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1 히스키야왕 십사년에 앗시리아의 산헤립이 유다의 모든 견고한 성읍들을 치러 와서 그것들을 취하더라.

36:2 앗시리아 왕이 랍사케를 라키스로부터 예루살렘으로 보냈는데, 대군과 더불어 히스키야왕에게로 보내더라. 그가 세탁자의 땅의 대로에 있는 윗못의 수로 곁에 서 있더니

36:3 그때에 궁을 관리하는 힐키야의 아들 엘리야킴과 서기관 셉나와 아삽의 아들 역사 기록자 요아가 그에게 나아오더라.

36:4 랍사케가 그들에게 말하기를 "이제 너희는 히스키야에게 말하라. 위대한 왕, 앗시리아 왕이 이렇게 말씀하시느니라. 네가 의지하는 이 신뢰가 무엇이냐?

36:5 내가 말하노니, 너는 말하기를 '나는 싸울 계획과 힘을 가졌노라.' 하는도다. (그것은 헛된 말일 뿐이라.) 이제 네가 누구를 의뢰하기에 나를 거역하느냐?

36:6 보라, 네가 부러진 갈대 지팡이인 이집트를 의뢰하는도다. 사람이 그것을 의지하면 그것이 손에 들어가서 찌르리니, 이집트 왕 파라오는 그를 의뢰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그와 같으니라.

36:7 그러나 네가 내게 말하기를 '우리는 주 우리 하나님을 의뢰한다.' 하면 그는 히스키야가 그의 산당과 제단을 치워 버리고 유다와 예루살렘에 말하기를 '너희는 이 단 앞에서 경배하라.' 하던 그가 아니냐?

36:8 그러므로 이제 내가 네게 청하노니 내 주인 앗시리아 왕과 내기를 걸라. 네가 네 편에 말탄 자를 구할 수 있다면 내가 너에게 말 이천 필을 주리라.

36:9 그런데 네가 어떻게 내 주인의 종들 중에서 가장 작은 한 사람의 군대 대장의 얼굴을 물리칠 수 있겠느냐? 어찌 이집트를 의뢰하여 병거들과 기병들을 얻으려 하느냐?

36:10 내가 이제 주의 뜻이 없이 이 땅을 대적하여 그것을 멸하러 올라왔겠느냐? 주께서 내게 말씀하시기를 '이 땅을 대적하여 올라가서 그것을 멸하라.' 하셨느니라." 하더라.

36:11 그때에 엘리야킴과 셉나와 요아가 랍사케에게 말하기를 "내가 청하노니 시리아 말로 당신의 종들에게 말하소서. 우리가 알아듣나이다. 성벽 위에 있는 백성들의 귀에 유대인들의 말로 우리에게 말하지 마소서." 하니라.

36:12 그러자 랍사케가 말하기를 "내 주인께서 이 말들을 네 주인과 너에게만 말하라고 나를 보낸 것이냐? 너희와 더불어 자신들의 똥을 먹고 자신들의 오줌을 마실 성 위에 앉은 사람들에게도 나를 보낸 것이 아니냐?" 하고

36:13 랍사케가 일어서서 유대 말로 크게 외쳐 말하기를 "너희는 위대한 왕, 앗시리아 왕의 말을 들으라.

36:14 왕이 이같이 말하노니, 히스키야에게 속지 말라. 이는 그가 너희를 구해 내지 못할 것임이라.

36:15 또한 히스키야가 너희로 주를 의뢰하도록 하여 말하기를 '주께서 반드시 우리를 구해 내시리라. 이 성읍은 앗시리아 왕의 손에 넘겨지지 아니하리라.'고 하지 못하게 하라.

36:16 히스키야에게 귀를 기울이지 말라. 앗시리아 왕이 이같이 말하노니, 너희는 나와 화친하고 내게로 나아오라. 그리하면 너희는 각자 자기의 포도와 각자 자기의 무화과를 먹을 것이요, 너희는 각자 자기의 우물물을 마실 것이니

36:17 내가 와서 너희를 너희 본토와 같은 땅, 곧 곡식과 포도주의 땅이며, 빵과 포도원들의 땅으로 옮길 때까지 하리라.

36:18 히스키야가 '주께서 우리를 건져 내시리라.'고 말하여 너희를 설득하지 않도록 주의하라. 민족들의 신들 중에 어느 누가 자기의 땅을 앗시리아 왕의 손에서 건져낸 자가 있느냐?

36:19 하맛과 아르팟의 신들이 어디 있느냐? 스팔와임의 신들이 어디 있느냐? 그들이 사마리아를 내 손에서 구해 냈느냐?

36:20 이 땅들의 모든 신들 가운데 누가 내 손에서 그들의 땅을 구해 내었기에 주께서 예루살렘을 내 손에서 구해 내겠느냐?" 하더라.

36:21 그러나 그들은 잠잠하여 한 마디도 그에게 대답하지 않았으니, 이는 왕의 명령이 있어 말하기를 "그에게 대답하지 말라." 하였음이라.

36:22 그때에 힐키야의 아들인 궁을 관리하는 엘리야킴과 서기관 셉나와 아삽의 아들인 역사 기록자 요아가 와서 자기들의 옷을 찢고 히스키야에게 랍사케의 말을 고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