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 이제 솔로몬이 기도를 마치매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 그 번제 헌물과 희생물들을 태워 버리고 주의 영광이 그 집에 가득하니라. 

7:2 주의 영광이 주의 집에 가득하므로 제사장들이 능히 주의 집에 들어가지 못하였고 

7:3 온 이스라엘 자손은 불이 내리는 것과 주의 영광이 그 집에 있음을 보고 돌로 포장한 곳에서 얼굴을 땅으로 향하고 몸을 굽혀 주께 경배하며 찬양하여 이르되, 그분은 선하시며 그분의 긍휼은 영원하도다, 하니라.  

7:4 그때에 왕과 온 백성이 주 앞에 희생물을 드렸고 

7:5 솔로몬 왕이 희생물로 소 이만 이천 마리와 양 십이만 마리를 드렸더라. 이와 같이 왕과 온 백성이 하나님의 집을 봉헌하니라. 

7:6 또 제사장들은 자기들의 직무대로 섬기고 레위 사람들도 주의 악기들을 가지고 섬겼는데 이 악기들은 전에 다윗 왕이 레위 사람들의 섬기는 일로 찬양할 때에 주의 긍휼이 영원하므로 그분을 찬양하게 하려고 만든 것이더라. 제사장들은 그들 앞에서 나팔을 불고 온 이스라엘은 서 있더라. 

7:7 또 솔로몬이 주의 집 앞에 있던 뜰의 한가운데를 거룩히 구별하였더라. 솔로몬이 전에 만든 놋 제단이 번제 헌물과 음식 헌물과 기름을 능히 수용할 수 없었으므로 그가 거기서 번제 헌물과 화평 헌물의 기름을 드렸더라. 

7:8 또 그때에 솔로몬과 그와 함께한 온 이스라엘 곧 하맛의 입구에서부터 이집트의 강까지의 심히 큰 회중이 이레 동안 명절을 지키고 

7:9 여덟째 날에 그들이 엄숙한 집회를 열었으니 그들이 이레 동안 제단을 봉헌하고 또 이레 동안 명절을 지켰더라. 

7:10 일곱째 달 이십삼일에 왕이 백성을 그들의 장막으로 돌려보내매 백성이 주께서 다윗과 솔로몬과 자신의 백성 이스라엘에게 베푼 선하심으로 인하여 기뻐하며 마음에서 즐거워하였더라.  

7:11 이와 같이 솔로몬이 주의 집과 왕의 집을 완성하고 솔로몬의 마음속에서 떠올라 주의 집과 자기 집에 만들고자 한 모든 것을 형통하게 이루니라. 

7:12 주께서 밤에 솔로몬에게 나타나 그에게 이르시되, 내가 이미 네 기도를 듣고 이곳을 택하여 내게 희생물 드리는 집으로 삼았으니 

7:13 혹시 내가 하늘을 닫아 비를 내리지 아니하거나 혹시 메뚜기들에게 명령하여 땅을 삼키게 하거나 혹시 내 백성 가운데 역병을 보낼 때에 

7:14 내 이름으로 불리는 내 백성이 자기를 낮추고 기도하여 내 얼굴을 구하고 자기들의 악한 길에서 떠나면 내가 하늘에서부터 듣고 그들의 죄를 용서하며 그들의 땅을 고치리라. 

7:15 이제 이곳에서 드리는 기도에 내가 눈을 열고 귀를 기울이리니 

7:16 이는 내가 이제 이 집을 택하고 거룩히 구별하여 내 이름이 거기에 영원히 있게 하려 하였기 때문이라. 내 눈과 내 마음이 영구히 거기에 있으리라. 

7:17 너로 말하건대 네가 만일 네 아버지 다윗이 걸은 것 같이 내 앞에서 걸으며 내가 네게 명령한 대로 다 행하고 내 법규와 내 법도를 지키면 

7:18 내가 전에 네 아버지 다윗과 언약을 맺어 이르기를, 이스라엘에서 치리자가 될 사람이 네게 끊어지지 아니하리라, 한 대로 네 왕국의 왕좌를 굳게 세우려니와 

7:19 만일 너희가 돌이켜서 내가 너희 앞에 둔 내 법규와 내 명령을 버리고 가서 다른 신들을 섬기고 그들에게 경배하면 

7:20 내가 그들에게 준 내 땅에서 그들을 뿌리째 뽑아내며 내 이름을 위하여 내가 거룩하게 구별한 이 집도 내 눈앞에서 던져 버리고 모든 민족들 가운데서 그것이 속담거리와 웃음거리가 되게 하리라. 

7:21 높이 솟은 이 집이 그 옆으로 지나가는 모든 자에게 놀라움이 되리니 그러므로 그가 이르되, 주께서 무슨 까닭으로 이 땅과 이 집에 이같이 행하셨는가? 하면 

7:22 사람들이 대답하기를, 그 까닭은 그들이 자기 조상들을 이집트 땅에서 데리고 나오신 주 곧 자기 조상들의 하나님을 버리고 다른 신들을 붙들며 그들에게 경배하고 그들을 섬겼기 때문이라. 그러므로 그분께서 이 모든 재앙을 그들에게 내리셨도다, 하리라, 하셨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