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1 <하나님이 아브람과 언약을 맺으시다> 이런 일들이 일어난 뒤에, 주께서 환상 가운데 아브람에게 말씀하셨다. "아브람아, 두려워 하지 말아라. 나는 너의 방패다. 네가 받을 보상은 매우 크다."

15:2 아브람이 여쭈었다. "주 나의 하나님, 주께서는 나에게 무엇을 주시렵니까 ? 저에게는 자식이 아주 없습니다. 저의 재산을 상속받을 자식이라고는 다마스쿠스 녀석 엘리에셀뿐입니다.

15:3 주께서 저에게 자식을 주지 않으셨으니 이제, 저의 집에 있는 이 종이 저의 상속자가 될 것입니다." 아브람이 이렇게 말씀드리니,

15:4 주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그 아이는 너의 상속자가 아니다. 너의 몸에서 태어날 아들이 너의 상속자가 될 것이다."

15:5 주께서 아브람을 데리고 바깥으로 나가서 말씀하셨다. "하늘을 쳐다보아라. 네가 셀 수 있거든, 저 별들을 세어 보아라" 그리고는 주께서 아브람에게 말씀하셨다. "너의 자손이 저 별처럼 많아질 것이다."

15:6 아브람이 주를 믿으니 주께서는 아브람의 그런 믿음을 의로 여기셨다.

15:7 하나님이 아브람에게 말씀하셨다. "나는 주님이다. 너에게 이 땅을 주어서 너의 소유가 되게 하려고, 너를 a) 바빌로니아의 우르에서 이끌어 내었다" (a. 또는 갈대아)

15:8 아브람이 여쭈었다. "주 나의 하나님, 우리가 그 땅을 차지하게 될 것을 제가 어떻게 알 수 있습니까 ?"

15:9 주께서 말씀하셨다. "나에게 삼 년된 암송아지 한 마리와 삼 년된 암염소 한 마리와 삼 년된 숫양 한 마리와 산비둘기 한 마리와 집비둘기 한 마리씩을 가지고 오너라."

15:10 아브람이 이 모든 희생제물을 주께 가지고 가서, 몸통 가운데를 쪼개어, 서로 마주 보게 차려 놓았다. 그러나 비둘기는 반으로 쪼개지 않았다.

15:11 솔개들이 희생제물의 위에 내려왔으나, 아브람이 쫓아 버렸다.

15:12 해가 질 무렵에, 아브람이 깊이 잠든 가운데, 깊은 어둠과 공포가 그를 짓눌렀다.

15:13 주께서 아브람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똑똑히 알고 있거라. 너의 자손이 다른 나라에서 나그네살이를 하다가 마침내 종이 되어서, 사백 년동안 괴로움을 받을 것이다.

15:14 그러나 너의 자손을 종살이하게 한 그 나라를, 내가 반드시 벌할 것이며, 그 다음에, 너의 자손이 재물을 많이 가지고 나올 것이다.

15:15 그러나 너는 오래오래 살다가, 고이 잠들어 묻힐 것이다.

15:16 너의 자손은 사 대째가 되어서야 이 땅으로 돌아올 것이다. 아모리 사람들의 죄가 아직 벌을 받을 만큼 이르지는 않았기 때문이다."

15:17 해가 지고 어둠이 짙게 깔리니, 연기 나는 화덕과 타오르는 횃불이 갑자기 나타나서, 쪼개 놓은 희생제물 사이로 지나갔다.

15:18 바로 그 날, 주께서 아브람과 언약을 세우시고, 말씀하셨다. "내가 이 땅을 이집트 강에서 큰 강 유프라테스에 이르기까지 너의 자손에게 준다.

15:19 이 땅은 겐 사람과 그니스 사람과 갓몬 사람과

15:20 헷 사람과 브리스 사람과 르바 사람과

15:21 아모리 사람과 가나안 사람과 기르가스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을 다 포함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