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1 사탄이 이스라엘을 대적하려고 일어나 다윗을 선동하여 이스라엘의 수를 세게 하니라.  

21:2 다윗이 요압과 백성의 치리자들에게 이르되, 가서 브엘세바에서부터 단에 이르기까지 이스라엘을 계수하고 그들의 수를 내게로 가져와 내게 알리라, 하니 

21:3 요압이 응답하되, 주께서 자신의 백성을 지금보다 백 배나 많게 하시기를 원하나이다. 하오나 내 주 왕이여, 그들이 다 내 주의 종이 아니니이까? 그런데 내 주께서 어찌하여 이 일을 요구하시나이까? 어찌하여 왕께서 이스라엘에게 범법의 원인이 되려 하시나이까? 하였으나 

21:4 그럼에도 불구하고 왕의 말이 요압을 이겼으므로 요압이 떠나 온 이스라엘을 두루 다닌 뒤에 예루살렘으로 돌아오니라. 

21:5 요압이 백성의 수의 총계를 다윗에게 주었는데 이스라엘 중에서 칼을 뺀 자가 모두 백십만 명이요, 유다는 칼을 뺀 자가 사십칠만 명이었더라. 

21:6 그러나 요압이 왕의 말을 가증히 여겼으므로 그들 중에서 레위와 베냐민은 세지 아니하였더라.  

21:7 하나님께서 이 일을 기뻐하지 아니하셨으므로 이스라엘을 치시매 

21:8 다윗이 하나님께 아뢰되, 내가 이 일을 행하였으므로 크게 죄를 지었나이다. 그러나 이제 간청하옵나니 주의 종의 불법을 없이 하여 주옵소서. 내가 심히 어리석게 행하였나이다, 하니라.  

21:9 주께서 다윗의 선견자 갓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21:10 가서 다윗에게 고하여 이르기를,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내가 네게 세 가지를 주노니 너는 그 가운데 하나를 택하라. 내가 그것을 네게 행하리라, 하라. 

21:11 이에 갓이 다윗에게 나아가 그에게 이르되, 주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너는 택하라. 

21:12 삼 년 동안 기근이 들게 할 것인지 혹은 석 달 동안 네 원수들의 칼이 너를 따라잡아 네가 네 원수들 앞에서 패하게 될 것인지 혹은 주의 칼 곧 역병이 사흘 동안 이 땅에 있어 주의 천사가 이스라엘 온 지역을 두루 멸하게 할 것인지 택하라, 하시나니 그러므로 이제 나를 보내신 분에게 내가 무슨 말을 다시 전해야 할지 친히 알려 주소서, 하매 

21:13 다윗이 갓에게 이르되, 내가 큰 곤경에 빠졌도다. 주의 긍휼은 심히 크니 이제 내가 그분의 손에 빠지고 사람의 손에 빠지지 아니하기를 원하노라, 하니라. 

21:14 이에 주께서 이스라엘 위에 역병을 보내시니 이스라엘 중에서 칠만 명이 쓰러지니라. 

21:15 하나님께서 예루살렘을 멸하시려고 한 천사를 그곳에 보내셨는데 그가 멸할 때에 주께서 보시고 그 재앙에서 뜻을 돌이키사 백성을 멸한 천사에게 이르시되, 족하다. 이제 네 손을 멈추라, 하시거늘 그때에 주의 천사가 여부스 족속 오르난의 타작마당 옆에 섰더라. 

21:16 다윗이 눈을 들어 보매 주의 천사가 땅과 하늘 사이에 섰고 칼을 빼어 손에 들고 예루살렘을 향해 내밀었으므로 그때에 다윗과 이스라엘의 장로들이 굵은 베옷을 입고 얼굴을 대고 엎드리니라. 

21:17 다윗이 하나님께 아뢰되, 명령을 내려 백성의 수를 세게 한 자는 바로 내가 아니니이까? 바로 내가 죄를 짓고 참으로 악을 행하였나이다. 하오나 이 양들로 말하건대 그들이 무슨 일을 하였나이까? 원하건대 오 주 내 하나님이여, 주의 손을 나와 내 아버지 집 위에 두시고 주의 백성 위에 두지 마셔서 그들이 재앙을 받지 않게 하옵소서, 하니라. 

21:18 그때에 주의 천사가 갓에게 명령하여 다윗에게 이르기를 다윗은 올라가 여부스 족속 오르난의 타작마당에서 주께 제단을 쌓으라고 하시므로 

21:19 갓의 말 곧 그가 주의 이름으로 말한 말대로 다윗이 올라가니라. 

21:20 이제 오르난이 밀을 타작하다가 몸을 돌이켜서 천사를 보고 자기와 함께한 네 아들과 함께 숨었더라. 

21:21 다윗이 오르난에게 나아가매 오르난이 바라보다가 다윗을 보고 타작마당에서 나아가 얼굴을 땅에 대고 다윗에게 절하니라. 

21:22 그때에 다윗이 오르난에게 이르되, 이 타작마당이 있는 곳을 내게 넘기라. 내가 그 안에서 주께 제단을 쌓으리니 너는 충분한 값을 받고 그것을 내게 넘길지니라. 그리하면 재앙이 백성에게서 떠나고 그치리라, 하매 

21:23 오르난이 다윗에게 이르되, 왕은 그것을 취하소서. 내 주 왕은 왕의 눈에 좋은 것을 행하소서. 보소서, 내가 또한 소들은 번제 헌물로 타작하는 기구는 나무로 밀은 음식 헌물로 삼으시도록 왕에게 드리나니 곧 내가 그것을 다 드리나이다, 하매 

21:24 다윗 왕이 오르난에게 이르되, 아니라. 내가 참으로 충분한 값을 주고 그것을 사리라. 내가 주께 드리려고 네 것을 취하지 아니할 것이며 값을 치르지 않고서는 번제 헌물을 드리지도 아니하리라, 하니라. 

21:25 이처럼 다윗이 그 장소를 사려고 금 육백 세겔을 달아 오르난에게 주니라. 

21:26 다윗이 거기서 주께 제단을 쌓고 번제 헌물과 화평 헌물을 드리며 주를 부르니 그분께서 하늘로부터 번제 헌물 제단 위에 불을 내려 그에게 응답하시고 

21:27 주께서 천사에게 명령하시매 그가 다시 자기 칼을 칼집에 꽂았더라.  

21:28 그때에 다윗이 주께서 여부스 족속 오르난의 타작마당에서 자기에게 응답하시는 것을 보고는 거기서 희생물을 드렸으니 

21:29 이는 모세가 광야에서 만든 주의 성막과 번제 헌물 제단이 그때에 기브온의 산당에 있었으나 

21:30 다윗이 주의 천사의 칼로 인해 두려워서 감히 그것 앞에 가서 하나님께 여쭙지 못하였기 때문이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