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1 보스라에서 물들인 옷을 입고 에돔에서 오는 이가 누구인가? 그의 의복이 화려하고 그의 능력의 위엄으로 거니는 이가 누구인가? 의로 말하는 나니, 구원하기에 능력이 있도다.

63:2 어찌하여 네 의복이 붉으며 네 옷이 포도즙틀을 밟는 자 같은가?

63:3 나는 홀로 포도즙틀을 밟았고 백성 중에 나와 함께한 자가 아무도 없었도다. 나의 분함으로 그들을 밟고 나의 진노함 속에서 그들을 짓밟으리니, 그러면 그들의 피가 내 옷에 튀어서 내가 내 의복을 모두 얼룩지게 할 것이라.

63:4 이는 복수의 날이 내 마음 속에 있고, 내 구속의 해가 오기 때문이라.

63:5 내가 보았으나 도와주는 자가 아무도 없었으니, 붙들어 주는 자가 없음을 이상히 여겼도다. 그리하여 나 자신의 팔이 내게 구원을 가져왔고 내 분노가 나를 붙들었도다.

63:6 내가 나의 분함으로 백성들을 밟을 것이요, 나의 분노로 그들에게 마시게 하리라. 또 내가 그들의 기력을 땅으로 끌어내리겠노라.

63:7 내가 주의 자애와 주의 찬양을 주께서 우리에게 베푸신 모든 것대로 말할 것이며, 그의 자비에 따라, 그의 많은 자애에 따라 그들에게 베푸신 이스라엘의 집을 향한 지극한 선하심을 말하리라.

63:8 이는 주께서 말씀하시기를 "분명히 그들은 나의 백성이요 거짓말하지 않는 자식들이라." 하셨으니, 그처럼 주께서 그들의 구주가 되셨음이라.

63:9 주께서 그들의 모든 고난 속에서 고난을 당하셨고, 그의 임재 앞에 있는 천사가 그들을 구원하였도다. 주께서 그의 사랑과 그의 긍휼로 그들을 구속하시고 또 주께서는 옛적의 모든 날들에 그들을 안고 다니셨도다.

63:10 그러나 그들은 반역하였고 주의 거룩한 영을 괴롭혔으니, 그러므로 주께서 돌이켜 그들의 원수가 되셔서 그들을 대적하여 싸우셨도다.

63:11 그때에 주께서 옛적의 날들과 모세와 그의 백성들을 기억하여 말씀하기를 "자기 양무리의 목자와 더불어 그들을 바다에서 데리고 올라오신 이가 어디 계시뇨? 그 안에 그의 거룩한 영을 두신 이가 어디 계시뇨?

63:12 그의 영광스러운 팔로 모세의 오른손을 쓰셔서 그들을 인도하시고, 그들 앞에서 물을 나누시고 친히 영원한 이름이 되게 하신 이가 어디 계시뇨?

63:13 그들을 광야에 있는 말처럼 깊음을 통하여 인도하시고 그들로 넘어지지 않게 하신 이가 어디 계시뇨?" 하셨느니라.

63:14 골짜기로 내려가는 짐승같이 주의 영이 그를 쉬게 하셨으니, 주께서는 이처럼 주의 백성을 인도하셔서 친히 영광스러운 이름이 되셨나이다.

63:15 하늘에서 굽어 살피시고 주의 거룩하심과 주의 영광의 처소에서 보소서. 주의 열성과 주의 능력이 어디 있으며 나에 대한 주의 긍휼과 주의 자비의 울려퍼짐이 어디 있나이까? 그것들이 억제되었나이까?

63:16 아브라함은 우리를 모르고 이스라엘은 우리를 인정하지 않지만, 의심할 여지없이 주는 우리의 아버지시니이다. 오 주여, 주는 우리의 아버지시요 우리의 구속자시니, 주의 이름은 영원부터 있나이다.

63:17 오 주여, 어찌하여 주께서는 우리를 주의 길에서 벗어나게 하시며 우리의 마음을 완악하게 하사 주를 두려워함에서 멀게 하시나이까? 주의 종들을 위하여, 주의 유업의 족속들을 위하여 돌아오소서.

63:18 주의 거룩함의 백성이 그 땅을 차지하였으나 잠깐뿐이었고, 우리의 대적들이 주의 성소를 짓밟았나이다.

63:19 우리는 주의 것이니이다. 주께서는 그들을 다스리신 적이 없으며 그들은 주의 이름으로 불리지 못했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