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열 번째 재앙-처음 태어난 것들의 죽음>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파라오와 이집트에 내릴 벌이 한 가지 더 있는데, 그 벌을 내린 다음에야 그가 너희 모두를 이집트에서 내보낼 것이다. 그가 너희를 내보낼 때는 완전히 다 쫓아 내 버릴 것이다.

11:2 너는 이스라엘의 모든 남녀 백성들을 시켜서 이웃 사람들이 은과 금으로 만든 물건을 그들에게 주도록 요청하게 하여라.”

11:3 여호와께서는 이집트 사람들이 이스라엘 백성을 좋아하게 만드셨습니다. 파라오의 신하들과 이집트 백성들은 이미 모세를 위대한 사람으로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11:4 모세가 파라오에게 말했습니다.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오늘 밤 자정쯤에 내가 이집트 온 나라를 다닐 것이니

11:5 이집트 땅에서 처음 태어난 것은 모두 다 죽을 것이다. 보좌 위에 앉아 있는 파라오의 처음 태어난 아들로부터 맷돌질하는 여자 노예의 처음 태어난 아들까지 죽을 것이며, 가축의 처음 태어난 것까지 다 죽을 것이다.

11:6 이집트 온 땅에서 크게 울부짖는 소리가 들릴 것인데, 그런 소리는 전에도 없었고 앞으로도 없을 것이다.

11:7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이나 짐승들을 보고는 개 한 마리도 짖지 않을 것이다. 그리하여 너희는 여호와께서 이집트와 이스라엘을 구별하셨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11:8 그렇게 되면 왕의 모든 신하들이 나에게 와서 엎드려 절하면서 ‘제발, 당신과 당신을 따르는 모든 백성은 떠나 주십시오’라고 말할 것입니다. 그 일이 있은 뒤에야 나는 떠날 것입니다.” 이 말을 하고 나서 모세는 크게 화를 내면서 파라오 앞에서 물러나왔습니다.

11:9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파라오가 너와 아론의 말을 듣지 않을 것이다. 이것은 내가 이집트 땅에서 더 많은 기적을 보여 주기 위함이다.”

11:10 모세와 아론은 파라오 앞에서 이 모든 기적들을 일으켰습니다. 그러나 여호와께서 파라오가 고집을 부리도록 내버려 두셨으므로, 그는 이스라엘 백성을 자기 땅에서 내보내려 하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