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1 페스도는 총독으로 부임한 지 사흘만에 가이사리아에서 예루살렘으로 올라 갔다.

25:2 그러자 대사제들과 유다인의 지도자들은 그에게 바울로를 고발하면서

25:3 자기네들에게 은전을 베푸는 셈으로 바울로를 예루살렘으로 보내어 달라고 간청하였다. 그들은 길목에 사람들을 잠복시켰다가바울로를 죽일 참이었다.

25:4 그러나 페스도는 이렇게 대답하였다. "바울로는 가이사리아에 계속 감금되어 있을 것이고 나도 곧 그리로 갈 터이니

25:5 그 사람에게 무슨 잘못이 있거든 당신들 중에서 유력한 사람들이나하고 함께 내려 가서 그를 고발하도록 하시오."

25:6 페스도는 예루살렘에서 여드레인가 열흘인가 지낸 뒤에 가리사이아로 내려 가서 그 다음 날 법정을 열고 바울로를 데려 오게 하였다.

25:7 바울로가 나타나자 예루살렘에서 내려 온 유다인들은 그를 둘러 싸고 여러가지로 중한 죄목을 들어 고발하였으나 확실한 증거는 하나도 대지 못하였다.

25:8 그러자 바울로는 "나는 유다인의 율법이나 성전이나 카이사르에 대해서 아무 잘못도 한 일이 없습니다." 하고 항변하였다.

25:9 그러나 페스도는 유다인들의 환심을 사려고 바울로에게 " 대는 예루살렘에 올라 가 내 앞에서 이 사건에 관한 재판을 받는 것이 어떻겠는가?" 하고 물었다.

25:10 바울로가 "나는 지금 카이사르의 법정에 서 있습니다. 나는 여기에서 재판을 받아야 할 사람입니다. 각하께서도 잘 아시는 바와 같이 나는 유다인들에게 조금도 잘못한 것이 없습니다.

25:11 만일 내가 무슨 법을 어기거나 죽을 죄를 지었다면 사형도 마다지않겠습니다. 그러나 이 사람들의 고발에 아무런 근거가 없다면 아무도 나를 그들에게 넘겨 줄 수는 없습니다. 나는 카이사르에게상소합니다" 하고 대답하자

25:12 페스도는 배석 판사들과 협의하고 나서 "그대가 카이사르에게 상소하였으니 그대를 카이사르에게 보내겠다" 하고 말하였다.

25:13 며칠 뒤에 아그리빠왕과 베르니게가 가이사리아에 와서 페스도를 예방하였다.

25:14 그들이 거기서 며칠 머물러 있는 동안 페스도는 바울로의 사건을 왕에게 이렇게 설명해 주었다. "펠릭스가 나에게 인계한 죄수가 한 사람 있는데

25:15 내가 예루살렘에 갔더니 유다인의 대사제들과 원로들이 그 사람을고발하면서 단죄해 달라고 합디다.

25:16 그러나 나는 우리 로마의 관례로는 피고에게 원고 앞에서 고발에 대하여 항변할 기회도 주지 않고 그를 넘겨 주는 법이 없다고 일러 주었습니다.

25:17 그랬더니 유다인들이 여기에까지 나를 따라 왔으므로 나는 지체하지 않고 그 다음 날로 법정을 열고 그 사람을 불러 오게 했습니다.

25:18 원고들이 일어서서 그에 대한 죄목을 늘어 놓았지만 내가 예측했던 죄목은 하나도 없었고

25:19 다만 자기네 종교와 죽은 예수라는 사람을 두고 서로 의견을 달리할 뿐이었습니다. 그런데 바울로는 그 예수가 살아 있다고 주장합디다.

25:20 나는 이 문제를 어떻게 처리할까 망설이다가 바울로에게 예루살렘에 가서 이 사건에 대한 재판을 받겠느냐고 물어 보았습니다.

25:21 그러나 그는 황제의 판결을 받을 때까지 그대로 갇혀 있게 해 달라고 하기에 나는 그를 카이사르에게 보내게 될 때까지 그대로 가두어 두라고 명령했습니다."

25:22 이 말을 듣고 아그리빠가 자기도 직접 그를 심문해 보고 싶다고 하였다. 페스도는 "내일 그를 심문해 보십시오" 하고 대답하였다.

25:23 그 이튿날 아그리빠와 베르니게는 모든 위엄과 격식을 갖추어 무관들과 그 도시의 병사들을 거느리고 공청실로 들어 갔다. 그러자 페스도의 명령으로 바울로가 끌려 나왔다.

25:24 그 때 페스도는 이렇게 말하였다. "아그리빠 전하, 그리고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 여러분이 보시는 이 자에 대하여 예루살렘과가이사리아에 사는 모든 유다인들이 나에게 고발해 왔습니다. 그들은 이 자를 더 살려 두어서는 안 된다고 떠들어 댑니다.

25:25 그러나 내가 보기에 그는 사형을 받을 만한 죄는 하나도 짓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그가 황제께 상소했기 때문에 나는 그를 황제께 보내기로 작정했습니다.

25:26 그러나 그에 관해서 황제께 아뢸 만한 확실한 자료는 하나도 얻지못했기 때문에 이 자리에서 그를 심문해 가지고 황제께 아뢸 자료를 얻을까 하고 여러분에게, 특히 아그리빠 전하 앞에 그를 끌어 내 왔습니다.

25:27 죄수를 넘기면서 명백한 죄목도 붙이지 않는 것은 사리에 맞지 않다고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