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1 이스라엘에 왕이 없을 그때에 에브라임 산 쪽에 머물던 어떤 레위 사람이 베들레헴유다에서 첩을 취하였는데 

19:2 그 첩이 그를 대적하여 창녀 짓을 행하고 그를 떠나 베들레헴유다에 있던 자기 아버지 집으로 돌아가 거기서 넉 달을 보내니라. 

19:3 그녀의 남편이 일어나서 그 여자에게 다정히 말하고 그녀를 데려오기 위해 종 하나와 나귀 두 마리를 데리고 그녀를 따라 거기로 가니 그 여자가 그를 자기 아버지 집으로 데려오거늘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그를 보고 만나서 기뻐하니라. 

19:4 그의 장인 곧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그를 머물게 하매 그가 사흘 동안 그와 함께 거하면서 먹고 마시며 거기 머물렀더라. 

19:5 나흘째 되는 날에 그들이 아침에 일찍 일어나니라. 그가 떠나려고 일어나니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자기 사위에게 이르되, 빵 한 조각을 먹고 그대의 마음을 위로한 뒤에 너희 길로 가라, 하니라. 

19:6 그 두 사람이 앉아서 함께 먹고 마셨으니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그 사람에게 이르되, 원하건대 흡족히 여기고 온 밤을 머무르며 그대의 마음을 즐겁게 하라, 하였더라. 

19:7 그 사람이 일어나서 떠나려 하되 그의 장인이 간청하므로 그가 거기서 다시 머물렀더라. 

19:8 다섯째 날 아침에 그 사람이 떠나려고 일찍 일어나니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이르되, 원하건대 그대의 마음을 위로하라, 하므로 그 두 사람이 오후까지 머물며 그들이 함께 먹으니라. 

19:9 그 사람이 자기 첩과 종과 함께 떠나려고 일어나매 그의 장인 곧 그 젊은 여자의 아버지가 그에게 이르되, 보라, 이제 날이 저물어 저녁이 되어 가니 청하건대 온 밤을 머물라. 보라, 날이 저물어 가느니라. 그대는 여기에 머무르며 그대의 마음을 즐겁게 하고 내일 일찍 그대의 길로 떠나 집으로 돌아가라, 하였으나 

19:10 그 사람이 그 밤에 머무르려 하지 아니하고 일어나서 떠나 여부스 맞은편에 이르렀는데 여부스는 곧 예루살렘이라. 안장을 얹은 나귀 두 마리와 그의 첩도 그와 함께하였더라.  

19:11 그들이 여부스 옆에 이르렀을 때에 날이 거의 저물었으므로 종이 자기 주인에게 이르되, 오소서, 원하건대 우리가 돌이켜 여부스 족속의 이 도시에 들어가 거기 머물러야 하리이다, 하니 

19:12 그의 주인이 그에게 이르되, 우리가 여기에서 돌이켜 이스라엘 자손에게 속하지 아니한 타국인의 도시로 들어가지 아니하리라. 우리가 넘어가서 기브아로 가리라, 하고 

19:13 또 자기 종에게 이르되, 오라, 우리가 기브아나 라마 두 곳 중 한 곳에 가까이 나아가 온 밤을 지내자, 하니라. 

19:14 그들이 계속해서 자기들의 길로 가는데 베냐민에 속한 기브아 옆에 이르렀을 때에 해가 지므로 

19:15 그들이 기브아에 가서 머물려고 거기로 돌이키니라. 그가 들어가서 도시의 거리에 앉았으니 이는 그들을 집으로 데려가 머물게 하는 자가 없었기 때문이더라. 

19:16 보라, 저녁때에 한 노인이 밭에서 일하다가 돌아왔는데 이 사람 역시 에브라임 산 출신으로 기브아에 머물더라. 그러나 그곳 사람들은 베냐민 족속이더라. 

19:17 그가 눈을 들어 도시의 거리에 여행하는 사람이 있음을 보니라. 그 노인이 이르되, 그대는 어디로 가느냐? 어디에서 오느냐? 하매 

19:18 그가 그 노인에게 이르되, 우리는 베들레헴유다에서 에브라임 산 쪽으로 지나가고 있나이다. 나는 그곳에서 왔으며 베들레헴유다에 갔다가 이제 주의 집으로 가는 중인데 나를 받아들여 집으로 데리고 가는 사람이 없나이다. 

19:19 그러나 우리의 나귀들을 위해 짚과 여물이 있고 나와 당신의 여종과 당신의 종들과 함께한 청년을 위해 빵과 포도즙이 있으므로 아무것도 부족한 것이 없나이다, 하매 

19:20 노인이 이르되, 그대에게 평안이 있기를 원하노라. 그대가 필요로 하는 것은 다 내게 맡기고 다만 거리에서 자지는 말라, 하며 

19:21 이처럼 그를 데리고 자기 집으로 들어가 나귀들에게 여물을 주니 그들이 발을 씻고 먹고 마시니라.  

19:22 이제 그들이 마음을 즐겁게 할 때에, 보라, 그 도시의 사람들 곧 벨리알의 아들들이 그 집을 에워싸고 문을 두들기며 집주인 노인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네 집에 들어온 남자를 끌어내라. 우리가 그를 알리라, 하니 

19:23 집주인 되는 그 사람이 그들에게로 나아와 이르되, 아니라. 내 형제들아. 아니라. 청하건대 그와 같이 악하게 행하지 말라. 이 남자가 내 집에 들어왔으니 이런 어리석은 짓을 행하지 말라. 

19:24 보라, 여기 내 처녀 딸과 이 남자의 첩이 있은즉 이제 내가 그들을 밖으로 데려가리니 너희가 그들을 욕보이고 너희 보기에 좋은 대로 그들에게 행하되 오직 이 남자에게는 그런 수치스런 일을 행하지 말라, 하였으나 

19:25 그 사람들이 그의 말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므로 그 사람이 그의 첩을 취하여 그들에게로 내보내니라. 그들이 그녀를 알고 아침이 될 때까지 밤새도록 그녀를 욕보이다가 날이 밝기 시작할 때에 놓아주니라. 

19:26 그때에 동틀 때에 그 여자가 자기 주인이 머물고 있던 집 곧 그 사람의 집 문에 이르러 쓰러져서 날이 밝기까지 있었더라.  

19:27 그녀의 주인이 아침 일찍 일어나서 집 문을 열고 자기 길로 가고자 하였는데, 보라, 그 여인 곧 그의 첩은 집 문에 쓰러져 있고 그녀의 두 손은 문지방에 있더라. 

19:28 그가 그녀에게 이르되, 일어나라. 우리가 가자, 하였으나 아무도 대답하지 아니하므로 그때에 그 사람이 그녀를 나귀에 싣고 일어나 자기 처소로 돌아가니라. 

19:29 그가 자기 집에 이르러 칼을 취한 뒤 자기 첩의 시체를 붙들고 그녀의 뼈와 함께 그녀의 몸을 열두 조각으로 나누어 그녀의 몸을 이스라엘 온 지역에 보내니 

19:30 그것을 본 모든 사람이 이르되, 이스라엘 자손이 이집트 땅에서 나온 날부터 이 날까지 이런 일은 행하지도 아니하였고 보지도 못하였도다. 그것에 관하여 깊이 생각하고 의견을 취한 뒤에 너희 생각을 말하라, 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