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1 요시야가 통치하기 시작할 때에 나이가 팔 세더라. 그가 예루살렘에서 삼십일 년 동안 통치하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보스갓의 아다야의 딸 여디다더라.  

22:2 요시야가 주의 눈앞에서 올바른 것을 행하여 자기 조상 다윗의 모든 길로 걷고 오른쪽으로나 왼쪽으로나 치우치지 아니하였더라. 

22:3 요시야 왕의 제십팔년에 왕이 므술람의 손자요, 아살리야의 아들인 서기관 사반을 주의 집에 보내며 이르되, 

22:4 대제사장 힐기야에게 올라가서 그가 백성이 주의 집으로 가져온 은 곧 문 지키는 자들이 백성에게서 거두어들인 은을 세게 하라. 

22:5 그들은 주의 집을 감독하는 자들 곧 일하는 자들의 손에 그것을 넘겨주고 그들은 주의 집에서 일하는 자들에게 그것을 주어 그 집의 무너진 곳을 보수하게 하되 

22:6 곧 목수와 건축자와 석공에게 주어 재목과 다듬은 돌을 사서 그 집을 보수하게 하라, 하였더라. 

22:7 그러나 그들이 신실하게 나누어 주었으므로 그들의 손에 넘긴 돈을 그들과 함께 세지 아니하였더라. 

22:8 대제사장 힐기야가 서기관 사반에게 이르되, 내가 주의 집에서 율법 책을 발견하였노라, 하고 그 책을 사반에게 주니 사반이 그것을 읽으니라. 

22:9 서기관 사반이 왕에게 가서 왕에게 다시 말을 전하여 이르되, 왕의 신하들이 그 집에 있던 돈을 모아 주의 집을 감독하는 자들 곧 일하는 자들의 손에 넘겨주었나이다, 하고 

22:10 또 서기관 사반이 왕에게 보여 주며 이르되, 제사장 힐기야가 내게 책을 넘겨주었나이다, 하고 왕 앞에서 그 책을 낭독하매 

22:11 왕이 율법 책의 말씀들을 듣고는 자기 옷을 찢으니라.  

22:12 왕이 제사장 힐기야와 사반의 아들 아히감과 미가야의 아들 악볼과 서기관 사반과 왕의 신하 아사야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22:13 너희는 가서 나와 백성과 온 유다를 위해 이 발견한 책의 말씀들에 관하여 주께 여쭈라. 우리 조상들이 이 책의 말씀들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고 우리에 관하여 기록된 모든 것대로 행하지 아니하였으므로 우리를 향해 타오른 주의 진노가 크도다, 하니라. 

22:14 이에 제사장 힐기야와 또 아히감과 악볼과 사반과 아사야가 여대언자 훌다에게로 나아갔는데 그녀는 할하스의 손자이자 디그바의 아들로서 예복을 관리하는 자인 살룸의 아내더라. (이제 그녀는 예루살렘에서 그 일에 종사하는 사람들의 구역에 거하였더라.) 그들이 그녀와 대화를 나누니라. 

22:15 훌다가 그들에게 이르되,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하노라. 너희를 내게로 보낸 사람에게 고하되, 

22:16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보라, 내가 이곳과 이곳의 거주민들에게 재앙을 가져오되 곧 유다 왕이 읽은 책의 모든 말을 가져오리니 

22:17 이는 그들이 나를 버리고 다른 신들에게 분향하며 자기들 손의 모든 일로 내 분노를 일으켰기 때문이라. 그러므로 내 진노가 이곳을 향해 타올라 꺼지지 아니하리라, 하라. 

22:18 그러나 너희를 보내어 주에게 여쭙게 한 유다 왕에게는 너희가 이같이 말하되,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하노라. 네가 들은 말들로 말하건대 

22:19 내가 이곳과 이곳의 거주민들을 대적하여 말한 것 즉 그들이 황폐한 자가 되고 저주거리가 되리라고 말한 것을 네가 들을 때에 네 마음이 연하여 네가 주 앞에서 네 자신을 낮추며 네 옷을 찢고 내 앞에서 울었으므로 나도 네 말을 들었노라. 주가 말하노라. 

22:20 그러므로, 보라, 내가 너를 네 조상들에게로 거두리니 네가 평안히 거두어져서 네 무덤으로 들어갈 것이요, 또 내가 이곳에 내릴 모든 재앙을 네 눈이 보지 아니하리라, 하라, 하매 그들이 왕에게 말을 다시 전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