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그들이 예루살렘에 가까이 와서 올리브산 근처 벳파게와 베다니아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께서는 두 제자를 보내시며

11:2 이렇게 이르셨다. "맞은편 마을로 가 보아라. 거기 들어 가면 아직 아무도 타 보지 않은 새끼 나귀 한 마리가 매여 있을 것이다. 그것을 풀어서 끌고 오너라.

11:3 만일 누가 왜 그러느냐고 묻거든 주님이 쓰신다 하고 곧 돌려 보내실 것이라고 말하여라."

11:4 그들이 가 보니 과연 어린 나귀가 길가로 난 문 앞에 매여 있었다. 그래서 그것을 푸는데

11:5 거기 서 있던 사람들이 "왜 나귀를 풀어 가오?" 하고 물었다.

11:6 제자들이 예수께서 일러 주신 대로 말하자 그들은 막지 않았다.

11:7 제자들은 새끼 나귀를 끌고 예수께 와서 자기들의 겉옷을 그 위에얹어 놓았다. 예수께서 거기에 올라 앉으시자

11:8 수많은 사람들이 겉옷을 벗어 길 위에 펴 놓았다. 또 어떤 사람들은 들에서 나뭇가지를 꺾어다가 길에 깔았다.

11:9 그리고 앞서 가는 사람들과 뒤따라 오는 사람들이 모두 환성을 올렸다.

11:10 "호산나!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찬미받으소서! 우리 조상 다윗의 나라가 온다. 만세! 높은 하늘에서도 호산나!"

11:11 이윽고 예수께서 예루살렘에 이르러 성전에 들어 가셨다. 거기서 이것 저것 모두 둘러 보시고 나니 날이 이미 저물었다. 그래서 열두 제자와 함께 베다니아로 가셨다.

11:12 이튿날 그들이 베다니아에서 나올 때에 예수께서는 시장하시던 참에

11:13 멀리서 잎이 무성한 무화과나무를 보시고 혹시 그 나무에 열매가 있나 하여 가까이 가 보셨으나 잎사귀밖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무화과 철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11:14 예수께서는 그 나무를 향하여 "이제부터 너는 영원히 열매를 맺지못하여 아무도 너에게서 열매를 따 먹지 못할 것이다" 하고 저주하셨다. 제자들도 이 말씀을 들었다.

11:15 그들이 예루살렘에 도착한 뒤, 예수께서는 성전 뜰 안으로 들어 가 거기에서 사고 팔고 하는 사람들을 쫓아내시며 환전상들의 탁자와 비둘기 장수들의 의자를 둘러 엎으셨다.

11:16 또 물건들을 나르느라고 성전 뜰을 질러 다니는 것도 금하셨다.

11:17 그리고 그들을 가르치시며 "성서에 '내 집은 만민이 기도하는 집이라 하리라' 고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그런데 너희는 이 집을'강도의 소굴' 로 만들어 버렸구나!" 하고 나무라셨다.

11:18 이 말씀을 듣고 대사제들과 율법학자들은 어떻게 해서라도 예수를없애 버리자고 모의하였다. 그들은 모든 군중이 예수의 가르치심에 감탄하는 것을 보고 예수를 두려워하였던 것이다.

11:19 저녁 때가 되자 예수와 제자들은 성 밖으로 나갔다.

11:20 이른 아침, 예수의 일행은 그 무화과나무 곁을 지나다가 그 나무가 뿌리째 말라 있는 것을 보았다.

11:21 베드로가 문득 생각이 나서 "선생님, 저것 좀 보십시오! 선생님께서 저주하신 무화과나무가 말라 버렸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11:22 예수께서는 제자들에게 "하느님을 믿어라.

11:23 나는 분명히 말한다. 누구든지 마음에 의심을 품지 않고 자기가 말한 대로 되리라고 믿기만 하면 이 산더러 '번쩍 들려서 저 바다에 빠져라' 하더라도 그대로 될 것이다.

11:24 그러므로 내 말을 잘 들어 두어라. 너희가 기도하며 구하는 것이 무엇이든 그것을 이미 받았다고 믿기만 하면 그대로 다 될 것이다.

11:25 너희가 일어서서 기도할 때에 어떤 사람과 서로 등진 일이 생각나거든 그를 용서하여라. 그래야만 하늘에 계신 너희의 아버지께서도 너희의 잘못을 용서해 주실 것이다."

11:26 (없음)

11:27 그들은 또다시 예루살렘으로 들어 갔다. 예수께서 성전 뜰을 거닐고 계실 때에 대사제들과 율법학자들과 원로들이 와서

11:28 "당신은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들을 합니까? 누가 권한을 주어서 이런 일들을 합니까?" 하고 물었다.

11:29 예수께서도 "나도 한 가지 물어 보겠다. 너희가 대답하면 내가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들을 하는지 말하겠다.

11:30 요한이 세례를 베푼 것은 하늘에서 권한을 받아 한 것이냐? 사람에게서 받아 한 것이냐? 어디 대답해 보아라" 하고 반문하시자

11:31 그들은 자기들끼리 "하늘에서 받았다고 하면 어째서 요한을 믿지 않았느냐고 할 터이니

11:32 사람에게서 받았다고 할까?" 하고 의논했으나 군중이 모두 요한을참 예언자로 알고 있었기 때문에 군중이 무서워서

11:33 "모르겠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예수께서는 "나도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들을 하는지 말하지 않겠다" 하고 말씀하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