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인사>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약속을 전하라는 하나님의 뜻에 따라 예수 그리스도의 사도가 된 나 바울은

1:2 나의 사랑하는 아들 디모데에게 편지를 씁니다. 하나님 아버지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은혜와 자비와 평안을 내려 주시기를 빕니다.

1:3 <디모데를 향한 격려> 나는 밤낮으로 기도할 때마다 그대를 기억하면서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은 우리 조상의 하나님이시며, 또한 나의 하나님이십니다. 그분을 섬기는 것은 진정 나의 기쁨입니다.

1:4 나는 그대가 떠날 때에 흘렸던 눈물을 기억하고 있으며, 어서 빨리 그대를 만나고 싶습니다. 다시 만난다면 얼마나 기쁘겠습니까?

1:5 나는 그대의 진실한 믿음을 기억하고 있습니다. 그 믿음은 그대의 할머니 로이스와 어머니 유니게에게 있었던 것인데, 이제 그대가 그 믿음을 물려받았습니다.

1:6 내가 왜 하나님께서 그대에게 주신 은사를 사용하라고 말하는지 아시겠습니까? 하나님께서는 내가 그대에게 손을 얹고 기도할 때 은사를 주셨습니다. 작은 불꽃이 큰 불을 일으키듯 그대가 받은 은사를 자라게 하십시오.

1:7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두려워하는 마음을 주신 것이 아니라, 능력과 사랑과 절제하는 마음을 주셨습니다.

1:8 그러므로 우리 주 예수님을 증거하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마십시오. 또한 주님을 위해 감옥에 갇힌 나에 대해서도 부끄러워하지 말기 바랍니다. 오히려 복음을 위해 함께 고난을 받으십시오. 하나님께서 이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능력을 주실 것입니다.

1:9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구원해 주시고 그분의 거룩한 백성으로 삼으셨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무언가 큰 일을 해서가 아니라, 그분이 원하셔서 그분의 은혜로 된 것입니다. 그 은혜는 세상이 시작되기 전에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우리에게 이미 주어졌습니다.

1:10 그리고 우리 구주 예수 그리스도가 오시고 나서야 비로소 우리에게 보여졌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죽음의 권세를 깨뜨리시고, 복음을 통해 영원한 생명의 길을 보여 주셨습니다.

1:11 나는 이 복음을 전하는 사람으로 선택받았고, 또 사도와 교사의 직무를 맡았습니다.

1:12 내가 복음을 전하는 일 때문에 고난을 받지만, 이에 대해 조금도 부끄러워하지 않습니다. 그것은 내가 지금까지 믿어 온 한 분, 예수 그리스도를 잘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 주님은 내게 맡기신 것을 세상 끝날까지 안전하게 지키실 것이라고 확실히 믿기 때문입니다.

1:13 내게서 들은 진리의 가르침을 잘 따르십시오. 그래서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가 가지게 될 믿음과 사랑의 본으로 삼으십시오.

1:14 우리 안에 계신 성령께 도우심을 구하며, 그대에게 맡겨진 진리를 소중히 간직하십시오.

1:15 그대도 알다시피 아시아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나를 버렸습니다. 심지어 부겔로와 허모게네마저도 나를 떠났습니다.

1:16 주님께서 오네시보로의 가족에게 은혜를 베푸시기를 기도합니다. 그는 여러 번 나를 찾아와 격려해 주었으며, 내가 감옥에 갇힌 것도 부끄러워하지 않았습니다.

1:17 그는 로마에 왔을 때, 사방으로 나를 찾아다닌 끝에 나와 만날 수 있었습니다.

1:18 주님께서 다시 오실 그 날에 오네시보로에게 자비를 베푸시기를 진심으로 기도합니다. 에베소에 있을 때에도 그가 나를 얼마나 잘 돌보아 주었는지는 그대도 알고 있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