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1 제십 이 년 십 이월 초하루, 야훼께서 나에게 말씀을 내리셨다.

32:2 "너 사람아, 에집트 왕 파라오에게 조가를 읊어 주어라. '네가 만방의 사자 같더니 망하고 말았구나. 너는 강물에서 꿈틀꿈틀 네발로 물을 차며 강물을 흐리던 물 속의 악어 같았다.

32:3 주 야훼가 말한다. 뭇 민족이 모인 가운데서 내가 그물을 펴서 너에게 씌우리니, 민족들이 내가 씌운 그 망으로 너를 끌어 올리리라.

32:4 내가 너를 땅바닥에 내동댕이쳐 벌판에 버리면, 하늘의 온갖 새가네 위에 내려 앉고 온갖 들짐승이 너를 배부르게 뜯어 먹으리라.

32:5 너의 살코기를 산에 내다 버리면, 네 몸에서 나온 구더기가 골짜기마다 들끓으리라.

32:6 송장에서 쏟아져 나오는 추깃물이 땅을 적시고 너에게서 흘러 나오는 피로 산들은 물들며 골짜기마다 피로 내를 이루리라.

32:7 네 빛을 끄는 날 나는 하늘을 가리우고, 별들을 침침하게 만들리라. 해를 구름으로 덮고 달도 빛을 잃게 하리라.

32:8 너를 비추던 천체들을 모두 침침하게 만들리니 네 국토는 온통 캄캄해지리라.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

32:9 내가 너희를 뭇 민족들에게 사로잡혀 낯선 땅에 끌려 가게 하리니, 많은 민족들이 이를 보고 상심하리라.

32:10 뭇 민족이 보는 앞에서 내가 칼을 휘둘러 너희를 무찌르면 그들은정신을 못 차리고, 왕들은 소름이 끼쳐 어쩔 줄을 모를 것이다. 네가 망하는 날, 모두들 어떻게 하면 제 목숨이라도 건져 볼까, 조금도 마음놓지 못하고 벌벌 떨리라.

32:11 주 야훼가 말한다. 바빌론 왕이 칼을 들고 너를 쳐들어 갈 것이다.

32:12 나는 세상에 다시없이 포악한 군인들을 끌어 들여 너희 무리를 무찌르게 할 것이다. 에집트와 그 무리를 전멸시켜 그 거만을 꺾을 것이다.

32:13 큰 물가에 모여 들었던 가축들을 거기에서 쓸어 버려 사람의 발도그 물을 흐리지 못하고 짐승의 발굽도 그 물을 흐리지 못하게 하리니,

32:14 물결은 자고 흐름은 기름 같으리라.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

32:15 내가 에집트 땅을 쑥밭으로 만들리라. 있는 것을 모조리 빼앗아 가고 주민을 모두 쳐죽이면, 그제야 사람들은 내가 야훼임을 알게되리라.'

32:16 이것이 사람들이 읊을 조가이다. 뭇 민족의 딸들이 읊을 조가이다. 에집트와 그 무리들이 망한 다음에 읊을 조가이다.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

32:17 제십 이 년 정월 십 오일에 야훼께서 나에게 말씀을 내리셨다.

32:18 "너 사람아, 너는 울면서 에집트의 무리를 지하로 처넣어라. 권세를 부리는 뭇 민족의 딸들도 구렁에 던져진 자들과 함께 처넣어라.

32:19 네가 무엇이 남보다 잘났더냐? 할례받지 않은 자들에게 내려 가 함께 누워 있으려무나.

32:20 그 무리들과,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 있는 곳에 떨어져, 함께 누워 있으려무나.

32:21 땅 속에 내려 가 있던 용사들이 '저것들도 졸개들과 함께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에게 내려 와 할례받지 않은 자들과 함께 누워있구나' 하며 비웃는다.

32:22 아시리아의 둘레에는 칼에 맞아 죽은 그의 무리도 함께 묻혔구나.

32:23 아시리아가 묻힌 저 구렁 깊은 곳, 그 주변에는 그 무리도 묻혀 있구나. 생명 있는 이 세상에서 사람들이 그들을 무서워하더니, 마침내 저희도 칼에 맞아 쓰러졌구나.

32:24 거기에는 엘람도 묻혀 있구나. 그 주변에는 그 무리도 함께 묻혀있구나. 모두 칼에 맞아 쓰러져 저 지하로, 할례받지 않은 자들 있는 곳으로 내려 갔구나. 생명 있는 이 세상에서 사람들이 그들을 무서워하더니, 구렁에 던져진 자들과 같은 수치를 받게 되었구나.

32:25 엘람도 죽은 자들 가운데 누울 곳을 얻었고 그 무리도 그의 무덤둘레에 누울 자리를 얻었구나. 모두 할례받지 않은 몸으로, 칼에 맞아 죽었구나. 생명 있는 이 세상에서 사람들이 그들을 무서워하더니 마침내 저희도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 틈에 끼게 되었고 구렁에 던져진 자들과 같은 수치를 받게 되었구나.

32:26 거기에는 메섹과 두발도 묻혀 있구나. 그 주변에는 그의 무리도 함께 묻혔구나. 모두들 할례받지 않은 몸으로 칼에 맞아 죽은 것들이다. 생명 있는 세상에서는 사람들이 그들을 무서워하더니.

32:27 이들은 먼 옛날에 죽어 제 무기를 가지고 지하로 내려 간 용사들,머리에는 칼을 베고 몸은 방패로 덮은 용사들과는 한자리에 눕지 못한다. 생명 있는 이 세상에서는 사람들이 용사들을 두려워하더니.

32:28 그런데, 너는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과 함께 할례받지 않은 자들 틈에 끼어 눕겠구나.

32:29 거기에는 에돔도 그 왕들과 수령들과 함께 있구나. 그토록 용맹하더니,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과 함께 누워 있구나. 할례받지 않은 자들, 구렁에 던져진 자들과 함께 누워 있구나.

32:30 북방의 장군들과 시돈 사람들도 모두 거기에 있구나. 그토록 용맹하여 남에게 겁을 주더니, 전사자들과 함께 수치스럽게 내려가, 할례받지 않은 몸으로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 구렁에 던져진 자들과 함께 누워 있구나.

32:31 파라오는 자기의 모든 무리들을 생각하여 슬퍼하다가 이들을 보고나서는 슬픔을 거두리라. 파라오와 그의 모든 군대는 칼에 맞아 죽을 것이다.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

32:32 파라오는 생명 있는 이 세상에서 사람들을 두려워하게 했으므로 그의 모든 무리들과 함께 칼에 맞아 죽은 전사자들, 할례받지 않은 자들 가운데 끼어 눕게 되리라. 주 야훼가 하는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