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1 우리는 구조된 뒤에야 그 섬이 멜리데라는 것을 알았다.
28:2 (이곳) 원주민들은 우리에게 예사롭지 않은 인정을 베풀었다. 비가 내리고 춥기도 했기 때문에 그들은 불을 피워 놓고 우리 모두를 기꺼이 맞아들였다.
28:3 바울로가 마른 나뭇가지 무더기를 모아 불 위에 얹었더니 독사가 열기 속에서 튀어나와 그의 손에 달라붙었다.
28:4 원주민들은 길짐승이 그의 손에 매달린 것을 보고 서로 말하기를 "필경 이 사람은 살인자다. 이자가 바다에서는 구조되었지만 정의(의 여신)은 그를 살려 두지 않으려는 것이다" 하였다.
28:5 그러나 바울로는 아무런 해도 입지 않고 그 길짐승을 불에 털어 버렸다.
28:6 사람들은 바울로가 부어올라 갑자기 쓰러져 죽으려니 하고 기다리고 있었다. 그들이 오래도록 기다려도 바울로에게 별다른 일이 일어나지 않는 것을 보고는 (생각을) 바꾸어 바울로를 신이라고 하였다.
28:7 그곳 주변에는 푸블리오라는 섬 추장의 소유지가 있었다. 그는 우리를 초대하여 사흘 동안 극진히 손님으로 대접하였다.
28:8 마침 푸블리오의 아버지가 열병과 이질에 걸려 누워 있었는데 바울로가 그에게 가서 기도하고 손을 얹어 그를 고쳐 주었다.
28:9 이렇게 되자 그 섬에서 질병에 걸린 나머지 사람들도 찾아와서 낫게 되었다.
28:10 그들은 많은 예물로 우리에게 경의를 표하고 우리가 출항할 때에는 우리에게 필요한 물건들을 실어 주었다.
28:11 우리는 석 달 뒤에, 그 섬에서 겨울을 난 알렉산드리아 배로 출항하였다. (그 배에는) 디오스구로이 (모습이) 표지로 새겨져 있었다.
28:12 우리는 시라쿠사에 상륙하여 사흘 동안 머물렀다가
28:13 거기서 해안을 따라 (항해하여) 레기움에 도착하였다. 하루 뒤에 남풍이 불어 우리는 이틀 만에 보디올리로 갔다.
28:14 거기서 우리는 형제들을 만나, 그들의 간청을 받고 이레 동안 머물렀다. 이렇게 해서 우리는 로마로 갔다.
28:15 형제들은 우리에 관한 소문을 듣고 거기서부터 아피오 광장까지 또는 트레스 타베르네까지 우리에게 마중 나왔다. 바울로는 그들을 보자 하느님께 감사(기도)를 드리고 용기를 얻었다.
28:16 우리가 로마에 들어갔을 때에 바울로는 자기를 지키는 군인과 함께 따로 머물러도 좋다는 허락을 받았다.
28:17 사흘 뒤에 바울로는 그곳 유대인들의 유지들을 불러모았다. 그들이 모여왔을 때 그들을 향하여 말했다. "형제 여러분, 나는 (우리) 백성에 대해서나 조상들의 관습에 대해서 거스르는 일은 아무것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도 나는 예루살렘에서부터 죄수가 (되어) 로마인들의 손에 넘겨졌습니다.
28:18 그들은 나를 심문했지만 내게는 사형에 처할 만한 아무런 죄목도 없었기 때문에 풀어 주려고 했습니다.
28:19 그러나 유대인들이 반대하는 바람에 나는 황제에게 상소하지 않을 수 없었던 것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내 민족을 고발할 생각을 가진 것은 아니었습니다.
28:20 이런 이유로 해서 여러분을 뵙고 말씀드려야겠다고 간청한 것입니다. 사실 나는 이스라엘의 희망 때문에 이 사슬에 묶여 있습니다."
28:21 그러자 그들이 바울로에게 말했다. "우리는 유대로부터 당신에 관한 편지를 받지도 않았고 또한 형제들 가운데서 누가 당도하여 당신에 관해 무슨 나쁜 (소식)을 전하거나 발설하지도 았습니다.
28:22 그렇지만 우리는 당신이 생각하는 바를 당신에게서 직접 들어 보는 것이 마땅하다고 여깁니다. 사실 우리가 이 종파에 대해서 아는 바로는 그것이 어디서나 반대를 받고 있다는 것입니다."
28:23 그들은 바울로와 함께 날을 정해 두었는데, (그 날) 더욱 많은 사람들이 숙소로 그를 찾아왔다. 바울로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설명하여, 그들에게 하느님의 나라를 증언하고 또한 모세의 율법과 예언자들을 들어 예수에 관해서 그들을 설득했다.
28:24 그들 중 일부는 그 (바울로의) 말에 납득했으나 일부는 믿지 않았다.
28:25 그들이 서로 의견을 달리한 채 해산하려 할 때에 바울로는 또 한마디 했다. "성령께서 이사야 예언자를 시켜 당신들의 조상들에게 잘도 말씀하셨으니
28:26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이 백성에게 가서 말하여라. 너희는 듣고 또 들어도 깨닫지 못하고 보고 또 보아도 알아보지 못하리라.
28:27 이 백성의 마음은 무디어졌고 그들이 귀로는 둔하게 들었으며 그 눈은 감았도다. 이는 그들이 눈으로 알아보고 귀로 듣고 마음으로 깨달아 되돌아오는 일이 없도록 하며 그리하여 내가 그들을 낫게 하지 않으려는 것이로다.'
28:28 그러니 하느님의 이 구원이 이방인들에게 넘어갔다는 것을 여러분은 알아야 합니다. 저들은 들을 것입니다."
28:29 (없슴)
28:30 바울로는 자기 셋집에서 만 이 년 동안 지내면서 자기를 찾아오는 사람들을 모두 맞아들이고,
28:31 방해받는 일 없이 매우 당당하게 하느님 나라를 선포하며 주 예수 그리스도에 관하여 많은 것을 가르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