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그러므로 하늘의 부르심을 함께 받은 거룩한 형제 여러분, 우리가 사도 및 대제관으로 (받들어) 고백하는 예수를 깊이 생각하십시오.
3:2 모세가 그 [온] 집안에 성실했듯이 그이는 자기를 세우신 분에게 성실하십니다.
3:3 사실 집보다는 그 집을 지은 사람이 더 큰 존경을 받는 것처럼 그이는 모세보다 더 큰 영광을 누려 마땅합니다.
3:4 실상 모든 집은 그것을 지은 사람이 있습니다. 그런데 모든 것을 지으신 분은 하느님이십니다.
3:5 모세는 (하느님이) 말씀하시려던 것을 증거하기 위하여 시종으로서 그 온 집안에 성실했지만
3:6 그리스도께서는 아들로서 그 집안을 거느리는 데 성실하십니다. 우리가 그 집안입니다. 우리가 희망에 대한 확신과 긍지를 지킨다면 말입니다.
3:7 그러므로 성령께서 이렇게 말씀하시는 대로입니다. "오늘 너희가 그분의 목소리를 듣거든
3:8 광야에서 시험(받을) 때에 반역하였던 것처럼 너희 마음을 완고하게 가지지 말라.
3:9 거기서 너희 조상들은 사십 년 동안이나 나의 업적을 보고도 나를 떠보며 시험하였다. 그러므로 나는 이 세대를 지겨워하여 '그들은 언제나 마음이 빗나가서 나의 길을 알지 못하였다' 고 말했다.
3:10 (9절과 같음)
3:11 내가 분노하며 맹세한 대로 그들은 결코 나의 안식에 들어오지 못할 것이다."
3:12 형제 여러분, 여러분 중에 누구든 살아 계신 하느님을 떠나려는 불신의 악한 마음을 품을까 조심하십시오.
3:13 오히려 오늘이라는 말을 하는 동안에는 여러분 중에 아무도 죄의 속임수에 (빠져) 완고하게 되지 않도록 날마다 서로 격려하십시오.
3:14 우리가 처음의 태도를 끝까지 굳게 지킨다면 우리는 그리스도와 함께 나누는 자가 된 것입니다.
3:15 "오늘 너희가 그분의 목소리를 듣거든, 반역의 때처럼 너희 마음을 완고하게 가지지 말라" 하는 말씀이 있습니다만
3:16 사실 듣고서도 반역한 사람들은 누구였습니까? 모세의 영도로 에집트에서 나온 사람 전부가 아니었습니까?
3:17 그리고 그분은 사십 년 동안 누구를 지겨워하셨습니까 죄를 짓고 시체가 되어 광야에 쓰러진 그 사람들이 아닙니까?
3:18 그리고 그분은 순종하지 않는 자들 외에 누구더러 당신의 안식에 들어가지 못하리라고 맹세하셨습니까?
3:19 과연 우리는 그들이 불신 때문에 (안식에) 들어가지 못하였음을 알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