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1 이 일들이 굳게 세워진 뒤에 아시리아 왕 산헤립이 와서 유다로 들어와 성벽을 두른 도시들을 향해 진을 치고 자기를 위해 그 도시들을 얻으려고 생각하니라. 

32:2 산헤립이 와서 예루살렘과 싸우려고 작정한 것을 히스기야가 보고 

32:3 도시 밖에 있던 샘물을 막으려고 자기의 통치자들과 용사들과 의논하매 그들이 그를 돕더라.  

32:4 이에 많은 백성이 함께 모여 모든 샘과 그 땅 한가운데를 흐르는 시내를 막으며 이르되, 어찌 아시리아의 왕들이 와서 많은 물을 얻게 하리요? 하니라. 

32:5 또 히스기야가 자기 세력을 강화하며 무너진 성벽을 다 건축하여 망대에 이르기까지 그것을 높이 쌓고 또 밖으로 다른 벽을 쌓으며 다윗의 도시에 있던 밀로를 보수하고 작은 창과 방패를 많이 만들며 

32:6 전투 대장들을 세워 백성을 다스리게 하고 도시의 성문 거리에서 자기에게로 그들을 함께 모으며 위로하는 말로 그들에게 이르되, 

32:7 마음을 강하게 하고 용기를 내며 아시리아 왕이나 그와 함께한 온 무리로 인하여 두려워하지 말고 놀라지 말라. 우리와 함께하는 자가 그와 함께하는 자보다 많으니라. 

32:8 그와 함께하는 것은 육신의 팔이나 우리와 함께하시는 이는 우리를 도우시고 우리의 싸움을 싸우시는 주 우리 하나님이시니라, 하매 백성이 유다 왕 히스기야의 말로 인해 안심하니라.  

32:9 이 일 후에 아시리아 왕 산헤립이 자기 신하들을 예루살렘에 보내었으나 (자기는 직접 자기의 온 병력과 함께 라기스를 에워싸고 있었더라.) 그가 유다 왕 히스기야와 예루살렘에 있던 온 유다에게 이르기를, 

32:10 아시리아 왕 산헤립이 이같이 말하노라. 너희가 예루살렘에서 에워싸여 있으면서 무엇을 신뢰하느냐? 

32:11 히스기야가 이르기를, 주 우리 하나님이 우리를 아시리아 왕의 손에서 건져 내시리라, 하면서 너희를 넘겨주어 굶주림과 목마름으로 죽게 하려고 너희를 설득하지 아니하느냐? 

32:12 바로 이 히스기야가 그의 산당들과 그의 제단들을 제거하고 유다와 예루살렘에게 명령하여 이르기를, 너희는 한 제단 앞에서 경배하고 그 위에 분향하라, 하지 아니하였느냐? 

32:13 나와 내 조상들이 다른 땅의 모든 백성에게 행한 것을 너희가 알지 못하느냐? 그 땅들의 민족들의 신들이 어떤 식으로든 능히 그들의 땅을 내 손에서 건져 낼 수 있었느냐? 

32:14 내 조상들이 진멸한 그 민족들의 모든 신들 중에서 능히 자기 백성을 내 손에서 건져 낸 자가 누가 있었기에 너희 하나님이 능히 너희를 내 손에서 건져 내겠느냐? 

32:15 그런즉 이제 히스기야가 이런 식으로 너희를 속이거나 설득하지 못하게 하라. 또 여전히 그를 믿지도 말라. 어떤 민족이나 어떤 왕국의 신도 능히 자기 백성을 내 손과 내 조상들의 손에서 건져 내지 못하였거늘 하물며 너희 하나님이 너희를 내 손에서 건져 내겠느냐? 하였더라. 

32:16 또 산헤립의 신하들도 여전히 주 하나님과 그분의 종 히스기야를 더욱 비방하니라. 

