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 <아브라함과 아비멜렉> 아브라함은 헤브론을 떠나 남쪽 네게브 지방으로 옮겨 가서, 가데스와 술 사이에서 살았습니다. 그 뒤에 아브라함은 또 그랄로 옮겨 갔습니다.

20:2 아브라함은 그 곳 사람들에게 자기 아내 사라를 누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랄의 아비멜렉 왕이 그 이야기를 듣고, 종들을 보내어 사라를 데려오게 했습니다.

20:3 그 날 밤, 하나님께서 아비멜렉의 꿈에 나타나셔서 말씀하셨습니다. “네가 데려온 그 여자 때문에 너는 죽을 것이다. 그녀는 결혼한 여자다.”

20:4 하지만 아비멜렉은 사라를 가까이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아비멜렉이 말했습니다. “주여, 죄 없는 백성을 멸망시키시겠습니까?

20:5 아브라함은 저에게 ‘이 여자는 내 누이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그 여자도 ‘이 사람은 제 오빠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나는 순수한 마음으로 또 결백한 손으로 이 일을 했습니다.”

20:6 하나님께서 아비멜렉의 꿈에 나타나셔서 말씀하셨습니다. “나도 네가 순수한 마음으로 그렇게 한 줄 안다. 그래서 내가 너로 하여금 나에게 죄를 짓지 않게 하려고, 네가 그 여자와 함께 자지 못하게 한 것이다.

20:7 아브라함의 아내를 돌려 보내어라. 아브라함은 예언자이니, 아브라함이 너를 위해 기도하면, 너는 죽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사라를 돌려 보내지 않으면, 너는 죽을 것이며, 너의 모든 가족도 죽을 것이다.”

20:8 아비멜렉이 이튿날 아침 일찍 일어나 신하들을 모두 불러 모아서 꿈에 보았던 모든 일을 이야기해 주었습니다. 그들은 크게 두려워했습니다.

20:9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을 불러서 말했습니다. “왜 우리에게 이런 일을 했소? 내가 그대에게 무슨 잘못을 했기에, 나와 내 나라에 이런 큰 죄를 불러들이려 했소? 그대는 나에게 해서는 안 될 일을 했소.”

20:10 아비멜렉이 또 아브라함에게 말했습니다. “그대는 무슨 생각으로 이런 일을 했소?”

20:11 아브라함이 대답했습니다. “나는 이 곳 사람들이 아무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으므로, 사라를 빼앗으려고 누군가가 나를 죽일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20:12 그리고 실제로 사라는 나의 아버지의 딸로서 나의 누이 동생이지만, 어머니가 다르므로 나의 아내가 되었습니다. 사라는 나와 어머니만 다르고 아버지는 같습니다.

20:13 하나님께서 나를 내 아버지의 집을 떠나 여러 나라로 다니게 하셨을 때, 나는 사라에게 ‘내 말을 들어 주시오. 우리가 어디로 가든 사람들에게 내가 당신의 오빠라고 말하시오. 그것이 나를 위하는 길이오’라고 말했습니다.”

20:14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에게 양 떼와 소 떼와 남종과 여종을 주었습니다. 아비멜렉은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도 아브라함에게 돌려 보냈습니다.

20:15 아비멜렉이 말했습니다. “내 땅을 둘러보고 어디든 그대 마음에 드는 곳이 있으면 거기에서 살아도 좋소.”

20:16 아비멜렉이 사라에게 말했습니다. “그대의 오빠에게 은 천 세겔 을 주었소. 그것은 사람들 앞에서 그대가 깨끗한 사람임을 증명해 줄 것이오. 모든 사람들 앞에서 그대가 아무런 잘못이 없다는 것이 확실해질 것이오.”

20:17 아브라함이 하나님께 기도드렸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 아비멜렉과 그의 아내와 그의 여종들의 병을 고쳐 주셨습니다. 그들은 이제 아이를 가질 수 있게 되었습니다.

20:18 여호와께서는 전에 아비멜렉이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를 데려간 것 때문에, 아비멜렉 집안의 모든 여자들이 아이를 낳을 수 없도록 만드셨습니다.