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우리의 구원자이신 하느님과 우리의 희망이신 그리스도 예수의 명령으로,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가 된 바울로가
1:2 믿음으로 말미암은 참된 아들 디모테오에게 (씁니다). 하느님 아버지와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께로부터 은총과 자비와 평화가 (내리기를 빕니다).
1:3 내가 마케도니아로 떠나며 그대에게 에페소에 머물도록 당부한 것은 그대가 일부 사람들로 하여금 그릇된 것을 가르치지 못하게 하고
1:4 또한 꾸민 이야기와 끝없는 족보(시비)에 정신을 팔지 않게 하려는 것이었습니다. 그런 것들은 믿음에 의거하는 하느님의 구세경륜에 도움이 되기보다 오히려 궤변을 일삼게 할 뿐입니다.
1:5 설교의 목표는 깨끗한 마음과 고운 양심과 거짓없는 믿음에서 (우러나오는) 사랑입니다.
1:6 (그런데) 어떤 사람들은 여기서 벗어나 쓸데없는 이야기에 빠져 들어갔습니다.
1:7 그들은 율법교사로 자처하면서도 무엇을 말하고 있는지 또 무엇을 감히 고집하고 있는지를 생각해 보지도 않습니다.
1:8 누가 율법을 율법답게 선용한다면 그것이 좋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1:9 (그러나) 알아야 할 것은, 율법은 의인 때문에 있는 것이 아니라, 무법자와 반항자, 불경한 자와 죄인, 독성자와 모독자, 아버지나 어머니를 죽인 자, 살인자,
1:10 음행하는 자, 남색하는 자, 인신 매매를 하는 자, 거짓말을 하는 자, 위증하는 자, 그리고 이 밖에도 건전한 가르침에 배치되는 온갖 것들 때문에 있다는 것입니다.
1:11 이 (가르침)은 내게 맡겨진 복되신 하느님 영광의 복음에 의거한 것입니다.
1:12 나를 굳세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그분은 나를 믿을 만한 사람으로 보시고 나에게 직분을 맡기셨습니다.
1:13 내가 전에는 (그분을) 모독하던 자요 박해하던 자요 그리고 학대하던 자였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신앙이 없어서 모르고 한 것이기 때문에 나는 자비를 입었습니다.
1:14 과연 우리 주님의 은혜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 (뿌리박고 있는) 믿음과 사랑과 함께 넘쳐흘렀습니다.
1:15 그리스도 예수께서 죄인들을 구원하러 세상에 오셨다는 말씀은 확실하고 그대로 받아들일 만합니다. 나는 그 죄인들 중 첫째입니다.
1:16 그런데도 내가 자비를 입은 것은, 그리스도 예수께서 내게 먼저 당신의 온전한 관용을 보여 주시어, 영원한 생명을 (얻기) 위해 그분을 믿으려는 이들의 본보기가 되게 하려는 것입니다.
1:17 모든 세기의 왕이시며 불사불멸하시고 눈에 보이지 않는 유일하신 하느님께 영예와 영광이 영원무궁히. 아멘.
1:18 내 아들 디모테오! 전에 그대에게 주어진 예언의 말씀을 따라 나는 그대에게 이 교시를 전합니다. 그대는 이 예언의 말씀에 힘입어 훌륭한 싸움을 하고
1:19 믿음과 곧은 양심을 지니시오. 어떤 사람들은 이 양심을 저버리고 믿는 일에 파선을 당했습니다.
1:20 그 중에는, 히메내오와 알렉산드로가 있습니다. 내가 그들을 사탄에게 넘겨 준 것은 그들이 교육을 받아 다시는 모독하지 않게 하려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