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 이와같이 우리를 그리스도의 일꾼으로, 하느님의 신비를 (맡은) 관리인으로 생각해야 합니다.
4:2 그렇다면 여기서 관리인들에게 요구되는 것은 누구나 성실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4:3 내가 여러분에게 심문받든, 사람들의 법정에서 심문받든, 내게는 별로 상관없습니다. 그러나 내가 나 자신을 심문하는 것도 아닙니다.
4:4 사실 나는 양심에 거리낄 것이 없습니다. 그렇다고 내가 의로워진 것은 아닙니다. 나를 심문하시는 분은 주님이십니다.
4:5 따라서 주님이 오시기까지는 여러분은 무슨 일이든지 때가 되기 전에 심판하지 마시오. 주님께서는 어둠 속에 숨겨진 것을 밝히실 것이며 마음 속의 생각들을 드러내실 것입니다. 그러면 그 때 하느님으로부터 각자 칭찬을 받을 것입니다.
4:6 그러나 형제 여러분, 나는 여러분을 위하여 나와 아폴로의 경우를 들어 이 모든 것을 비유로 설명하였습니다. 그것은 여러분이 "기록되어 있는 것 이상은 (생각지) 말라" 는 (원칙)을 우리한테 배워서, 한 편을 위하여 다른 편을 얕보고 으스대는 일이 없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4:7 과연 누가 그대를 잘났다고 쳐줍니까? 그대가 가지고 있는 것으로서 받지 않은 것이 무엇입니까? 받았다면 왜 마치 받지 않은 것처럼 자랑합니까?
4:8 여러분은 벌써 배가 불렀습니다. 벌써 부자가 되었습니다. 우리가 없어도 여러분은 군림하게 되었습니다. 여러분이 참으로 군림하게 되어 우리 또한 여러분과 함께 군림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4:9 과연 내 생각에도 하느님께서는 우리 사도들을 말째로 삼아 마치 사형수처럼 내놓으셨고 또 사실 우리는 세상과 천사들과 사람들에게 구경거리가 되었습니다.
4:10 우리는 그리스도 때문에 어리석은 자들이지만 여러분은 그리스도 안에서 현명한 사람들입니다. 우리는 약하지만 여러분은 강하며 여러분은 영예를 누리는 몸이지만 우리는 천대를 받습니다.
4:11 지금 이 시간까지도 우리는 주리고 목마르며 헐벗고 매맞으며 정처없이 헤매면서
4:12 제 손으로 힘들여 일합니다. 욕을 먹으면서도 축복해 주고, 박해를 당하면서도 견디어 내며
4:13 비방을 당하면서도 좋은 말로 대해 줍니다. 우리는 세상의 쓰레기처럼, 모든 이의 찌꺼기처럼 되었고 지금까지 그렇습니다.
4:14 내가 이런 말을 쓰고 있는 것은 여러분을 부끄럽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내 사랑하는 자녀인 여러분을 타이르려는 것입니다.
4:15 여러분이 그리스도 안에서 모시는 선생님들은 만 명이 될지 몰라도 아버지는 많지 않을 것입니다. 실상 나는 그리스도 안에서 복음을 통하여 여러분을 낳았습니다.
4:16 그러므로 나는 여러분에게 권면합니다. 여러분은 나를 본받는 이들이 되시오.
4:17 내가 여러분에게 디모테오를 보낸 것도 이 때문입니다. 그는 주님 안에서 내 사랑하는 충실한 자식입니다. 그는, 내가 어디서나 모든 교회에서 가르치는 그대로, 그리스도 [예수]와 하나가 되는 내 도리를 여러분에게 일깨워 줄 것입니다.
4:18 어떤 이들은 내가 마치 다시는 여러분에게 가지 않을 것처럼 생각하고 교만해졌습니다.
4:19 그러나 주님께서 원하시기만 한다면, 나는 곧 여러분에게 갈 것입니다. 그러면 나는 그 교만해진 이들의 말이 아니라 그 능력을 알아보겠습니다.
4:20 하느님의 나라는 말에 있는 것이 아니라 능력에 있기 때문입니다.
4:21 여러분은 무엇을 원합니까? 내가 매를 들고 여러분에게 가야겠습니까? 아니면 사랑과 함께 온유의 정신을 가지고 가야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