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1 이제 이것은 다윗의 마지막 말이라. 이새의 아들 다윗이 말하니라. 높이 일으켜진 자, 야곱의 하나님에게서 기름 부음을 받은 자, 이스라엘의 달콤한 시편 기자가 이르기를, 

23:2 주의 영께서 나를 통하여 말씀하셨으며 그분의 말씀이 내 혀에 있었도다. 

23:3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말씀하시며 이스라엘의 반석이 내게 이르시기를, 사람들을 다스리는 자는 반드시 의로워야 하고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가운데 다스릴지니라. 

23:4 그는 해가 돋을 때의 아침 햇살 같고 구름 없는 아침 같으며 비가 온 뒤 맑게 비침으로 땅에서 움이 돋는 새 풀 같으니라, 하셨도다. 

23:5 비록 내 집이 하나님 앞에서 이와 같지 아니할지라도 그분께서 나와 영존하는 언약을 맺으사 모든 것을 정비하시고 확실하게 하셨으니 그 까닭은 비록 그분께서 내 집이 자라게 하지 아니하실지라도 이것이 나의 모든 구원이요, 나의 모든 소원이기 때문이라. 

23:6 그러나 벨리알의 아들들은 다 내버릴 가시나무들 같으리니 이는 그것들을 손으로 잡을 수 없기 때문이로다. 

23:7 다만 그것들을 만질 자는 반드시 쇠와 창 자루로 둘러싸여야 하리니 그것들이 같은 곳에서 철저히 불살라지리로다, 하니라. 

23:8 다윗이 소유한 용사들의 이름은 이러하니라. 자리에 앉았던 다그몬 사람 곧 에센 사람 아디노는 대장들 가운데 우두머리더라. 그가 자기 창을 들어 팔백 명을 치고 한 번에 그들을 죽였더라.  

23:9 그 다음은 아호아 사람 도도의 아들 엘르아살인데 그는 다윗과 함께한 세 용사 가운데 하나더라. 블레셋 사람들이 싸우려고 함께 모이매 이스라엘 사람들이 물러섰으나 그때에 그들이 블레셋 사람들에게 도전하고 

23:10 그가 일어나서 손이 피곤하여 칼에 달라붙을 때까지 블레셋 사람들을 치니라. 그 날에 주께서 큰 승리를 이루셨으므로 백성이 돌아와 그의 뒤를 따라가며 노략할 뿐이었더라.  

23:11 그 다음은 하랄 사람 아게의 아들 삼마더라. 블레셋 사람들이 떼를 지어 팥이 무성한 땅에 함께 모이매 백성이 블레셋 사람들로부터 도망하였으나 

23:12 그는 그 땅 한가운데 서서 그 땅을 보호하고 블레셋 사람들을 죽였더라. 주께서 큰 승리를 이루셨더라. 

23:13 또 서른 명의 우두머리 중에서 세 사람이 수확하는 때에 아둘람 굴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아갔는데 블레셋 사람들의 떼가 르바임 골짜기에 진을 쳤더라.  

23:14 다윗은 그때에 요새에 있었고 블레셋 사람들의 수비대는 그때에 베들레헴에 있었더라.  

23:15 다윗이 애타게 바라며 이르되, 오 누가 베들레헴 성문 옆에 있는 우물의 물을 내게 주어 마시게 할까! 하매 

23:16 세 용사가 블레셋 사람들의 군대를 뚫고 나가서 베들레헴 성문 옆에 있는 우물의 물을 길어 그것을 가지고 다윗에게로 왔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윗이 그것을 마시려 하지 아니하고 그것을 주께 부어 드리며 

23:17 이르되, 오 주여, 내가 결단코 이런 일을 하지 아니하리이다. 이것은 생명의 위험을 무릅쓰고 갔던 사람들의 피가 아니니이까? 하고 그런 까닭에 그가 그것을 마시려 하지 아니하니라. 이 세 용사가 이런 일들을 행하였더라.  

23:18 또 스루야의 아들 요압의 동생 아비새인데 그는 세 사람의 우두머리더라. 그가 창을 들어 삼백 명을 쳐서 죽이고 세 사람 가운데 이름을 얻었으니 

23:19 그가 세 사람 가운데 가장 존귀한 자가 아니었느냐? 그러므로 그가 그들의 대장이 되었으나 첫 번째 세 사람에게는 미치지 못하였더라. 

23:20 또 갑스엘 출신 용사의 손자요, 여호야다의 아들인 브나야인데 그는 많은 일을 행하였더라. 그가 사자 같은 모압 사람 두 명을 죽였고 또 눈 올 때에 구덩이 한가운데서 사자 한 마리를 죽였으며 

23:21 또 잘생긴 이집트 사람을 죽였는데 그 이집트 사람의 손에 창이 있었으나 그가 막대기를 가지고 그 이집트 사람에게 내려가 그의 손에서 창을 빼앗아 그의 창으로 그를 죽였더라.  

23:22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가 이런 일들을 행하였으므로 세 용사 가운데 이름을 얻고 

23:23 그 서른 명보다 더 존귀하였으나 첫 번째 세 사람에게는 미치지 못하였더라. 다윗이 그를 세워 자기의 호위대를 다스리게 하였더라. 

23:24 요압의 동생 아사헬은 서른 명 가운데 하나요, 또 베들레헴 출신 도도의 아들 엘하난과 

23:25 하롯 사람 삼마와 하롯 사람 엘리가와 

23:26 발디 사람 헬레스와 드고아 사람 익게스의 아들 이라와 

23:27 아네돗 사람 아비에셀과 후사 사람 므분내와 

23:28 아호아 사람 살몬과 느도바 사람 마하래와 

23:29 느도바 사람 바아나의 아들 헬렙과 베냐민 자손에 속한 기브아 출신 리배의 아들 잇대와 

23:30 비라돈 사람 브나야와 가아스 시내의 힛대와 

23:31 아르밧 사람 아비알본과 바르훔 사람 아스마벳과 

23:32 사알본 사람 엘리아바와 야센의 아들들 가운데 하나인 요나단과 

23:33 하랄 사람 삼마와 하랄 사람 사랄의 아들 아히암과 

23:34 마아가 사람의 손자요, 아하스배의 아들인 엘리블렛과 길로 사람 아히도벨의 아들 엘리암과 

23:35 갈멜 사람 헤스래와 아랍 사람 바아래와 

23:36 소바 출신 나단의 아들 이갈과 갓 족속 바니와 

23:37 암몬 족속 셀렉과 스루야의 아들 요압의 병기를 들던 자 곧 브에롯 사람 나하리와 

23:38 이델 사람 이라와 이델 사람 가렙과 

23:39 헷 족속 우리야더라. 모두 서른일곱 명이었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