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1 에브라임이 한번 입을 열면 모두 떨더니, 그렇듯 에브라임은 이스라엘에서도 으뜸이더니, 바알의 꾐에 빠져 죄를 쓰고 망하였구나.

13:2 아직도 못할 짓만 하고 있다. 거푸집에 은을 부어 만든 신상에 지나지 않건만, 한갓 장인들이 만든 작품에 지나지 않건만 어찌하여 "여기 재물을 바쳐라. 모두 이 송아지에게 입을 맞추어라." 고 하는가!

13:3 그러다가 아침 안개처럼, 해뜨면 사라지는 이슬처럼, 타작마당에서 불려 가는 검불처럼, 창틈으로 새어 나가는 연기처럼 사라지겠구나.

13:4 너희를 에집트에서 이끌어 낸 것은 나 야훼 너희 하느님이다. 너희에게 나 외에 어느 하느님이 있었느냐? 나 말고 누가 너희를 구해 주었느냐?

13:5 그 메마른 땅 사막에서 내가 너희를 보살펴 주었건만,

13:6 목장에서 풀을 뜯어 배가 부르자, 우쭐대다가 이 백성은 나를 잊었다.

13:7 그러므로 나는 이 백성에게 사자처럼 대하고 표범처럼 길목에서 노리며

13:8 새끼 빼앗긴 곰같이 달려들어 가슴을 찢어 주리라. 개들이 그 자리에서 뜯어 먹고 들짐승이 찢어 발기리라.

13:9 이스라엘아, 내가 너희를 멸할 터인데, 누가 너희를 도울 수 있겠느냐?

13:10 너희를 건져 줄 임금은 어디 갔느냐? 너희를 거느릴 대신들은 어찌 되었느냐? 너희가 "왕을 달라, 대신들을 달라" 하기에

13:11 나는 노여워하면서도 왕을 주었다. 그러나 이제 나는 너무 화가 나서 왕을 집어 치웠다.

13:12 에브라임의 죄상을 적은 문서는 보관되어 있다. 없애 버리지 못하게 숨겨 두었다.

13:13 해산의 진통이 왔는데, 이 어리석은 자야, 때도 모르느냐? 태를 열고 나올 생각도 않는구나.

13:14 내가 이스라엘을 스올의 손아귀에서 건져 내리라. 이스라엘을 죽음에서 빼내리라. "죽음아, 네가 퍼뜨린 염병은 어찌 되었느냐?스올아! 네가 쏜 독침은 어찌 되었느냐?"

13:15 조금도 가엾지 않다. 에브라임이 갈대처럼 무성해도 내 입김이 열풍 되어 사막에서 불어 오면, 샘은 마르고 샘터는 갈라지리라. 보물 창고에 둔 귀중품도 모두 빼앗기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