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 <왕 앞에 선 모세와 아론> 모세와 아론은 백성에게 이야기를 다 하고 나서 파라오에게 가서 말했습니다. “이스라엘의 하나님이신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내 백성을 내보내서 광야에서 나에게 절기를 지킬 수 있게 하여라.’”

5:2 하지만 파라오가 말했습니다. “여호와가 누구냐? 여호와가 누구길래 내가 그의 말을 듣고 이스라엘 백성을 내보내야 하느냐? 나는 여호와를 알지 못한다. 나는 이스라엘 백성을 보낼 수 없다.”

5:3 그러자 모세와 아론이 말했습니다. “히브리 사람들의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나타나셨습니다. 그러니 우리를 삼 일 길쯤 광야로 나가게 해 주십시오. 그 곳에서 우리의 하나님이신 여호와께 제사를 드리겠습니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여호와께서 우리를 병으로 죽게 하시거나 칼로 치실 것입니다.”

5:4 그러나 이집트 왕이 모세와 아론에게 말했습니다. “모세와 아론아, 너희는 왜 백성을 데려가서 일을 못 하게 하려고 하느냐? 가서 너희 일이나 하여라

5:5 히브리 사람들은 이 땅에 수가 많아졌다. 그런데 너희는 그들의 일을 쉬게 하려고 하는구나!”

5:6 바로 그 날, 파라오는 노예 감독과 작업 반장들에게 명령을 내렸습니다.

5:7 “이제부터는 저 백성이 벽돌 만드는 데 쓸 짚을 그전처럼 주지 말고 백성들 스스로 짚을 모으게 하여라.

5:8 그러나 그전과 똑같은 개수로 벽돌을 만들어야 한다. 벽돌의 수를 줄여 주지 마라. 그렇게 해 주면 게을러진다. 그들이 ‘우리 하나님께 제물을 바칠 수 있게 해 주십시오’라고 말하는 것도 다 게을러졌기 때문이다.

5:9 이 백성에게 더 힘든 일을 시켜라. 일하느라고 바빠서 모세의 거짓말을 귀담아 들을 틈이 없게 만들어라.”

5:10 그리하여 노예 감독과 작업 반장들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가서 말했습니다. “파라오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이제부터는 너희에게 짚을 주지 않을 테니,

5:11 가서 너희들 스스로 짚을 찾아라. 하지만 너희가 할 일의 양은 줄여 주지 않겠다.’”

5:12 그리하여 백성들은 이집트 땅 사방으로 흩어져서 짚으로 쓸 마른 줄기를 찾아다녔습니다.

5:13 노예 감독들은 “너희는 짚을 받았을 때와 똑같이 당일의 벽돌 수를 채워야 한다”라고 말하면서 계속해서 백성들을 몰아붙였습니다.

5:14 파라오의 노예 감독들은 이스라엘 사람들 중에서 작업 반장을 뽑았습니다. 노예 감독들은 그들에게 백성들이 하는 일에 대한 책임을 맡겼습니다. 노예 감독들은 작업 반장들을 때리면서 “어찌하여 어제도 오늘도 이전처럼 벽돌 만드는 책임량을 채우지 못하느냐?” 하고 다그쳤습니다.

5:15 그러자 이스라엘의 작업 반장들이 파라오에게 나아가서 부르짖었습니다. “왕께서는 어찌하여 왕의 종들에게 이렇게 하십니까?

5:16 어찌하여 짚도 주지 않으면서 벽돌을 만들라고 하십니까? 보십시오. 왕의 종들은 얻어맞고 있습니다. 그러나 잘못은 왕의 백성에게 있습니다.”

5:17 파라오가 대답했습니다. “너희들은 게으르다. 정말 게으르다! 너희가 일하기 싫으니까 이 곳을 떠나 여호와께 제물을 바치러 가자고 그러는 것이다.

5:18 당장 돌아가서 일을 하여라! 너희에게는 짚을 주지 않겠다. 하지만 너희는 그전과 똑같은 수의 벽돌을 만들어야 한다.”

5:19 이스라엘의 작업 반장들은 “매일 그전과 똑같은 수의 벽돌을 만들어야 한다”는 말을 듣고 ‘이제 큰일났구나’ 하고 생각했습니다.

5:20 그들은 파라오를 만나고 돌아가는 길에 모세와 아론을 만났습니다. 모세와 아론은 그들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5:21 작업 반장들이 모세와 아론에게 말했습니다. “여호와께서 당신들을 내려다보시고 심판하시기를 바라오. 당신들 때문에 우리가 파라오와 그의 신하들에게 미움을 받고 있소. 당신들은 파라오와 그의 신하들이 우리를 죽이도록 그들의 손에 칼을 쥐어 준 거나 다름이 없소.”

5:22 <하나님께 불평하는 모세> 그러자 모세가 다시 여호와께 와서 말했습니다. “주님, 어찌하여 주님의 백성에게 이런 고통을 주셨습니까? 도대체 무엇 때문에 저를 이 곳에 보내셨습니까?

5:23 저는 파라오에게 가서 주님께서 말씀하라고 하신 대로 말했습니다. 하지만 그 때부터 그는 백성을 더 괴롭히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주님께서는 백성을 구해 주지 않고 계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