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4:1 <근심 속에 간절히 기도하는 백성-아삽의 마스길> 오 하나님, 왜 이렇게 오랫동안 우리를 버려 두십니까? 왜 당신이 기르시는 양 같은 우리에게 화를 쏟으십니까?

74:2 오래 전에 주께서 값을 지불하시고 백성을 사신 것을 기억하소서. 주께서 구원하신 종족을 기억하소서. 주가 살고 계신 시온 산을 기억하십시오.

74:3 완전히 폐허가 된 곳으로 주의 발걸음을 옮기소서. 원수들이 성소에 있는 모든 것을 파괴해 버렸습니다.

74:4 주의 원수들이 주의 성소에서 승리하고 승리의 표시로 그 곳에 깃발을 꽂았습니다.

74:5 그들은 마치 숲의 나무를 베는 사람처럼 도끼를 들고 나타났습니다.

74:6 그리고는 도끼와 낫으로 성소의 조각품들을 다 부숴 버렸습니다.

74:7 그들이 주의 성소를 완전히 불사르며, 주의 이름이 계시는 곳을 더럽혔습니다.

74:8 그들은 마음속으로 “우리가 이것들을 다 없애 버릴 것이다”라고 말하며, 이 땅에서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곳들을 모두 불태워 버렸습니다.

74:9 이제는 기적과 같은 징조들은 하나도 볼 수 없고, 예언자도 찾아볼 수 없게 되었습니다. 이런 일이 얼마나 오래 계속될지 아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습니다.

74:10 오 하나님, 주를 조롱하는 원수들을 언제까지 그대로 두시렵니까? 그들이 주의 이름을 영원히 모욕하도록 내버려 두실 것입니까?

74:11 왜 주의 힘 있는 오른손을 거두십니까? 손을 드시고 그들을 쳐서 멸하소서.

74:12 오 하나님, 주는 옛적부터 나의 왕이십니다. 주는 이 땅 위에 구원을 베푸십니다.

74:13 크신 능력으로 바다를 가르시고, 바다 괴물의 머리를 내리치신 분이 주님이셨습니다.

74:14 리워야단 의 머리를 부수고, 그것을 사막의 짐승들에게 먹이로 주신 분이 주님이셨습니다.

74:15 또한 샘물을 솟게 하고, 시냇물을 흐르게도 하고, 흐르던 강물을 마르게도 하신 분도 주님이셨습니다.

74:16 낮도 주의 것이며, 밤도 주의 것입니다. 주는 해와 달도 만드셨습니다.

74:17 이 땅의 모든 경계선들을 정하시고 여름과 겨울을 창조하신 분도 주님이셨습니다.

74:18 여호와여, 원수들이 얼마나 주를 모욕했는지 생각하시고, 어리석은 사람들이 어떻게 주의 이름을 경멸했는지 기억하십시오.

74:19 주의 산비둘기의 생명을 들짐승에게 주지 마시고, 주의 불쌍한 백성들을 영원히 잊지 마소서.

74:20 폭력과 싸움이 곳곳에서 벌어져 이 땅을 어둡게 하니 우리와 맺은 주의 언약을 기억하십시오.

74:21 고통받는 주의 백성들이 부끄러움을 당하지 않게 해 주소서. 가난하고 불쌍한 백성들이 주의 이름을 찬양하게 해 주소서.

74:22 오 하나님, 일어나소서. 우리를 위해 변호해 주소서. 어리석은 자들이 어떻게 온종일 주를 조롱하는지 기억하십시오.

74:23 주께 맞서 대항하는 자들이 떠들어대는 말을 모른 체하지 마시고, 주의 원수들이 질러대는 소리를 기억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