장들에게서 권한을 받아 많은 성도들을 감옥에 가두었으며, 그들을 죽일 때에 찬성 투표를 하였습니다.

26:11 또 모든 회당에서 그들을 여러 번 처벌하여 강제로 모독하는 말을 하게 하고 그들에게 극도로 분노하여 외국 성읍들에까지 가서 박해하였습니다."

26:12 "이런 일로 내가 대제사장들의 권한과 위임을 받아 다마스쿠스로 가고 있었는데,

26:13 정오쯤 되어 길에서 보니, 왕이여, 하늘에서 햇빛보다 더 밝은 빛이 저와 제 일행을 둘러 비추었습니다.

26:14 우리 모두가 땅에 엎드러졌을 때에 히브리 말로 내게 말씀하시는 음성을 들으니 '사울아, 사울아, 네가 어찌하여 나를 박해하느냐? 가시 돋힌 막대기를 차면 너만 고생이다.' 라고하시기에,

26:15 내가 말하기를 '주님, 주님은 누구십니까?' 라고 하니 주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곧 네가 박해하는 예수이다.

26:16 일어나 네 발로 서라. 내가 네게 나타난 것은 네가 나를 본 일과 내가 장차 네게 나타날 일을 위하여 너를 수종자와 증인으로 삼으려는 것이다.

26:17 내가 이 백성과 이방인들에게서 너를 건져내어 그들에게 보내고,

26:18 그들의 눈을 뜨게 하여 어둠에서 빛으로, 사탄의 권세에서 하나님께 돌아오게 하고, 그들이 죄 용서를 받고 나를 믿어 거룩하게 된 자들 가운데서 유업을 얻게 하려는 것이다.' "

26:19 "그러므로, 아그립바 왕이여, 내가 하늘에서 보이신 것을 거역하지 않고,

26:20 먼저 다마스쿠스와 예루살렘에 있는 자들에게, 그리고 유대 온 지역과 이방인들에게 회개하고 하나님께 돌아와 회개에 합당한 일들을 하라고 전파하였습니다.

26:21 이런 일들 때문에 유대인들이 성전에서 나를 붙잡아 죽이려고 하였습니다.

26:22 내가 이 날까지 하나님의 도우심을 받아 낮은 자와 높은 자에게 서서 증언한 것은 선지자들과 모세가 그렇게 되리라고 진술한 것들을 말한 것뿐이니,

26:23 곧, 그리스도께서 고난을 받으시고 죽은 자들 가운데서 부활하신 첫 사람이 되셔서 이 백성과 이방인들에게 빛을 선포하시리라는 것이었습니다."

26:24 바울이 이와 같이 변론하니, 베스도가 큰 소리로 말하기를 "바울아, 네가 미쳤다. 많은 학문이 너를 미치게 하였다." 하므로,

26:25 바울이 말하였다. "베스도 각하, 나는 미친 것이 아니라 참되고 온전한 말을 하고 있습니다.

26:26 왕께서 이 일에 대해 잘 알고 계시니, 내가 왕께 담대히 말씀드리니, 왕께서 이 일들에 대해 하나라도 아시지 못함이 없는 줄 믿으니, 이것이 한편 구석에서 일어난 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26:27 아그립바 왕이여, 선지자들을 믿으십니까? 믿으시는 줄 압니다."

26:28 아그립바가 바울에게 말하기를 "네가 몇 마디 말로 나를 권하여 그리스도인이 되게 하려는 것이냐?" 하니,

26:29 바울이 말하기를 "말이 적든지 많든지 왕뿐만 아니라 오늘 내 말을 듣는 모든 이들도 이렇게 결박된 것 외에는 나처럼 되기를 하나님께 빕니다." 라고 하였다.

26:30 왕과 총독과 버니게와 그들과 함께 앉은 자들이 일어나,

26:31 물러가면서 서로 말하기를 "이 사람은 사형이나 결박을 당할 만한 일을 행한 것이 없다." 하니,

26:32 아그립바가 베스도에게 말하기를 "이 사람이 만일 가이사에게 상소하지 않았다면 석방될 수 있었을 것이다."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