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1 욥이 자신의 눈에 의로웠으므로 이에 이 세 사람이 욥에게 응답하기를 그치니라. 

32:2 그때에 람의 친족 중에서 부스 사람 바라겔의 아들 엘리후의 진노가 타올랐는데 욥을 향하여 그의 진노가 타오른 것은 욥이 하나님 대신 자기를 의롭다 하였기 때문이요, 

32:3 또 그의 세 친구를 향하여 그의 진노가 타오른 것은 그들이 대답을 찾지도 못한 채 욥을 정죄하였기 때문이라. 

32:4 이제 엘리후는 그들이 자기보다 나이가 많으므로 욥이 말할 때까지 기다리다가 

32:5 이 세 사람의 입에서 응답이 없음을 보고 그때에 진노하니라. 

32:6 부스 사람 바라겔의 아들 엘리후가 응답하여 이르되, 나는 젊고 당신들은 매우 늙었으므로 내가 두려워서 내 의견을 감히 당신들에게 보이지 못하였노라. 

32:7 내가 이르기를, 날수가 말할 것이요, 많은 연수가 지혜를 가르치리라, 하였노라. 

32:8 그러나 사람 안에는 영이 있고 전능자의 영감이 그들에게 명철을 주나니 

32:9 위대한 자라고 늘 지혜롭지 아니하며 나이 든 자라고 공의를 깨닫지 아니하느니라. 

32:10 그러므로 내가 이르기를, 내게 귀를 기울이라, 하였나니 나도 내 의견을 보이리라. 

32:11 보라, 나는 당신들의 말을 기다렸노니 당신들이 할 말을 찾을 때에 내가 당신들의 변론에 귀를 기울였노라. 

32:12 참으로 내가 당신들에게 주목하였으나, 보라, 당신들 가운데 아무도 욥을 설득하거나 그의 말에 대답하지 못하였도다. 

32:13 당신들은 삼가 이르기를, 우리가 우리의 지혜를 발견하였는데 그를 몰아내는 이는 하나님이시요, 사람이 아니라, 하지 말라. 

32:14 이제 그가 자기의 말을 내게로 향하게 하지 아니하였으니 나도 당신들의 말로 그에게 응답하지 아니하리라. 

32:15 그들이 놀라서 더 이상 응답하지 아니하며 말하기를 그만두었도다. 

32:16 (그들이 말하지 아니하고 가만히 서서 더 이상 답변하지 아니하므로) 내가 기다리다가 

32:17 이르되, 나도 내 몫의 말로 대답하고 나도 내 의견을 보이리라, 하였나니 

32:18 내게는 말할 내용이 가득하며 내 안에 있는 영이 나를 강권하는도다. 

32:19 보라, 내 배는 구멍 없는 포도즙 통 같으며 새 부대 같이 터지려 하는도다. 

32:20 내가 말을 하여야 시원할 터인즉 내 입술을 열어 응답하리라. 

32:21 청하건대 내가 사람을 외모로 취하지 말게 하며 사람에게 아첨하는 호칭을 붙이지 말게 할지니 

32:22 나는 아첨하는 호칭 붙이는 것을 알지 못하느니라. 그리하면 나를 만드신 분께서 나를 속히 데려가시리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