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1 야훼께서 나에게 말씀을 내리셨다.

17:2 "너 사람아, 이스라엘 족속에게 수수께끼를 내놓아라. 비유를 들어 말해 주어라.

17:3 '주 야훼가 말한다. 큰 독수리 한 마리 알록달록한 깃털을 가득 쓰고 긴 깃, 큰 날개를 치며 레바논에 가서 송백 끝에 돋은 순을 땄다.

17:4 그 연한 가지 끝에 돋은 햇순을 따서 무역국가로 가져다가 상업도시에 내놓고는

17:5 그 지방에서 난 종자를 찾아 버드나무 심듯 물이 콸콸 흐르는 강가, 갈아 놓은 밭에 심었다.

17:6 움이 돋고 보니, 그것은 포도나무였다. 뿌리를 땅에 박고 낮게 옆으로 퍼지며 덩굴은 그 독수리에게로 뻗었다. 포도덩굴이 되어가지가 뻗으며 움이 돋았다.

17:7 깃털이 많은 큰 날개를 치는 다른 큰 독수리 한 마리가 나타나자 이번에는 그 포도덩굴이 가는 넌출을 그리로 뻗고 뿌리도 그리로 뻗어 물을 빨아 들이려고 하였다.

17:8 물기 넉넉한 좋은 밭에 심어 햇가지가 나서 열매를 맺는 훌륭한 포도나무가 되리라 여겼더니, 그 모양이었다.'

17:9 주 야훼의 말이라 하고 일러라. '그러고도 잘 될 것 같으냐! 새 잎은 돋아나자마자 마를 것이다. 그 뿌리를 뽑는데는 힘들 것도 없다. 대군을 출동시킬 것까지도 없다.

17:10 옮겨 심었다고는 하지만 잘 되기는 이미 틀렸다. 동쪽에서 열풍이불어 오면 바싹 마르리라. 자라던 터전에서 그대로 시들리라.'"

17:11 야훼께서 나에게 말씀을 내리셨다.

17:12 "이 반역하는 족속에게 말해 주어라. '너희는 이것이 무슨 말인지알 것이다. 들어라. 바빌론 왕은 예루살렘에 들어 가 왕과 고관들을 잡아 바빌론으로 데리고 갔다.

17:13 그리고는 왕실의 후예를 하나 골라 그와 협정을 맺고 맹세를 시킨다음, 온 나라에서 쓸 만한 사람들을 잡아 감으로써

17:14 머리를 들 수 없는 속국을 삼아 협정을 충실히 지키지 않을 수 없게 만들었다.

17:15 그러나 그 왕실의 후예는 바빌론 왕에게 반기를 들었다. 그리고 에집트에 사절단을 보내어 기마대와 함께 원군을 많이 보내 달라고 요청하였다. 그런다고 성공할 것 같으냐? 그러고서도 죽음을 면할 길이 있을 것 같으냐? 협약을 어기고 죽음을 면할 수있을 것 같으냐?

17:16 그는 자기를 왕위에 앉혀 준 종주국 바빌론의 심장부에 끌려 가서죽으리라. 주 야훼가 말한다. 맹세한 것을 헌신짝처럼 버리고 협약맺은 것을 깨뜨렸으니, 반드시 그리괴도 말 것이다.

17:17 적이 돌로 축대를 쌓고 감시탑을 세워 대살육을 감행 하려는데도 파라오는 대군을 몰고 와서 그를 구해 주지 않을 것이다.

17:18 그는 맹세한 것을 헌신짝처럼 버렸고 협약맺은 것을 깨뜨렸다. 그가 손을 잡았다고 이런 짓을 했으니 반드시 죽을 것이다.

17:19 주 야훼가 말한다. 그가 내 앞에서 한 맹세를 헌신짝처럼 버렸고,내 앞에서 맺은 계약을 깨뜨렸으니, 나는 반드시 그에게 죄벌을 내리리라.

17:20 나는 그물을 쳐서 그를 망으로 옭아 바빌론으로 끌어다가, 거기에서 그를 재판하고 나를 배신한 죄를 벌하리라.

17:21 그의 군대 가운데 정병은 모두 칼에 맞아 쓰러지고 살아 남은 자는 사방으로 흩어지리라. 그제야 너희는 이 말을 한 것이 나 야훼임을 알리라.

17:22 주 야훼가 말한다. 나도 그 송백 끝에 돋은 순을 따리라. 그 연한가지에 돋은 햇순을 따서 높고 우뚝한 산 위에 몸소 심으리라.

17:23 이스라엘의 높은 산에 그것을 심으면 햇가지가 나서 열매를 맺는 훌륭한 송백이 되고 온갖 새들이 거기에 깃들이며 온갖 날짐승이 그 가지 그늘에 깃들일 것이다.

17:24 그제야 들의 모든 나무는 알리라 높은 나무는 쓰러뜨리고, 낮은 나무는 키워 주며 푸는 나무는 시들게 하고 마른 나무는 다시 푸르게 하는 이가 바로 나 야훼임을 알리라. 나 야훼는 한번 말한것은 반드시 그대로 이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