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 以後에 내가 보니, 하늘에 문이 열려 있었는데, 내가 前에 喇叭 소리같이 들었던 그 첫 音聲이 내게 말하기를 "이리로 올라오너라. 내가 以後에 마땅히 될 일들을 네게 보이겠다." 라고 하였다.

4:2 내가 즉시 聖靈 안에 있게 되었는데, 보아라, 寶座가 하늘에 놓여 있고 그 寶座 위에 한분이 앉아 계셨는데,

4:3 앉아 계신 그분은 碧玉과 홍寶石 같았고 寶座를 두른 무지개의 모습이 에메랄드 같았다.

4:4 또 寶座를 둘러 이십사 寶座가 있었는데, 그 寶座들 위에 이십사 長老가 흰 옷을 입고 머리에 金 면류관을 쓰고 앉아 있었다.

4:5 寶座로부터 번개와 搖亂한 소리와 천둥이 나오고 寶座 앞에 일곱 燈불이 타오르고 있었으니, 이는 하나님의 일곱 영이다.

4:6 寶座 앞에는 水晶과 같은 유리 바다가 있고, 寶座 中央과 寶座 周圍에는 앞 뒤에 눈이 가득한 네 生物이 있었다.

4:7 첫째 生物은 使者 같고 둘째 生物은 송아지 같고 셋째 生物은 얼굴이 사람 같고 넷째 生物은 날아가는 禿수리 같았다.

4:8 네 生物은 各各 여섯 날개를 가졌고, 그 둘레와 안쪽에 눈이 가득하였다. 그들이 밤낮 쉬지 않고 말하기를 "거룩하다, 거룩하다, 거룩하다, 全能하신 主 하나님. 前에도 계셨고 只今도 계시고 張次 오실 분이십니다." 하였다.

4:9 그 生物들이 榮光과 尊貴와 感謝를 寶座에 앉아 啓示며 永遠 無窮토록 사시는 분께 드릴때에,

4:10 이십사 長老가 그 寶座에 앉으신 분 앞에 엎드려 永遠無窮토록 사시는 분께 敬拜하고 그들의 면류관을 寶座 앞에 던지며 말하기를

4:11 "우리 主 하나님이시여, 榮光과 尊貴와 能力을 받으시는 것이 合當하시니 이는 主께서 萬物을 創造하셨고, 萬物이 主님의 뜻대로 있으며 또 創造되었기 때문입니다." 라고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