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 <여섯 번째 환상: 날아다니는 두루마리> 내가 위를 바라보니 날아다니는 두루마리가 보였다.

5:2 천사가 내게 물었다. “무엇이 보이느냐?” 내가 대답했다. “날아다니는 두루마리가 보입니다. 길이가 이십 규빗 이고, 너비는 십 규빗 입니다.”

5:3 천사가 내게 말했다. “이것은 온 땅 위에 내릴 저주다. 한 쪽에는 모든 도둑들이 없어진다고 쓰여 있고, 다른 쪽에는 거짓 맹세를 하는 사람들이 다 없어진다고 쓰여 있다.

5:4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다. ‘내가 저주를 도둑들의 집과 내 이름으로 거짓 맹세를 하는 사람들의 집에 보내겠다. 그 저주가 그러한 사람의 집에 머물면서 그 집의 나무와 돌까지 허물어 버릴 것이다.’”

5:5 <일곱 번째 환상: 광주리 속의 여자> 나와 이야기하던 그 천사가 앞으로 나아와 내게 말했다. “고개를 들어 가까이 다가오는 것을 보아라.”

5:6 내가 물었다. “이것이 무엇입니까?” 천사가 대답했다. “이것은 곡식의 무게를 다는 광주리다. 그것은 온 땅에 사는 백성의 죄를 나타낸다.”

5:7 그 때에 납으로 만든 뚜껑이 열리면서 광주리 안에 여자가 앉아 있는 모습이 보였다.

5:8 천사가 말했다. “저 여자는 죄를 나타낸다.” 그런 뒤에 천사는 여자를 광주리 속으로 밀어넣고 다시 뚜껑을 덮었다.

5:9 내가 위를 바라보니 두 여자가 보였다. 그들은 날개로 바람을 일으키고 있었다. 그들의 날개는 황새의 날개 같았다. 그들은 광주리를 가지고 하늘 높이 날아갔다.

5:10 내가 나와 더불어 말하던 천사에게 물었다. “저 여자들이 광주리를 어디로 가져가는 것입니까?”

5:11 천사가 대답했다. “시날 땅, 곧 바빌로니아로 가고 있다. 그들은 거기에서 광주리를 둘 집을 지을 것이다. 집이 다 지어지면 광주리를 제자리에 둘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