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1 야곱이 그의 발길을 옮겨 東方 사람들의 땅으로 갔다.

29:2 그가 보니, 들에 우물이 하나 있고 그 곁에 羊 떼 세 무리가 누워 있었으며 그 우물에서 羊 떼들에게 물을 마시게 하는데, 그 우물의 入口에는 큰 돌이 있었다.

29:3 모든 羊 떼들이 거기에 모이면 사람들이 우물 入口에서 그 돌을 옮기고, 羊들에게 물을 먹인 다음 우물 入口를 그 돌로 다시 덮었다.

29:4 야곱이 그들에게 "내 兄弟들이여, 當身들은 어디에서 왔습니까?" 하고 물으니, 그들이 "우리들은 하란에서 왔습니다." 고 對答하였다.

29:5 야곱이 또 그들에게 "當身들은 나홀의 孫子 라반을 압니까?" 하고 물으니, 그들이 "우리가 압니다." 라고 對答하였다.

29:6 야곱이 그들에게 "그가 平安하십니까?" 하고 물으니 그들은 "平安합니다. 보십시오, 그의 딸 라헬이 羊들과 함께 오고있습니다." 하고 對答하였다.

29:7 야곱이 말하기를 "보십시오, 아직 한낮이어서 家畜을 모을 때가 아닙니다. 羊들에게 물을 먹이고 가서 풀을 뜯기십시오." 하니,

29:8 그들이 "그럴 수는 없습니다. 모든 羊 떼가 다 같이 모이고, 돌을 우물 入口에서 옮겨야 우리가 羊들에게 물을 먹일 수 있습니다." 라고 말하였다.

29:9 아직 야곱이 그들과 말하고 있을 때에 라헬이 그의 아버지의 羊 떼와 함께 이르렀다. 라헬은 羊치기였다.

29:10 야곱이 그의 外三寸 라반의 딸 라헬과 그의 外三寸 라반의 羊 떼를 보자, 다가가서 우물 入口에서 돌을 옮기고 그의 外三寸 라반의 羊 떼에게 물을 먹였다.

29:11 야곱은 라헬에게 입맞추고 목소리를 높여 울면서

29:12 自己가 라헬의 아버지의 조카요, 리브가의 아들이라고 말했으므로 라헬이 달려가서 自己 아버지에게 알렸다.

29:13 라반이 그의 조카 야곱의 消息을 듣자마자, 달려 나와 그를 맞이하여 야곱을 껴안고 그에게 입맞추고 그를 집으로 데려왔으며, 야곱이 自己의 모든 일들을 라반에게 이야기했다.

29:14 라반이 그에게 "정말로 너는 나의 血肉이다." 말하고 야곱은 그와 함께 한 달을 살았다.

29:15 라반이 야곱에게 말하기를 "네가 나의 兄弟라고 해서, 어찌 거저 내 일을 하겠느냐? 네 삯으로 무엇을 願하는지 내게 말하여라." 하였다.

29:16 라반에게 두 딸이 있었는데, 큰딸의 이름은 레아이고, 작은딸의 이름은 라헬이었다.

29:17 레아는 視力이 弱하였으나, 라헬은 생김새가 예쁘고 보기에도 아리따웠다.

29:18 야곱이 라헬을 사랑하였으므로 "제가 外三寸의 작은딸 라헬을 爲하여 外三寸을 七 年 동안 섬기겠습니다." 라고 말했다.

29:19 라반이 말하기를 "내가 라헬을 네게 주는 것이 다른 사람에게 주는 것보다 나으니, 나와 함께 머물러라." 하니,

29:20 야곱이 라헬을 爲하여 七 年 동안 라반을 섬겼으나, 그 女子에 대한 사랑 때문에 七 年이 그에게는 며칠과 같았다.

29:21 야곱이 라반에게 "제 期限이 찼으니 제 아내를 주십시오. 제가 그 女子에게로 들어가겠습니다." 라고 말하므로,

29:22 라반이 그곳 사람들을 다 모아 놓고 잔치를 베풀고

29:23 저녁이 되어 라반은 그의 딸 레아를 데려다가 야곱에게로 들여보냈고, 야곱은 그 女子에게로 들어갔다.

29:24 라반이 또 自己의 女종 실바를 딸 레아에게 女종으로 주었다.

29:25 야곱이 아침에 보니, 그 女子는 레아였으므로 라반에게 말하기를 "外三寸이 제게 한 이것이 무슨 일입니까? 제가 라헬을 爲하여 外三寸을 섬기지 않았습니까? 왜 外三寸은 저를 속이셨습니까?" 하니,

29:26 라반이 말하기를 "우리 地方에서는 작은딸을 맏딸보다 먼저 주는 일이 없다.

29:27 그러니 七 日을 채워라. 그러면 우리가 다른 딸도 네게 주겠다. 그 代身 너는 七 年 동안 더 나를 섬겨라." 하였다.

29:28 야곱이 그대로 하여 그 七 日을 채우니, 라반이 딸 라헬을 야곱에게 아내로 주었으며,

29:29 또 自己의 女종 빌하를 딸 라헬에게 女종으로 주었다.

29:30 그리하여 야곱은 또한 라헬에게로 들어갔으며 그는 레아보다 라헬을 더 사랑하였고 다시 七 年 동안 라반을 섬겼다.

29:31 여호와께서는 레아가 미움받는 것을 보시고 그의 胎를 열어 주셨으나 라헬은 姙娠하지 못하였다.

29:32 레아가 姙娠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르우벤이라고 부르며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나의 괴로움을 돌아보셨다. 이제는 내 男便이 나를 사랑할 것이다." 라고 하였다.

29:33 레아가 또 姙娠하여 아들을 낳고 말하기를 "여호와께서는 내가 미움받는 것을 들으셨으므로 내게 이 아이도 주셨다." 하여 그 이름을 시므온이라고 불렀다.

29:34 레아가 또 姙娠하여 아들을 낳고 말하기를 "내가 내 男便에게 세 아들을 낳아 주었으니, 이제 이번에는 내 男便이 나와 聯合할 것이다." 하고 그 이름은 레위라고 불렀다.

29:35 레아가 또 姙娠하여 아들을 낳고 말하기를 "이번에는 내가 여호와를 讚頌할 것이다." 하고 그의 이름을 유다라고 불렀으며, 레아의 出産이 멈추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