32:17 산헤립이 또 편지를 써서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욕하고 비방하여 이르기를, 다른 땅들의 민족들의 신들이 자기들의 백성을 내 손에서 건져 내지 못한 것 같이 히스기야의 하나님도 자기 백성을 내 손에서 건져 내지 못하리라, 하고 

32:18 그때에 그들이 유대인들의 말로 성벽 위에 있던 예루살렘 백성에게 큰 소리로 외치며 그들을 놀라게 하고 괴롭게 하여 그 도시를 점령하려 하였는데 

32:19 그들이 땅의 백성들의 신들 곧 사람의 손으로 만든 신들을 비방하듯 예루살렘의 하나님을 비방하였더라. 

32:20 이런 까닭에 히스기야 왕과 아모스의 아들 대언자 이사야가 하늘을 향하여 기도하고 부르짖으니라. 

32:21 주께서 한 천사를 보내시매 그가 아시리아 왕의 진영에서 강한 용사와 지도자와 대장들을 다 멸하였으므로 이에 그가 수치스런 얼굴로 자기 땅으로 돌아갔더라. 그가 자기 신의 집에 들어갔을 때에 그의 배 속에서 나온 자들이 거기서 그를 칼로 죽였더라. 

32:22 이와 같이 주께서 히스기야와 예루살렘 거주민들을 아시리아 왕 산헤립의 손과 다른 모든 자들의 손에서 구원하사 사면에서 그들을 인도하시매 

32:23 많은 사람이 예물을 가지고 예루살렘에 와서 주께 드리고 또 선물을 유다 왕 히스기야에게 드리므로 이후로부터 히스기야가 모든 민족들의 눈앞에 크게 되었더라. 

32:24 그때에 히스기야가 병들어 죽게 되었으므로 주께 기도하매 그분께서 그에게 말씀하시고 또 표적을 주셨으나 

32:25 히스기야의 마음이 높아져서 그가 자기에게 이루어진 은혜대로 보답하지 아니하므로 그와 유다와 예루살렘 위에 진노가 임하니라. 

32:26 그럼에도 불구하고 히스기야가 자기 마음의 교만에 대해 자기를 낮추되 그와 예루살렘 거주민들이 그와 같이 하였으므로 주의 진노가 히스기야 시대에 그들에게 임하지 아니하니라. 

32:27 히스기야가 심히 많은 재물과 명예를 소유하였으므로 은과 금과 보석과 향료와 방패와 온갖 아름다운 보물을 둘 보고들을 만들었고 

32:28 또 곡식과 포도즙과 기름의 불어난 소출을 둘 저장 창고를 만들었으며 온갖 짐승을 둘 외양간을 만들고 양 떼를 둘 양 우리를 만들었더라. 

32:29 또 그가 자기를 위해 도시들을 예비하고 많은 양 떼와 소 떼를 소유하였더라. 하나님께서 그에게 재물을 심히 많이 주셨더라. 

32:30 바로 이 히스기야가 또 기혼의 위 물줄기를 막아 그것을 곧게 아래로, 다윗의 도시 서쪽 편으로 가게 하였더라. 히스기야가 자기의 모든 일에서 형통하였더라. 

32:31 그러나 바빌론의 통치자들이 사신들을 히스기야에게 보내어 그 땅에서 이루어진 이적에 관하여 물은 일에 있어서는 하나님께서 친히 그의 마음속에 있던 것을 다 알고자 하사 그를 시험하시려고 그를 떠나셨더라.  

32:32 보라, 이제 히스기야의 남은 행적과 그의 모든 선한 일은 아모스의 아들 대언자 이사야의 환상 계시와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들의 책에 기록되어 있느니라.  

32:33 히스기야가 자기 조상들과 함께 잠드니 그들이 그를 다윗의 아들들의 돌무덤 중에서 가장 좋은 곳에 묻어 온 유다와 예루살렘 거주민들이 그의 죽음에 대하여 그에게 경의를 표하였더라. 그의 아들 므낫세가 그를 대신하여 통치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