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솔로몬이 이집트 왕 파라오와 인척 관계를 맺고 파라오의 딸을 취한 뒤 자기 집과 주의 집과 예루살렘 주위의 성벽을 건축하는 일을 자기가 끝낼 때까지 그녀를 다윗의 도시에 데려다 두니라. 

3:2 그때까지 주의 이름을 위해 아직 집을 건축하지 아니하였으므로 다만 백성들은 산당들에서 희생물을 드렸더라. 

3:3 솔로몬이 주를 사랑하고 자기 아버지 다윗의 법규 안에서 걸었으나 다만 산당들에서 희생물을 드리고 분향하였더라. 

3:4 왕이 기브온에서 희생물을 드리려고 거기로 갔으니 이는 그것이 큰 산당이었기 때문이더라. 솔로몬이 그 제단 위에 번제 헌물 천 개를 드리니라. 

3:5 기브온에서 밤에 주께서 솔로몬에게 꿈에 나타나시니라. 하나님께서 이르시되, 내가 네게 무엇을 주어야 할지 구하라, 하시니 

3:6 솔로몬이 아뢰되, 주의 종 내 아버지 다윗이 진리와 의와 올바른 마음으로 주와 함께 주 앞에서 걸은 대로 주께서 그에게 큰 긍휼을 베푸셨고 주께서 또 그를 위해 이 큰 친절을 예비하시고 이 날과 같이 그의 왕좌에 앉을 아들을 그에게 주셨나이다. 

3:7 이제, 오 주 내 하나님이여, 주께서 주의 종으로 하여금 내 아버지 다윗을 대신하여 왕이 되게 하셨사오나 나는 작은 아이요, 나가거나 들어올 줄을 알지 못하오며 

3:8 주의 종이 주께서 택하신 주의 백성 한가운데 있나이다. 그들은 큰 백성이므로 너무 많아 셀 수도 없고 계산할 수도 없사오니 

3:9 그러므로 주의 백성을 재판하도록 주의 종에게 깨닫는 마음을 주사 내가 좋은 것과 나쁜 것을 분별하게 하옵소서. 이같이 큰 주의 백성을 누가 능히 재판하리이까? 하니라. 

3:10 솔로몬이 이것을 구하매 주께서 그 말을 기쁘게 여기시니라. 

3:11 하나님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이것을 구하였으며 너를 위해 장수하는 것도 구하지 아니하고 너를 위해 재물도 구하지 아니하며 네 원수들의 생명도 구하지 아니하고 오직 너를 위해 재판을 분별하기 위한 명철을 구하였은즉 

3:12 보라, 내가 네 말대로 행하였느니라. 보라, 내가 네게 지혜롭고 깨닫는 마음을 주었은즉 너 이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없었거니와 너 이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일어나지 아니하리라. 

3:13 또 네가 구하지 아니한 것 즉 재물과 명예도 내가 네게 주었은즉 네 평생토록 왕들 중에서 너와 같은 자가 없으리라. 

3:14 또 네가 만일 네 아버지 다윗이 걸은 것 같이 내 길들로 걸으며 내 법규와 내 명령을 지키면 내가 네 날들을 길게 하리라, 하시니라. 

3:15 솔로몬이 깨어 보니, 보라, 꿈이더라. 그가 예루살렘에 이르러 주의 언약 궤 앞에 서서 번제 헌물과 화평 헌물을 드리고 자기의 모든 신하를 위해 잔치를 베풀었더라. 

3:16 그때에 창녀인 두 여자가 왕에게 나아와 그 앞에 서고 

3:17 한 여자가 이르되, 오 내 주여, 나와 이 여자가 한 집에 사는데 내가 집에서 아이를 낳을 때에 그녀도 함께 있었나이다. 

3:18 내가 해산한 지 사흘 뒤에 이 여자도 해산하였는데 우리가 함께 있었고 집에 있던 우리 둘 외에는 집에 우리와 함께한 낯선 사람이 아무도 없었나이다. 

3:19 그런데 밤에 이 여자가 자기 아이 위에 누우므로 그 아이가 죽으니 

3:20 그녀가 한밤중에 일어나 주의 여종이 잠든 사이에 내 아들을 내 옆에서 가져다가 자기 품에 누이고 자기의 죽은 아이를 내 품에 누였나이다. 

3:21 아침에 내가 내 아들에게 젖을 주려고 일어나니, 보소서, 그가 죽었나이다. 그런데 내가 아침에 자세히 살펴보니, 보소서, 그 아이는 내가 낳은 내 아들이 아니더이다, 하매 

3:22 다른 여자는 이르되, 아니라. 살아 있는 것은 내 아들이요, 죽은 것이 네 아들이라, 하고 이 여자는 이르되, 아니라. 죽은 것이 네 아들이요, 살아 있는 것은 내 아들이라, 하며 그들이 왕 앞에서 이렇게 말하니라. 

3:23 그때에 왕이 이르되, 한 여자는 말하기를, 살아 있는 이것은 내 아들이요 죽은 것이 네 아들이라, 하고 다른 여자는 말하기를, 아니라. 죽은 것이 네 아들이요 살아 있는 것은 내 아들이라, 하는도다, 하고 

3:24 또 이르되, 칼을 내게로 가져오라, 하니 그들이 칼을 왕 앞으로 가져오매 

3:25 왕이 이르되, 살아 있는 아이를 둘로 나누어 반은 이 여자에게 주고 반은 저 여자에게 주라, 하니 

3:26 그때에 그 살아 있는 아이의 어머니 되는 여자가 속 중심에서 자기 아들을 불쌍히 여겼으므로 왕께 아뢰어 이르기를, 오 내 주여, 살아 있는 아이를 그녀에게 주시고 아무쪼록 죽이지 마옵소서, 하되 다른 여자는 말하기를, 그것이 내 것도 되게 하지 말고 네 것도 되게 하지 말며 그것을 나누게 하라, 하므로 

3:27 그때에 왕이 응답하여 이르되, 살아 있는 아이를 그녀에게 주고 결코 죽이지 말라. 그녀가 그 아이의 어머니니라, 하매 

3:28 왕이 판단한 재판을 온 이스라엘이 듣고 그들이 왕을 두려워하였으니 이는 공의로 재판하는 하나님의 지혜가 그에게 있음을 그들이 보았기 때문이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