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 우리는 자비를 입어 이러한 봉사직을 맡고 있으므로 낙심하는 일이 없습니다.
4:2 창피해서 숨겨 두어야 할 일들을 우리는 버렸습니다. 우리는 간교하게 행동하거나 하느님의 말씀을 왜곡하지 않고 오히려 진리를 밝히 드러냄으로써 하느님 앞에서 사람들 각자의 양심에 우리 자신을 내세웁니다.
4:3 혹시 우리의 복음이 가리워지는 일이 있다면 그것은 멸망할 자들에게만 가리워져 있을 뿐입니다.
4:4 이 세상의 신은 그들 가운데서 안 믿는 이들의 생각을 눈멀게 하여 하느님의 모상이신 그리스도의 영광에 관한 복음의 빛을 보지 못하게 하였습니다.
4:5 우리는 사실 우리 자신을 선포하는 것이 아니라 예수 그리스도를 주님으로 선포하고, 우리 자신은 예수를 위한 여러분의 종으로 선포합니다.
4:6 어둠 속에서 빛이 비치라고 말씀하신 하느님께서는 친히 우리 마음 속을 비추시어 [예수] 그리스도의 얼굴에 (드러나는) 하느님의 영광을 알아보는 빛을 주셨습니다.
4:7 그러나 우리는 이 보화를 질그릇 속에 지니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그 엄청난 힘은 하느님의 힘이며 결코 우리에게서 솟아나는 것이 아닙니다.
4:8 실상 우리는 갖은 환난을 다 겪어도 곤경에 빠지지 않고, 가망이 없어도 실망하지 않으며
4:9 박해를 받아도 버림받지 않고, 맞아 쓰러져도 죽지는 않습니다.
4:10 우리가 언제나 예수의 죽으심을 몸에 지니고 다니는 것은 예수의 생명 또한 우리 몸에 드러나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4:11 실상 살아 있는 우리가 늘 예수 때문에 죽음에 넘겨지는 것은 예수의 생명 또한 우리의 죽을 육신에 드러나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4:12 그리하여 죽음은 우리 안에서, 반면에 생명은 여러분 안에서 힘을 발휘합니다.
4:13 그러나 "나는 믿었다. 그러므로 나는 말했다" 라고 씌어 있는 대로 우리는 믿음의 같은 영을 지니고 있으므로 우리 역시 믿고 있고 그래서 또한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4:14 그것은 주 예수를 일으키신 분께서 우리를 또한 예수와 함께 일으키시어 여러분과 함께 한자리에 세워 주실 것을 우리는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4:15 이 모든 것은 다 여러분을 위한 것입니다. 그리하여 은총이 좀더 많은 이들 사이에 불어나서, 하느님의 영광을 위한 감사도 그만큼 더 넘치게 하려는 것입니다.
4:16 그러므로 우리는 낙심하지 않습니다. 비록 우리의 외적 인간은 썩어 가고 있지만 우리의 내적 인간은 나날이 새로워집니다.
4:17 사실 우리의 일시적인 가벼운 환난은 우리에게 영원하고 무게있는 영광을 비할 데 없이 넘치도록 마련해 주기 때문입니다.
4:18 우리는 보이는 것을 바라보지 않고 오히려 보이지 않는 것을 바라봅니다. 보이는 것은 잠시뿐이지만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하기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