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1 아마샤가 통치하기 시작할 때에 나이가 이십오 세더라. 그가 예루살렘에서 이십구 년 동안 통치하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예루살렘의 여호앗단이더라. 

25:2 아마샤가 주의 눈앞에서 올바른 것을 행하였으나 완전한 마음으로 하지는 아니하였더라.  

25:3 이제 왕국이 자기에게 굳게 서매 그가 왕이던 자기 아버지를 죽인 자기 신하들을 죽였으나 

25:4 그들의 자녀들은 죽이지 아니하고 모세의 책에 있는 법에 기록된 대로 행하였더라. 거기서 주께서 명령하여 이르시기를, 자녀들로 인하여 아버지들을 죽이지 말며 아버지들로 인하여 자녀들을 죽이지 말라. 오직 각 사람은 자기 죄로 인하여 죽을 것이니라, 하셨더라. 

25:5 또 아마샤가 유다를 함께 모으고 그들의 조상들의 집들에 따라 그들을 위해 온 유다와 베냐민에 두루 천인 대장들과 백인 대장들을 세웠으며 또 스무 살이 넘은 자들의 수를 세어 창과 방패를 다루고 능히 전쟁에 나갈 만한 자 곧 택한 자 삼십만 명을 얻었고 

25:6 또 은 백 달란트로 이스라엘에서 강한 용사 십만 명을 고용하였더라. 

25:7 그러나 하나님의 사람이 아마샤에게 나아와 이르되, 오 왕이여, 이스라엘 군대가 왕과 함께 가지 못하게 하옵소서. 주께서 이스라엘 곧 온 에브라임 자손과 함께하지 아니하시나이다. 

25:8 그러나 왕이 만일 가서 그 일을 하시려거든 전쟁을 위해 마음을 강하게 하소서. 하나님께서 왕을 원수 앞에 쓰러지게 하시리니 하나님께는 돕는 권능도 있고 쓰러뜨리는 권능도 있나이다, 하매 

25:9 아마샤가 하나님의 사람에게 이르되, 그러나 내가 이미 이스라엘 군대에게 준 백 달란트에 대해서는 어찌할까? 하매 하나님의 사람이 대답하되, 주께서 능히 이보다 더 많은 것을 왕에게 주실 수 있나이다, 하니라. 

25:10 그때에 아마샤가 그들 곧 에브라임에서 자기에게 나아온 군대를 분리하여 집으로 다시 돌아가게 하였으므로 그들의 분노가 유다를 향해 크게 타오르매 그들이 심히 분노하여 집으로 돌아갔더라. 

25:11 아마샤가 자기 세력을 강화하고 자기 백성을 인도하여 소금 골짜기에 가서 세일 자손 만 명을 쳤고 

25:12 유다 자손이 또 살아남은 다른 만 명을 포로로 사로잡아 바위 꼭대기로 그들을 데리고 올라가 그 바위 꼭대기에서 그들을 내던지매 그들이 다 산산조각 났더라. 

25:13 그러나 아마샤가 자기와 함께 전쟁에 나가지 못하게 하고 돌려보낸 군대의 병사들이 사마리아에서부터 벧호론에 이르기까지 유다의 도시들을 덮치고 그들 중에서 삼천 명을 치고 물건을 많이 노략하였더라. 

25:14 이제 아마샤가 에돔 족속을 살육하고 올 때에 세일 자손의 신들을 가져다가 자기의 신들로 세우고 그것들 앞에 엎드려 절하며 그것들에게 분향하니라. 

25:15 그러므로 주의 분노가 아마샤를 향해 타오르므로 그분께서 한 대언자를 보내시니 그가 그에게 이르되, 저 백성의 신들이 자기들의 백성을 왕의 손에서 능히 건져 내지 못하였거늘 왕은 어찌하여 그 신들에게 구하나이까? 하니라. 

25:16 대언자가 왕에게 말할 때에 왕이 그에게 이르되, 네가 왕의 조언자가 되었느냐? 그치라. 어찌하여 맞으려 하느냐? 하매 이에 대언자가 그치며 이르되, 왕이 이 일을 행하고 내 조언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였으니 하나님께서 왕을 멸하시기로 결정하신 줄 내가 아나이다, 하였더라. 

25:17 그때에 유다 왕 아마샤가 권고를 받아 예후의 손자요, 여호아하스의 아들인 이스라엘 왕 요아스에게 사람을 보내어 이르되, 오라, 우리가 서로 대면하자, 하니라. 

25:18 이스라엘 왕 요아스가 유다 왕 아마샤에게 사람을 보내어 이르되, 레바논의 가시나무가 레바논의 백향목에게 사람을 보내어 말하기를, 네 딸을 내 아들에게 아내로 주라, 하였더니 레바논의 들짐승이 지나가다가 그 가시나무를 짓밟았느니라.  

25:19 보라, 네가 에돔 족속을 쳤다고 말하며 네 마음이 너를 높여 자랑하게 하는도다. 이제 네 집에나 거하라. 어찌 네가 화를 입으려고 간섭하여 너와 또 너와 함께한 유다가 쓰러지려 하느냐? 하였으나 

25:20 아마샤가 들으려 하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 일이 하나님에게서 나왔기 때문이더라. 그들이 에돔의 신들에게 구하였으므로 그분께서 그들을 그들의 원수들의 손에 넘겨주려 하셨더라. 

25:21 이에 이스라엘 왕 요아스가 올라오매 그들 곧 그와 유다 왕 아마샤가 유다에 속한 벧세메스에서 서로 대면하였는데 

25:22 유다가 이스라엘 앞에서 패하여 그들이 각각 자기 장막으로 도망하니라. 

25:23 이스라엘 왕 요아스가 벧세메스에서 여호아하스의 손자요, 요아스의 아들인 유다 왕 아마샤를 사로잡고 또 그를 데리고 예루살렘에 이르러 예루살렘 성벽을 헐되 에브라임 문에서부터 모퉁이 문까지 사백 큐빗을 헐며 

25:24 또 오벳에돔과 더불어 하나님의 집에서 찾은 모든 금과 은과 모든 그릇을 취하고 또 왕의 집 보물을 취하며 또 사람들을 볼모로 잡아서 사마리아로 돌아갔더라. 

25:25 이스라엘 왕 여호아하스의 아들 요아스가 죽은 뒤에도 유다 왕 요아스의 아들 아마샤가 십오 년을 더 사니라. 

25:26 보라, 이제 아마샤의 남은 행적은 처음부터 끝까지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들의 책에 기록되어 있지 아니하냐? 

25:27 이제 아마샤가 주를 따르는 일에서 돌이킨 이후에 그들이 예루살렘에서 그를 대적하여 음모를 꾸몄으므로 그가 라기스로 도망하였으나 그들이 그를 따라 라기스로 사람을 보내어 그를 거기서 죽이고 

25:28 그를 말에 실어다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유다의 도시에 묻었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