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 그러므로 우리는, 육신상의 우리 선조 아브라함이 무엇을 찾아 얻었다고 말할 것입니까?
4:2 아브라함이 행업으로 의롭게 되었다고 한다면 그는 과연 자랑거리가 있겠습니다. 그렇더라도 하느님 앞에서는 그렇지 않습니다.
4:3 실상 성경은 무엇이라고 말합니까? 아브라함은 하느님을 믿었고 이것이 그의 의로움으로 인정되었습니다.
4:4 그런데 일을 한 사람에게 품삯이란, 은혜로 셈하는 것이 아니라 당연한 보수로 셈하는 것입니다.
4:5 그러나 아무것도 한 일이 없지만, 경건하지 않은 자를 의롭게 하시는 분을 믿는 이는 그의 신앙이 의로움으로 인정됩니다.
4:6 그래서 다윗도, 하느님께서 행업과는 상관없이 그 의로움을 인정해 주시는 사람의 행복을 찬양하여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4:7 "복되도다, 그 범법들 사하여지고, 그 죄들이 가리워진 이들이여!
4:8 복되도다, 주님께서 그 죄를 아니 따지시는 사람이여!"
4:9 그러면 행복을 찬양하는 이 말은 할례(자)에게만 해당합니까? 아니면 비할례(자)에게도 해당합니까? 실상 "아브라함은 그 신앙을 의로움으로 인정받았다" 고 우리는 말합니다.
4:10 그렇다면 어떻게 (그런) 인정을 받았습니까? 그가 할례를 받고 난 다음이었습니까? 혹은 할례를 받기 전이었습니까? 할례를 받고 난 다음이 아니라 할례를 받기 전이었습니다.
4:11 그가 받은 할례라는 표징은 그가 할례를 받지 않았을 때에 신앙으로 (받은) 의로움의 인을 친 것이었습니다. 그리하여 그는 할례를 받지 않고도 믿게 될 모든 이의 아버지가 되었으니, 이는 그들의 의로움도 인정받게 하려는 것이었습니다.
4:12 그리고 할례를 받았을 뿐 아니라, 우리 아버지 아브라함이 할례를 받지 않았을 때의 신앙의 자취도 따르는 이들에게 아브라함은 할례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4:13 과연 세상의 상속자가 되리라는 언약이 아브라함이나 그 후손에게 (주어진 것은) 율법 때문이 아니라 신앙의 의로움 때문이었습니다.
4:14 만일 율법 때문에 상속자가 된다면 신앙이란 무의미하고 언약도 무효가 됩니다.
4:15 율법은 진노를 불러일으키기 때문입니다. 실상 율법이 없는 곳에는 위반하는 일도 없습니다.
4:16 그러기에 (상속자가 되는 것은) 신앙 때문이었습니다. 그래야 그 일이 은총으로 (이루어지게 되며), 언약이 모든 후손에게, 곧 율법 출신자에게뿐 아니라 아브라함의 신앙으로부터 (난) 이에게도 확고한 (언약이) 되는 것입니다. 그는 우리 모두의 아버지가 되었으니
4:17 (성경에) "나는 너를 많은 민족들의 아버지로 세웠노라" 고 기록된 바와 같습니다. 아브라함은 그가 믿었던 분, 곧 죽은 자들을 살리시고, 없는 것을 불러내시어 있는 것으로 (만드시는) 하느님 앞에서 (우리 모두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4:18 그는 희망할 수 없는데도 희망하면서 "네 후손이 저만큼 되리라" 고 하신 말씀대로 많은 민족들의 아버지가 될 것을 믿었습니다.
4:19 백 살이 다 된 그가 이미 죽어 있던 자기 몸과 사라의 죽은 모태를 익히 보고도 신앙은 조금도 약해지지 않았습니다.
4:20 그는 하느님의 언약에 대해 불신으로 의심하기는커녕 오히려 신앙에 굳세어져 하느님께 영광을 드렸습니다.
4:21 그분께서 언약하신 것을 실현하실 수도 있다는 것을 그는 굳게 믿고 있었던 것입니다.
4:22 그래서 이것이 그의 의로움으로 인정되었던 것입니다.
4:23 그러나 그가 인정받았다고 기록된 것은 그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4:24 우리를 위한 것이기도 합니다. 장차 우리도 인정받을 것입니다. 우리는 우리 주 예수를 죽은 자들 가운데서 일으키신 분을 믿고 있기 때문입니다.
4:25 그이는 우리의 범행들 때문에 넘겨지셨고 우리를 의롭게 하기위하여 부활하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