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1 아사의 통치 제삼십육년에 이스라엘 왕 바아사가 유다를 치러 올라와서 아무도 유다 왕 아사에게로 들어가거나 나오지 못하게 할 목적으로 라마를 건축하였더라. 

16:2 이에 아사가 주의 집의 보고와 왕의 집의 보고에서 은과 금을 가져다가 다마스커스에 거하던 시리아 왕 벤하닷에게 보내며 이르되, 

16:3 내 아버지와 당신의 아버지 사이에 맹약이 있었던 것 같이 나와 당신 사이에도 있느니라. 보라, 내가 당신에게 은과 금을 보내었으니 와서 이스라엘 왕 바아사와 맺은 당신의 맹약을 깨뜨려 그가 나를 떠나게 하라, 하매 

16:4 벤하닷이 아사 왕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이스라엘의 도시들을 치려고 자기 군대들의 대장들을 보내니 그들이 이욘과 단과 아벨마임과 납달리의 모든 저장 도시를 치니라. 

16:5 바아사가 그것을 듣고 라마를 건축하기를 그만두고 자기의 일을 그치니라. 

16:6 이에 아사 왕이 온 유다를 취하였고 그들이 바아사가 건축할 때에 쓰던 라마의 돌과 재목을 가져오므로 그가 그것들로 게바와 미스바를 건축하였더라. 

16:7 그때에 선견자 하나니가 유다 왕 아사에게 나아와 이르되, 왕이 시리아 왕을 의지하고 주 왕의 하나님을 의지하지 아니하였으므로 시리아 왕의 군대가 왕의 손에서 피하였나이다. 

16:8 이디오피아 사람들과 룹 사람들이 많은 병거와 기병을 갖춘 큰 군대가 아니었나이까? 그러나 왕이 주를 의지하였으므로 그분께서 그들을 왕의 손에 넘겨주셨나이다. 

16:9 주의 눈은 이리저리 온 땅을 두루 다니며 완전한 마음으로 자신에게 향하는 자들을 위하여 자신의 강하심을 보이시나니 이 일로 왕이 어리석게 행하였은즉 이제부터는 왕에게 전쟁이 있으리이다, 하매 

16:10 그때에 아사가 그 선견자에게 노하여 그를 감옥 집에 가두었더라. 그가 이 일로 인하여 그에게 격노하였더라. 또 그때에 아사가 백성 중에서 몇 사람을 학대하였더라.  

16:11 보라, 아사의 행적은 처음부터 끝까지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들의 책에 기록되어 있느니라.  

16:12 아사의 통치 제삼십구년에 그의 발에 병이 있었고 그의 병이 심히 중하였으나 병이 있을 때에 그가 주께 구하지 아니하고 의사들에게 구하였더라. 

16:13 아사가 자기의 통치 제사십일년에 자기 조상들과 함께 잠들어 죽으니 

16:14 그들이 아사가 다윗의 도시에 자기를 위하여 만든 그의 돌무덤에 그를 묻고 또 약제사의 기술로 예비한 향수와 여러 가지 향료를 가득히 채운 상에 그를 두고 또 그를 위하여 크게 향을 태웠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