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 그때에 대언자들 곧 대언자 학개와 잇도의 아들 스가랴가 이스라엘의 하나님의 이름으로 유다와 예루살렘에 있던 유대인들에게 곧 그들에게 대언하였더니 

5:2 이에 스알디엘의 아들 스룹바벨과 요사닥의 아들 예수아가 일어나 예루살렘에 있는 하나님의 집을 건축하기 시작하매 하나님의 대언자들이 그들과 함께하여 그들을 도왔더라. 

5:3 바로 그때에 강 이편의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그들의 동료들이 나아와 그들에게 이같이 이르되, 누가 너희에게 명령하여 이 집을 건축하고 이 성벽을 보수하게 하였느냐? 하기에 

5:4 그때에 우리가 이런 식으로 그들에게 이르기를, 이 건물을 짓는 자들의 이름이 무엇이냐? 하니라. 

5:5 그러나 그들의 하나님의 눈이 유대인들의 장로들 위에 있으므로 그 일이 다리오에게 이를 때까지 저들이 능히 그들을 중단하지 못하게 하였고 그때에 그들이 이 일에 관하여 편지로 답을 보내었더라. 

5:6 강 이편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그의 동료들 곧 강 이편에 있던 아바삭 사람들이 다리오 왕에게 보낸 편지의 사본이 이러하니라. 

5:7 그들이 그에게 편지를 보내며 그 안에 이같이 기록하기를, 다리오 왕께 문안하오니 평안하옵소서. 

5:8 왕께 이것을 알리나이다. 곧 우리가 유대 지방에 가서 위대하신 하나님의 집에 나아갔는데 그들이 큰 돌로 그 집을 세우고 벽에 나무를 놓아 이 일이 신속히 이루어지며 그들의 손에서 형통하기에 

5:9 그때에 우리가 그 장로들에게 물어 그들에게 이같이 이르기를, 누가 너희에게 명령하여 이 집을 건축하고 이 성벽을 보수하게 하였느냐? 하고 

5:10 우리가 또 그들의 우두머리 되는 자들의 이름을 적어 왕에게 알리려고 그들의 이름을 물은즉 

5:11 그들이 우리에게 이같이 회답하여 이르기를, 우리는 하늘과 땅의 하나님의 종으로서 이렇게 여러 해 전에 건축되었던 집을 건축하노라. 이 집은 이스라엘의 위대한 왕이 건축하여 세웠으나 

5:12 우리 조상들이 하늘의 하나님의 진노를 일으켰으므로 그분께서 그들을 갈대아 사람 바빌론 왕 느부갓네살의 손에 넘겨주시매 그가 이 집을 헐고 백성을 사로잡아 바빌론으로 데려갔노라. 

5:13 그러나 바빌론 왕 고레스의 제일년에 그 고레스 왕이 칙령을 내려 하나님의 이 집을 건축하게 하고 

5:14 또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에 있던 그 성전에서 취한 하나님의 집의 금 기구와 은 기구들 곧 그가 바빌론의 전에 가져다 둔 것들을 고레스 왕이 바빌론의 전에서 취하여 자기가 세운 총독 즉 세스바살이라는 이름을 가진 자에게 건네주고 

5:15 그에게 이르되, 이 기구들을 가지고 가서 예루살렘에 있는 성전에 그것들을 두고 하나님의 집을 그것의 처소에 건축하라, 하매 

5:16 이에 그 세스바살이 이르러 예루살렘에 있는 하나님의 집의 기초를 놓았고 그때로부터 지금까지 그 집을 건축하여 왔으나 아직도 그것을 완성하지 못하였다, 하였사오니 

5:17 그러므로 이제 왕께서 선히 여기시거든 거기 바빌론에 있는 왕의 보고를 찾아보사 과연 고레스 왕이 칙령을 내려 하나님의 이 집을 예루살렘에 건축하라고 하셨는지 보시고 왕께서는 이 일에 관하여 왕께서 기뻐하시는 바를 우리에게 보내소서, 하였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