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아하시야의 어머니 아달랴가 자기 아들이 죽은 것을 보고 일어나 왕가의 모든 씨를 멸하였으나 

11:2 요람 왕의 딸 곧 아하시야의 누이 여호세바가 아하시야의 아들 요아스를 취하여 죽임을 당한 왕의 아들들 가운데서 그를 훔쳐내니라. 그들이 그와 그의 유모를 침실에 숨겨 아달랴에게서 피하게 하였으므로 그가 죽임을 당하지 아니하였더라. 

11:3 그가 그녀와 함께 주의 집에 육 년 동안 숨어 있었고 아달랴가 그 땅을 통치하였더라. 

11:4 일곱째 해에 여호야다가 사람을 보내어 수백 명의 치리자들을 대장들과 호위대와 함께 부르고 주의 집으로 그들을 데리고 들어가 그들과 언약을 맺으며 그들로 하여금 주의 집에서 맹세하게 한 뒤에 왕의 아들을 보여 주고 

11:5 그들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너희가 행할 일은 이러하니라. 너희 중에서 안식일에 들어가는 자들의 삼분의 일은 왕의 집을 주의하여 지키라. 

11:6 또 삼분의 일은 수르 문에 있고 삼분의 일은 호위대 뒤에 있는 문에 있어서 너희가 이와 같이 그 집을 주의하여 지켜 그것이 침범당하지 않게 하라. 

11:7 또 안식일에 나가는 너희 모든 사람의 두 무리 곧 그들은 왕을 위해 주의 집을 주의하여 지키되 

11:8 너희는 각각 손에 병기를 잡고 사방으로 왕을 에워싸며 구역 안에 들어오는 자는 죽이고 왕이 나가고 들어올 때에 왕과 함께할지니라, 하니라. 

11:9 백인 대장들이 제사장 여호야다가 명령한 모든 것대로 행하여 그들이 각각 안식일에 들어가야 할 자기의 사람들을 안식일에 나와야 할 자들과 함께 거느리고 제사장 여호야다에게 나아오매 

11:10 제사장이 주의 성전에 있던 다윗 왕의 창과 방패들을 백인 대장들에게 주니라. 

11:11 호위병들이 각각 손에 무기를 잡고 왕을 둘러싸되 성전의 오른쪽 모서리에서부터 성전의 왼쪽 모서리까지 제단과 성전 옆에 서고 

11:12 여호야다가 왕의 아들을 데리고 나와 그에게 왕관을 씌우며 증언 책을 주매 그들이 그를 왕으로 삼고 그에게 기름을 부으며 손뼉을 치고 말하기를, 국왕 폐하 만세, 하니라. 

11:13 아달랴가 호위병들과 백성의 소란한 소리를 듣고 주의 성전으로 들어가 백성에게 이르러 

11:14 보매, 보라, 왕이 규례대로 기둥 옆에 섰고 통치자들과 나팔 부는 자들이 왕 옆에 섰으며 그 땅의 온 백성이 기뻐하여 나팔을 부니라. 아달랴가 옷을 찢으며 외치되, 반역이로다, 반역이로다, 하였으나 

11:15 제사장 여호야다가 백인 대장들 곧 군대의 관리들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그녀를 구역 밖으로 몰아내고 그녀를 따르는 자는 칼로 죽이라, 하였으니 전에 그 제사장이 말하기를, 주의 집에서는 그녀를 죽이지 말라, 하였더라. 

11:16 그들이 그녀에게 손을 대매 그녀가 말들이 왕의 집으로 이르는 길로 가다가 거기서 죽임을 당하였더라. 

11:17 여호야다가 주와 왕과 백성 사이에 언약을 맺어 그들이 주의 백성이 되게 하고 또 왕과 백성 사이에도 언약을 맺게 하매 

11:18 그 땅의 온 백성이 바알의 집으로 가서 그 집을 허물고 그의 제단들과 형상들을 철저히 산산조각 내며 바알의 제단들 앞에서 바알의 제사장 맛단을 죽이니라. 제사장이 주의 집을 지킬 관리들을 임명하고 

11:19 또 수백 명의 치리자들과 대장들과 호위대와 그 땅의 온 백성을 거느리고 왕을 주의 집에서 모시고 내려와 호위대의 문 길을 통해 왕의 집에 이르매 왕이 왕들의 왕좌에 앉으니라. 

11:20 이에 그 땅의 온 백성이 기뻐하고 그 도시가 평온해졌더라. 그들이 아달랴를 왕의 집 옆에서 칼로 죽였더라.  

11:21 여호아스가 통치하기 시작할 때에 나이가 칠 세였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