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1 바빌론의 느부캇넷살왕이 유다의 여호와킴왕의 아들 여코냐와 유다의 관원들을 목공들과 대장장이들과 함께 예루살렘으로부터 사로잡아 바빌론으로 데려온 후에 주께서 내게 보여 주셨으니, 보라, 무화과 두 광주리가 주의 성전 앞에 놓여 있더라.

24:2 한 광주리에는 처음 익은 무화과 같은 아주 좋은 무화과가 있고, 다른 광주리에는 아주 형편없는 무화과가 있어 너무 나빠서 먹을 수가 없더라.

24:3 그때 주께서 내게 말씀하시기를 "예레미야야, 네가 무엇을 보느냐?" 하시기에 내가 말씀드리기를 "무화과이온데 좋은 무화과는 아주 좋고, 나쁜 것은 아주 나빠서 먹을 수가 없으니, 그것들이 너무 나쁘나이다." 하였더라.

24:4 주의 말씀이 다시 내게 임하여 말씀하시니라.

24:5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하노라. 내가 그들의 유익을 위하여 이곳에서 칼데아인들의 땅으로 보낸, 유다의 사로잡혀 간 자들을 이 좋은 무화과들같이 그렇게 인정하리라.

24:6 이는 내가 내 눈을 그들에게 영원히 두며, 내가 그들을 다시 이 땅으로 인도할 것임이라. 또 내가 그들을 세우고 넘어뜨리지 아니하며, 내가 그들을 심고 뽑아 내지 아니하리라.

24:7 내가 그들에게 나를 아는, 즉 내가 주임을 아는 마음을 주리니, 그들은 나의 백성이 되고 나는 그들의 하나님이 되리라. 이는 그들이 그들의 온전한 마음으로 내게 돌아올 것임이라.

24:8 그들이 먹을 수 없는 나쁜 무화과들처럼 그렇게 나쁘므로, 주가 분명히 이같이 말하노라. 내가 이 땅에 남아 있는 유다 왕 시드키야와 그의 고관들과 예루살렘의 잔유자들과 이집트 땅에 거하는 자들을 넘겨주리라.

24:9 또 내가 그들을 학대받도록 세상의 모든 왕국들에게 넘겨주어 내가 그들을 몰아낼 모든 곳에서 비난과 속담과 조롱과 저주가 되게 하리라.

24:10 내가 또 칼과 기근과 전염병을 그들 가운데 보내어 내가 그들과 그들의 조상들에게 주었던 땅에서 진멸되게 하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