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 하늘에 큰 表蹟이 나타났는데, 한 女子가 해를 입었고, 그 女子의 발들 아래 달이 있었으며, 머리에는 열두 별의 면류관을 쓰고 있었다.

12:2 그 女子는 아이를 孕胎하였다가 解産하게되어 진通過 괴로움으로 울부짖었다.

12:3 하늘에 또 다른 表蹟이 나타났다. 보아라, 일곱 머리와 열 뿔을 가진 한 巨大한 붉은 용이 있었는데, 그 머리에는 일곱 王冠을 쓰고 있었으며,

12:4 그 꼬리가 하늘의 별들 三分의 一을 끌어다가 땅으로 던졌다. 용이 解産하려는 女子 앞에 섰으니, 이는 그 女子가 아이를 解産하면 그 아이를 삼키려는 것이었다.

12:5 女子가 아들을 낳았으니, 그 사내아이는 張次 철장으로 萬國을 다스릴 者이다. 그때 그 아이는 하나님과 그분의 寶座 앞으로 들려 올라갔다.

12:6 女子가 曠野로 逃亡하였는데, 하나님께서 豫備해 두신 場所가 있으니, 이는 그곳에서 그 女子를 천二百六十 일동안 養育하려는 것이었다.

12:7 그때 하늘에서 戰爭이 일어나 미가엘과 그의 天使들이 용과 맞서 싸우고 용과 그의 獅子들도 싸웠으나,

12:8 그 용이 이기지 못하여 하늘에서 더 以上 있을 곳을 찾지 못하였다.

12:9 그 큰 용, 옛 뱀, 곧 魔鬼라고도 하고 사탄이라고도 하며 온 世上을 迷惑하게 하는 者가 쫓겨나고 그의 獅子들도 그와 함께 쫓겨났다.

12:10 또 내가 하늘에서 나는 큰 音聲을 들었는데 말하기를 "이제 救援과 能力과 우리 하나님나라와 또 그분의 그리스도의 權勢가 이루어졌으니, 이는 우리 兄弟들을 참소하던 자, 곧 우리 하나님 앞에서 밤낮으로 그들을 참소하던 자가 쫓겨났기 때문이다.

12:11 그들이 어린 羊의 피와 自身들이 證言한 말씀으로 그를 이겼으며, 죽기까지 自身들의 목숨을 아끼지 않았다.

12:12 그러므로 하늘과 그 안에 사는 者들아, 기뻐하여라. 그러나 땅과 바다에는 화가 있을 것이니, 이는 魔鬼가 自己의 때가 얼마 남지 않은 것을 알고 큰 분을 품고 너희에게 내려갔기 때문이다." 라고 하였다.

12:13 용이 自己가 땅으로 쫓겨난 것을 알고 男子를 낳은 女子를 迫害하였다.

12:14 그때 그 女子가 큰 禿수리의 두 날개를 받았으니, 이는 그 女子가 曠野에 있는 自己 居處로 날아가 그곳에서 뱀의 낯을 避하여 한 때와 두 때와 반 때 동안 養育을 받으려는 것이었다.

12:15 뱀이 그 입에서 女子의 뒤로 물을 江 같이 토하여 그 女子를 물로 떠내려가게 하려고 하자,

12:16 땅이 女子를 도와 그 입을 벌려 용의 입에서 나온 江물을 삼켜 버렸다.

12:17 용이 女子에게 憤怒하여 女子의 後孫의 남은 者들, 곧 하나님의 誡命들을 지키고 예수님의 證言을 가진 者들과 싸우려고 나가서

12:18 바다 모래 위에 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